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돌잔치 안하는 친구. 축의금은 줘야할까요?

.. | 조회수 : 4,843
작성일 : 2012-12-06 21:49:13
문안 드림팀 탄생한날 맘놓고 사적인 질문해요

친한 친구들 AB가 있어요
A는 둘째가 곧 돌이에요
첫째때는 돌잔치했고 제가 일이있어서 못갔어요
그래서 축의금만 전달했구요
근데 둘째는 돌잔치 따로 안하고 가족들끼리 식사하고 사진만 찍는데요

B 친구는 쌍둥이 엄마인데 여긴 쌍둥이 인데도 돌잔치 안하고 가족식사와 돌상 사진만 찍는데요

즉 두친구 모두 제가 돌잔치 참석할일은 없는데
그럼 축의금은 어찌해야되나 싶어서요
축의금 안하는 것인가요?
그러자니 a의 첫째때 축의금 해서 b 가 서운할까 싶고
A첫째 했으니 b에게 하자니 2인분 해야할텐데 a가 서운할까 싶고..
아차 a첫째때는 태어나고 모빌선물, 돌 축의금 했고 a둘째에겐 태어났을때도 암것도 못사줬어요
B는 태어났을때 쌍둥이 선물했구요
돌잔치 안하면 축의금 안하는건지부터 헷갈리고 복잡한 개별요인 고려할려니 머리 아파요
참고로 전 결혼도 안한 가난한 형편이구요
돈이 없어서 퐉퐉 못하네요
IP : 116.43.xxx.14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2.6 9:53 PM (121.181.xxx.189)

    돌잔치 하면 축의금=밥값이잖아요..뭐 돌잔치따로 안하면 축의금 안해도 되고 애들 내의나 하나씩 사주면 될듯한데요.

  • 2. 수수엄마
    '12.12.6 9:54 PM (59.9.xxx.194)

    A의 첫째아이 돌잔치 축의금 정도를 B의 쌍둥이 아이들 선물에 쓰세요
    그정도면 될 것 같은데요?

    미혼일때...챙겨 준 모든 경조사가...내 경조사에 꼭 돌아오리란 법은 없는거 아시죠?

    그냥 마음 가는만큼...무리되지않는 그 만큼...표현하세요

  • 3. 사막별
    '12.12.6 9:55 PM (58.148.xxx.9)

    정답은 없는 듯 ..... 전 돌잔치 안했지만 제 절친들은 다 봉투주더만요.....

  • 4. 그냥...
    '12.12.6 9:58 PM (211.201.xxx.173)

    내복 3벌 사서 a네 둘째와 b네 쌍둥이 주세요. 그 정도면 되지 싶습니다.
    결혼도 안한 미혼 친구에게 그 이상을 바라면 그 친구들이 좀 그런거죠...

  • 5. 저도,,,
    '12.12.6 10:00 PM (121.147.xxx.224)

    가족끼리만 돌기념 식사로 돌 치뤘지만
    친한 친구들은 10만원 정도의 봉투나 선물 해 줬어요.
    저 역시도 돌잔치 여부를 떠나서 자주 보거나 친한 친구 아이 돌은 꼭 챙겼구요.
    둘째 안챙기신건.. 음.. 제가 둘째 낳아보니 둘째랍시고 특별히 선물내지는 봉투를 안받아도 뭐 별로..
    음.. 둘째에게 급 미안해 지는군요 ^^

  • 6. ...
    '12.12.6 11:17 PM (218.236.xxx.183)

    여기서 자주 등장하는 돌잔치는 가족끼리 하라는 얘기는 가족아닌 사람에게 축의금 받지 말란 얘기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431 안경쓴 거 정말 안 어울리는 얼굴 개발편자 20:30:19 44
1126430 뉴스룸에 박주원 나왔네요. 6 호루라기 부.. 20:26:09 306
1126429 한글문서 작성 중인데요 ㅠㅠ 도움 절실 한글문서 20:25:51 62
1126428 중학교 쌤이 학생한테 욕을한대요 4 중1딸맘 20:25:26 128
1126427 팥칼국수 1 .. 20:24:11 181
1126426 자꾸 마른기침 나오는데 왜그래여? 1 20:21:39 182
1126425 시부모님이 재산 있으시면 잘해야 하나요? 11 123456.. 20:21:06 426
1126424 롯데 가스 보일러를 켜면, 보일러실에서 전기냄새?가 나요. 이.. 1 보일러. 20:19:35 63
1126423 맛있는 녀석들 빵집편에서 사라다빵 어때요? 1 ㅇㅇ 20:18:53 137
1126422 드라마 추천좀 해주세요 3 ... 20:16:47 109
1126421 남편에게 지랄이란 말을 했어요. 15 속풀이 20:16:11 676
1126420 뉴스룸)● MB선거에 '다스 직원' 동원 정황............ 5 ㄷㄷㄷ 20:08:46 375
1126419 신경안정제...먹음 기분좋아지나요? 12 먹을까말까 20:06:46 451
1126418 MBC 뉴스, 임종석실장 중동 방문은 MB비리 관련 ㄷㄷㄷ 24 와~/ 20:03:57 1,328
1126417 하루하루가 괴롭고 무섭고 외로워요... 8 ㅂㅇ 19:59:14 1,037
1126416 쇠고기 상한 거는 바로 알 수 있나요? 4 .... 19:55:08 377
1126415 영화 첨밀밀 이해 안가는 부분... 6 .... 19:54:36 614
1126414 4인분 홍합탕 하려면 몇센치 냄비가 필요할까요? 1 저말입니다 19:52:19 94
1126413 82년생 김지영 짧은 감상 1 신노스케 19:49:38 553
1126412 외국살이가 힘든 건 알겠지만... 9 ... 19:49:14 1,086
1126411 블프때 직구하면 원래 오래걸리나요? ㅠㅠ 4 .... 19:46:06 271
1126410 베란다 유리가 깨지면서 옷에 요리조각들이 튀었을텐데 세탁기에 돌.. 6 123 19:45:18 624
1126409 남편의 어떤 모습에 설레시나요? 29 남편 19:42:49 1,274
1126408 집에서 신발신고 생활하는 서구생활이 궁금해요^^ 10 궁금증 19:41:38 987
1126407 착한 홈플러스! 이마트랑 차원이 다르네요 11 19:38:18 1,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