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30대 남편분들 명품 가방 갖고 계신가요?

.... | 조회수 : 1,647
작성일 : 2012-12-11 14:47:56

저는 남자구요... 죄송합니다만 여쭤볼게 있어서 몇 자 적고 갑니다

남편분들 혹시 명품 가방 갖고 계신가요?

저는 요즘 버버리 가방에 꽂혀선요 ㅠㅠ

 

남녀 공용 가방인데

가격이 약 90만원대네요

 

이달 말에 인센티브를 약 300만원 정도 받을 듯 싶은데요

(총 인센티브가 약 1000만원 정도 되고 연중에 나눠서 몇 차례 받았습니다)

내가 사치하는게 아닌가 싶기도 하고

내가 1년동안 고생했는데 이것도 못 사나 싶기도 하고

암튼 많이 망설이게 되어선요

 

남자들은 가방에 많이 민감하지 않아서

아무거나 막 갖고 다니지만

혹시 세련된 분들은 그렇지도 않을 듯 싶어선요

(근데 주변에는 그런 분 없네요)

 

암튼 문의드립니다

IP : 203.237.xxx.7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2.11 2:54 PM (14.84.xxx.120)

    술 먹고 잃어버리지 않게 조심 조심~~~

  • 2. 사세요
    '12.12.11 2:55 PM (183.98.xxx.7)

    저희 남편은 40이지만 명품가방은 없는데요. 워낙에 관심도 없고 그냥 제가 사주면 사주는대로.. 샘소나이트만 들고 다녀요.
    하지만 저희 남편이 90만원 짜리 가방 사고싶다고하면 사줄거 같아요.
    30대 여자들 원글님만큼 번다면 더 비싼 가방도 사고싶으면 살텐데요.
    연봉 1000인 사람이 90만원짜리 가방 사고싶다면 사치겠지만
    인센티브가 1000이라면 그정도는 사치 아니예요. 사세요.

  • 3. ===
    '12.12.11 3:02 PM (59.10.xxx.139)

    뼈빠지게 돈벌어서 90만원짜리 가방하나 못산다면 슬프죠
    하나 사세요 그런데 아내가 반대하나요?

  • 4. /////////
    '12.12.11 3:06 PM (118.219.xxx.253)

    지하철에서 mcm검은색 서류가방들은 분 봣는데 가방이 깔끔하고 이쁘더라구요 김성주만 아니면 애용했을텐데... 근데 남자분들은 명품많이 안 가지고 다니시는것같아요 어쩌다 비싼브랜드는 보이긴하는데 여자분들처럼 많이 들고 다니진 않으시더라구요

  • 5. 글쎄요..
    '12.12.11 3:22 PM (211.234.xxx.109)

    30대 후반인 남편 샘소나이트 백팩이랑 노트북 가방 있고 명품 가방은 없어요. 소위 고소득 전문직이라 굳이 사려면 살 수도 있는데 저나 남편이나 가방이나 명품에 워낙 관심이 없어요.
    뭐 꼭 사고 싶으시면 남자 분이어도 사면 되는 거 아닐까요? 빚 내서 사겠다는 것도 아니고 눈 돌아가게 고가인 것도 아닌데요 뭐. 전 안목이 없어서 그런가 수 백 만원짜리 가방 예쁜지 모르겠네요. 그 돈으로 다른 걸 하지 싶구요.

  • 6. ...
    '12.12.11 3:44 PM (175.200.xxx.79)

    남편은 아니고 제 남친은 취업하고 바로 명품가방 질렀어요. 가격은 60만원대...
    그때가 20대 후반이었어요.
    그런데 요새는 20대 남자분들도 mcm같은 건 많이 들고 다니더라구요.
    상대적으로 여자가방에 비해서 저렴해서 그런가.
    그런데 제 남친 지갑은 회사에서 기념품으로 준 거 들고댕기네요 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390 학교 흰색 실내화의 못 마땅한점 ㅡㅡ 07:21:47 66
1128389 중2아들이 지금 제 옆에서 자요 ㅎ 나무꽃 07:21:07 174
1128388 조두순 개새끼가 탄원서를 썼대요 2 아오 07:20:30 181
1128387 건강검진 결과 유방 양성석회화. 낭종. 결절소견을받았어요 2 근심 07:14:53 150
1128386 김앤장도 찌르는 속 시원한 개혁의 칼날 : 김상조의 공정한 행보.. 1 공정하고 정.. 06:54:13 372
1128385 치약 폼클렌저 잘라쓰시나요? 4 ... 06:53:55 250
1128384 유방 석회 낭종 jhg 06:53:21 129
1128383 일본이 4월에 학사일정 시작하는거 현명한 듯 06:37:37 193
1128382 10번 돌려봤어요 꼬소미 우병우의 아악(밀려서 문부딪히는 소리).. 13 오유펌 06:17:41 1,938
1128381 불고기거리 한우와 수입육(호주, 미국)은 맛이 확실히 다른가요?.. 2 궁금 05:20:50 501
1128380 외고 붙은 중3아이...겨울방학동안 수학집중학원...추천 좀 부.. 2 수학.. 04:53:39 641
1128379 새술은 새부대에... 청와대 출입기자들도 싹 바꿨어야.... 1 말씀 04:50:22 444
1128378 핫도그 맛없는 사람 또 계신가요? 4 ... 04:42:56 582
1128377 짠내 투어보면 박나래는 왜캐 굽신되요 6 .. 04:40:10 1,682
1128376 문대통령 위신 떨어지니 기자들 맞은거 덮기로 해요 18 부끄 03:38:36 1,994
1128375 저만 그랬던 건가요 5 진짜 03:25:00 755
1128374 가자폭행당시 현장에 있던 다른 촬영사(사진인증)의 증언 올라왔네.. 4 진심은 02:50:29 2,222
1128373 미 대통령 경호차 운전 클라스 ㄷㄷ 02:48:09 560
1128372 한국일보 기사 제목 수정했네요.jpg 7 써글넘들 02:34:44 1,527
1128371 저 좀 도와주세요. 여초직장. 13 .. 02:17:03 1,823
1128370 순실이 25년 너무 작은거 아니에요? 6 답답해요 02:00:34 862
1128369 한 문제 틀렸는데 3등급-변별력 없는 수능 2 학생들만불쌍.. 01:56:25 548
1128368 말주변 없는 제가 마구 퍼붓고 나니 정신이 없네요 4 ... 01:48:08 1,241
1128367 우병우 바로 나올꺼예요. 35 ooo 01:45:03 3,887
1128366 무선 핸드 블렌더 비싸군요.. 1 ... 01:41:49 3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