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12.12쿠테타주역 박희도 독재자의 딸 지지

투표합시다! | 조회수 : 1,115
작성일 : 2012-12-07 21:50:22

12.12쿠테타주역 박희도 독재자의 딸 지지

[한겨레] 12·12쿠데타 주역 박희도씨도

여기자 성추행 사건으로 물의를 빚었던 최연희(68) 전 의원이 7일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최 전 의원은 새누리당사에서 열린 ‘박정희 대통령 애국정신선양회’(공동대표 강현욱·유용태) 고문 자격으로 이 단체의 박 후보 지지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최 전 의원은 한나라당 사무총장 시절인 2006년 2월 박근혜 당시 대표와 한 신문사 기자들과의 술자리에 이은 2차 술자리에서 여기자를 성추행한 사실이 드러나, 성추행 혐의로 기소돼 선고유예 판결을 받았다. 최 전 의원은 이 사건으로 탈당했고, 이후 여러 차례 한나라당과 새누리당 복당을 요청했으나 거부당했다. 최 전 의원은 또 무소속 국회의원이던 2007년 4월부터 2009년까지 유동천 제일저축은행 회장으로부터 6천만원의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로 지난달 29일 서울중앙지법에서 벌금 500만원과 추징금 2000만원을 선고받았다. 최 전 의원 지지선언은 새누리당의 제2사무부총장이자 중앙위 부의장인 김태원 의원의 주선으로 이뤄졌다.

 

앞서 12·12 군사쿠데타의 주역이었던 박희도 전 육군참모총장도 5일 새누리당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박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

박씨는 1979년 1공수여단장 시절 상관인 정병주 특전사령관의 명령을 어기고 전두환 보안사령관의 요구대로 부대를 출동시켜 국방부를 장악해 전두환 세력의 신군부가 권력을 찬탈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또, “일제의 한국 식민지 지배는 매우 다행스런 일”이라고 주장하는 등 친일발언으로 논란을 일으켰던 한승조 전 고려대 명예교수도 5일 박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한 전 교수는 2005년 3월 일본내 극우매체인 월간지 <정론>에 “구한말 한국은 러시아에 병탄당할 가능성이 높았다. 따라서 일본의 한국에 대한 식민지 지배는 오히려 매우 다행스런 일로 원망하기보다는 축복해야 하고 일본인에게도 감사해야 할 것이다”고 말한 뒤 파문이 일자, 고려대 교수직에서 물러났다.

김종철 기자 phillkim@hani.co.kr

이번 대선을 한일전 정도로 표현하며 정권교체 를 외쳤었는데...

정말 선과 악 의 싸움으로 가는군요~

독재의 망령들이 되살아나는 느낌입니다!

 ----------------------------------------------------

안철수 "文 돕는 게 옳다고 생각했다"

【부산=뉴시스】박대로 기자 = 무소속 안철수 전 대선후보가 7일 고향인 부산을 찾아 유권자들을 향해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 지지를 당부했다. 정치개혁 의지도 재확인했다.

안 전 후보는 이날 오후 부산 동구 초량동 부산역 광장에서 15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사퇴 이후에 시일들이 흘렀고 어제 아침에 문재인 후보가 민주당의 정당쇄신 그리고 정치개혁에 대한 대국민 약속을 했다"며 "그 말씀을 듣고 새 정치를 바라는 저 그리고 저의 지지자들을 위해서 문 후보를 도와주는 것이 옳겠다는 생각을 했다" 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처음 정치에 나온 것도 정치혁신, 정치쇄신, 새로운 정치 그리고 민생을 해결해 줄 수 있는 정치를 바라는 국민들 때문"이라며 "그 초심을 잃지 않고 앞으로도 열심히 새로운 정치를 위해서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daero@newsis.com

IP : 218.52.xxx.156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ㅠ.ㅠ
    '12.12.7 9:52 PM (39.112.xxx.208)

    궁민 여러분........궁민 여러분 제에발..........................ㅜ.ㅜ

  • 2. ㅋㅋㅋ
    '12.12.7 9:54 PM (119.71.xxx.179)

    바퀴도 독재자의 딸 지지 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866 (기사) 숙명여고 학부모들, 쌍둥이 퇴학·전교생 성적 정상화 요.. 학부모 11:34:02 31
1312865 유튜브에 댓글쓰고 하트 받아도, 그거 쓸모는 없는거죠? .. 11:33:31 8
1312864 약국보다 비싸게 반창고 판 피부과요 qwaszx.. 11:32:23 33
1312863 경기도 국감 어디서 볼수있나요?(곧 지울게요) 1 ~~ 11:32:21 9
1312862 안양호텔 숙소 11:31:22 21
1312861 밑에 핸드메이드 글 읽고, 생각나는 제 주변분들. 어쩔. 11:29:05 74
1312860 거짓말을 참말 과 섞어서 슬쩍흘리는경우 2 심리 11:29:04 43
1312859 성염 "교황 방북, 트럼프를 서두르게 한다..절묘한 한.. .. 11:27:43 102
1312858 발편한 로퍼 1 신발 11:27:42 36
1312857 외로움 별로 안 타는 분 있으세요? 5 ..... 11:27:27 109
1312856 나이가 45인데 아직도 이쁘고 싶다니.. 20 아줌마 11:22:07 709
1312855 강서구 피시방 사건 ㅎㄷㄷ 11 ... 11:21:21 606
1312854 방가지라시, 아들 교통공사 입사한 노조위원장 오보 찌라시 11:21:12 102
1312853 지금 홈쇼핑에 그릇 어때요 .... 11:20:36 105
1312852 발레학원, 건대에 발레미* 역삼에 위* 발레 아시는분 계실까요.. 어디가 더 .. 11:18:11 59
1312851 김부선씨는 왜 불륜을 공개하기로 했을까요? 9 궁금 11:18:05 404
1312850 대학 미국 11:16:34 65
1312849 어린이집연합회, 국회의원 등 16명에 금품 전달 '정황'..경찰.. 4 구속해 11:15:55 170
1312848 백화점 주문 상품은 교환환불안되나요 1 kis 11:15:14 126
1312847 세상이 너무 무서워요 1 나는 11:14:52 300
1312846 유럽사람들은 동양인 뒤통수 잘치네요 11 뒤통수 11:13:55 645
1312845 고양이 스크래쳐(냥이집사님만 클릭) 5 스크래쳐 11:11:38 141
1312844 베스트에 비정상 남편을 보니 .... 11:09:26 238
1312843 면접복장 사려고 나왔어요(대기중) 10 수시 면접복.. 11:08:55 297
1312842 고등 지각 지각 11:08:21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