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부산 콘크리트 친정 부모님 설득 성공했어요!! 설득 방법

.. | 조회수 : 1,860
작성일 : 2012-12-06 14:56:27
친정 시댁이 부산인데 부모님,시부모님을 제외하고
친정,시댁 형제들은 모두 반새누리에요.
이런 시국에 형제들이 내 편이란 게 얼마나 마음 든든한지 몰라요. ^^
형제들도 지속적으로 설득을 아마 했을 테지만
그 동안 4분 다 콘크리트 지지셨어요.

시댁은 어제 '박근혜 안 찍을 거면 시댁 올 생각 마라'던 그 시댁이고 ^^;;
아직 2주 남았으니 반전의 기회를 엿보고 있구요.

친정이랑 방금 안부 전화하다가 설득 성공했어요.
독실한 천주교 신자인 엄마께는
"엄마, 나5일째 단식 기도하고 있어요.
엄마도 문재인 후보님을 위해서 기도해 주시고 꼭 한 표 찍어 주세요.
아참 문재인 후보님도 성당 다니시고 세례명은 디모테오시래요."

기도하는 건 농담이 아니라 진짜에요.
밤마다 울면서 기도합니다 ㅠㅠ
엄마는 4분 중 가장 중도에 가까운 분이셨는데
제 절실한 마음이 전달되었는지
그러다 몸 축난다고 걱정하시면서
흔쾌히 문재인씨 찍어주겠다고 얘기하시네요.

아빠는 정말 콘크리트 새누리 지지이신데요.
남동생이 공무원 시험 공부 중이거든요.
새누리는 작은 정부 지향하기 때문에 공무원 인원을 지속적으로 줄이고 있고
**이가 그래서 명박 정부 동안 인원이 계속 줄어서 고생한 거라고..
박근혜 찍으면 그 기조 그대로 가서 공무원 자리 계속 줄어들 거라고..
동생 위해서라면 정말 문재인씨 찍으셔야 한다고..

그리고 실제로 저희 회사는 대기업 프렌들리 공정위 때문에
독과점 문제가 있는데도 합병되었고 그 과정에서 많은 사람들이 정리해고되었어요.
이 부분도 말씀드리고.. 제 밥줄은 실제로 명박이 때문에 위험해졌다고..

그랫더니 우리 자식들 위해서 이번엔 우리 자식들 말 듣겠다고
아빠가 얘기하시네요..
어휴.. 저 정말 눈물나요.. ㅠㅠ

주변 사람들부터 설득시켜 나가요~~
부모님께는 역시 자식들 걱정이 최고인 것 같아요.

IP : 112.170.xxx.11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ㅠㅠ
    '12.12.6 2:58 PM (121.161.xxx.84)

    저도 같이 울고 있어요.
    희망적인 소식들 정말 감사합니다 ㅠㅠㅠㅠ

  • 2. 추카추카
    '12.12.6 3:00 PM (115.126.xxx.115)

    짝짝짝!!!!!!!!

  • 3. 궁디 퐝퐝
    '12.12.6 3:08 PM (125.177.xxx.83)

    원글님 멋쟁이~~~이런 분들이 많아지니 박근혜가 부산이 위험하다며 뻔질나게 부산 내려가는거겠죠^^

  • 4. 문재인대통령만들자
    '12.12.6 3:11 PM (116.41.xxx.46)

    원글님같은 분들...소망이...하나씩...하나씩...모여서...우리 이뤄봐요 ^^
    제주변은 다들 문지지자여서 설득할것도 없네요...

    단지...시조카...친정조카들...친구들까지도 포섭하려고 합니다...

    우리...한번...해보자구요...

  • 5. ,,
    '12.12.6 3:20 PM (112.154.xxx.59)

    원글님 멋있어요. 보약이라도 해드리고싶은 맘이네요....

  • 6. 정말..
    '12.12.6 3:24 PM (14.39.xxx.77)

    자식얘기가 젤 효과적이군요..
    실제로 문후보가 공직 많이 뽑겠다고 하셨죠..

  • 7. ..
    '12.12.6 4:29 PM (112.170.xxx.110)

    오늘 밤도 애들 재우면서 기도해야겠지요..
    종교 있으신 분들 많이 동참해 주세요~~~

  • 8. ..
    '12.12.6 5:09 PM (112.170.xxx.110)

    선거 전 부산에 한 번 다녀올까 생각중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924 내년부터 선택특진비 폐지 대학병원만? ^^ 17:32:34 30
1126923 소설가 이름 2 이정희 17:29:47 57
1126922 온갖 잡일 시달리는 방송작가들, '막내'라 부르지 마세요 3 방송 17:25:27 237
1126921 나를 우습게 보는 남자.. 15 ㅡㅡ 17:20:22 407
1126920 박완서 선생님 젊은 시절 참 고왔네요 5 겨울 17:15:22 360
1126919 오리털말고 세탁기에 막 돌릴수 있는 패딩있나요? 2 세탁기 17:11:25 149
1126918 하~ 수능성적에 충격받은 아들과 댓글 읽을게요 27 ㅡ ㅡ 17:08:41 1,468
1126917 고추장 흰 곰팡이 어떻게 하나요? 4 감사합니다 17:08:21 196
1126916 약사분들 혹시 인보사라는 약 아시나요? 1 인보사 17:06:37 149
1126915 식욕억제 성공할렴 휴 4 계속 16:59:26 474
1126914 34평살다 28평왔는데.. 11 dd 16:58:45 1,956
1126913 돌아가신 할머니가 자꾸 꿈에 나와요 1 보고싶다 16:56:50 257
1126912 아파트에서 개인과외 불법인가요? 7 ... 16:56:47 712
1126911 난데 없이 아토피 000 16:56:46 102
1126910 정치후원금 안찬 분 알려주세요 9 민주당 16:56:05 233
1126909 아파트 동대표는 이권이많은가요? 6 궁금 16:54:22 481
1126908 알바하는곳 회식 꼭가야하나요 10 원글이 16:49:43 467
1126907 셀린느 러기지백 1 가방추천 16:48:18 430
1126906 여자 서른 여섯결혼 흔한가요 4 d 16:47:26 623
1126905 얼마전에 책인지 시인지 추천한거 찾고 싶어요 질문 16:46:00 72
1126904 애기낳고 3달됐는데요 무릎이.. 5 클난네ㅠ 16:43:57 362
1126903 크리스마스 카드 우편으로 받으면 어때요? 3 크리스마스 16:43:53 141
1126902 이혼대비해서 골드바로 바꿀까하는데요 19 훗날 16:43:52 2,001
1126901 정시 여쭤봐요. 3 고3맘 16:43:01 446
1126900 아일랜드는 미남미녀가 많은가봐요 3 ㅇㅇ 16:41:22 4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