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이정희나 문재인 같은 분들이 일신의 안위만을 위하고 살았다면

.... | 조회수 : 1,129
작성일 : 2012-12-11 10:50:13
지금 저렇게 서민을 대표하며.. 일개 노동자의 죽음과 죽음에대한 의혹을 깊이 생각하지 않아도 되는 분들이지요

문재인님은 연수원2등으로 졸업하고도 돈이랑 상관없는 인권 변호사 길을 평생 걸으셨고

이정희 의원또한 20대에 사시 패스하고 변호사라는 직업을 가졌지만 스스로 가시밭길을 선택한 사람입니다

누구처럼 군대 면제 받으려고 행불이 되었다가 어느날 금뱃지 달고 꼴값하며 기득권행세하는 분들이 모인
곳과는 차원이 다릅니다 

당시 전국에서  50명 뽑던 시절에 연수원 8등으로 졸업하고 판사로 재직하면서
잘나가는 변호사로 한때 부산지역 수임료 1위를 달리기도 했지만 모든걸 다 버리고 인권변호사로
바보소리 들으면 살았던  노통 또한 마찬가지구요

전여옥따위가 이대 라는 어중간한 학벌 콧잔등에 걸치고 고졸 운운하며 비웃은 노통이 
과연 그런 조롱의 대상이 되는게 맞는지 생각해보시구요 

님들이라면 충분히 행세하고 돈벌면서 인정 받을수 있는 여러 이점을 스스로 포기할수 있나요?

그들이 걸어온길이 그들의 인생입니다 

살아온 인생을 들여다보면 ,,과오를 떠나 진심이 보이지 않나요

적어도 대통령이라는 직책을 개인의 치부와 가족의 재테크 수단으로 삼는 쥐새끼 일가 같은
놈들이 다시는 정치가라는 이름을 붙일수 없어야 합니다 


IP : 49.50.xxx.16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렇죠
    '12.12.11 10:56 AM (222.107.xxx.35)

    이런 사람들이 말도 안되는 천박한것들한테 당하는 모욕을 생각하면 기가 막힙니다.
    그걸 모르고 그 천박한것들을 열렬히 지지해주는 것들 생각하면 더 기가 막히구요.

  • 2. 백번
    '12.12.11 10:59 AM (125.187.xxx.175)

    옳으신 말씀입니다.
    솔직히 부모로서 똑똑하고 잘 나갈 자식이 저런 길을 걷는다면 말리고 싶을 겁니다.
    자기 자신도 편하고 대접받는 삶에 대한 유혹이 얼마나 많았을 터인데,
    타고난 성품과 깊은 성찰의 결과겠죠.

    박후보는 살면서 어떤 성찰을 했을까요?
    측근도 동생도 믿을 수 없다? 배신의 싹을 자르자? 청와대는 내 집이다?

  • 3. ㅇㅇㅇㅇㅇ1
    '12.12.11 11:02 AM (218.152.xxx.206)

    머리 좋고 똑똑한 아이들 제대로 잘 키워야 겠다는 생각이 들어요.

  • 4. ...
    '12.12.11 11:23 AM (203.249.xxx.25)

    그러게 말이예요...
    노동자로 살지 않아도 되는 사람들인데 노동자를 위하는 일을 하는 것 보면서....
    훌륭하다는 생각 들었어요.

    사실 우리 대부분은 노동자쟎아요? 노동자가 살기좋은 세상이 정말 좋은 세상아닐까요?
    지금은 노동자가 노예와 다름없는...ㅜㅜ

  • 5. 그쵸
    '12.12.11 11:37 AM (58.236.xxx.74)

    보수 진보의 문제가 아니라 생각들어요.

    측은지심이 자기 생물학적 핏줄에만 미치느냐,
    멀리 있는 이웃에게까지 미치느냐 그 차이겠죠.

  • 6. ㅇㅇ
    '12.12.11 11:58 AM (221.146.xxx.70)

    이런 사람들이 말도 안되는 천박한것들한테 당하는 모욕을 생각하면 기가 막힙니다.
    그걸 모르고 그 천박한것들을 열렬히 지지해주는 것들 생각하면 더 기가 막히구요.
    =>222222222222222

  • 7. 저도
    '12.12.11 1:39 PM (123.213.xxx.234)

    어제 토론회를 보면 이정희님 정도 되면 우리 사회에서 최고엘리트 최상위 1%로 호위 호식 배부르게

    살수 있는 데 노동자들에 대한 농민들에 대한 절절함이 참 많이 고맙고 미안하더군요.

    노무현대통령도 변호사시절에 요트도 있을 정도로 잘나갔다고 하던데 가족들은 얼마나 안타까울

    까요.

    근데 노동자계층들이 서민들은 오히려 새누리당을 지지하고 있으니 참 어이 없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118 여학생 피씨방.. ........ 17:23:51 0
1128117 돈꽃 이미숙 보다가.... 50대여도 ... 17:23:17 24
1128116 취재따라가도 도움안되는 기자들 ㅇㅇㅇ 17:22:57 13
1128115 우울하고 가슴이 답답한데요.. ... 17:20:45 67
1128114 집 문제 시댁에 어떻게 말씀드리면 좋을까요? 00 17:20:36 108
1128113 너무너무 잘 큰 딸아이 3 .... 17:15:35 404
1128112 리즈시절 김태희 vs 우희진 누가 더 이쁜가요 ? 4 전성기 17:14:59 226
1128111 도미노 피자 어떤게 맛있나요? ... 17:14:52 31
1128110 다이어터분들 저녁 2 오늘 17:11:30 124
1128109 아스파라거스는 어느 정도 익혀야 하나요? 3 ... 17:09:44 109
1128108 인사하는 것도 일이긴 해요. 17:09:29 70
1128107 한달 6킬로 감량했는데, 다이어트 1순위는 위 용량 줄이기같아요.. 뚱녀탈출 17:08:45 317
1128106 휴 강아지가 자꾸 다리 절어요ㅠㅠ 4 dd 17:07:07 155
1128105 코트라, "취재기자 폭행 中 경호원들, 보안업체 소속&.. 20 .... 17:06:14 585
1128104 이런 날씨에 고구마 주문..괜찮을지... .... 17:05:53 43
1128103 대한민국 국민vs대한민국 기자 4 오유펌 17:04:04 211
1128102 이겨울에 보일러 고장났어요. 2 보일러야 17:03:27 158
1128101 기레기들이 중국 가긴 갔나봐요? 6 미친 17:03:21 182
1128100 결혼식 때, 폐백요. 4 .... 17:02:28 145
1128099 중고차 매매업 하시는분이나 잘아시는분~ 2 땅지맘 17:01:38 36
1128098 새 아파트 전세 들어가서 대리석 벽에 구멍내 티비 걸기?? 7 밀빵 17:00:35 438
1128097 항공모함같은 아내인가요? 2 목요일 16:57:19 258
1128096 이효리같이 완전 돈이 많으면- 13 파페포포 16:53:37 1,385
1128095 공단검진 올해안에 못하게되면 2 홀수 16:53:20 538
1128094 그곳 털이 너무 싫어요 4 ㅇㅇㅇ 16:52:40 5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