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20대 말~ 30대 초에는 다들 뭘 하시면서 지내셨어요?

양파탕수육 | 조회수 : 1,080
작성일 : 2012-12-06 01:54:14

고교동창하고 연락을 했습니다.

나는 요즘 개를 기르고 있다, 그 애는 이번에 일을 그만두고 고향이 내려가 백수가 되었다, 몇 반에 누구는 이번에 딸을 낳았다더라 등등.. 뭐 워낙에 학력도 좋고 경력도 있는 애라 걱정은 안됩니다만.

저는 인문계를 나왔지만 집안 형편이 안돼서 직업전문학교와 아르바이트를 전전했거든요.

저도 지금 백수인데 한 편으론 걱정이 됩니다. 붙임성 없는 성격이라 알바 구하는 것도 한정되어 있는데

하고 싶은 건 전혀 못하고 경력도 못 쌓고 있고 먹고 살라고 제대로 못하는 일을 해야 한다는 강박관념에 시달리고 있고요.

제가 하고 싶은 것 조차도 뭐였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이런 저런 걸 생각해보니까 제가 특기적성을 살릴 수 있는 건 애니메이션 회사에 다닌다는 거였는데

애니메이션은 진짜 숙련될 때까지는 1~2년이 훨씬 넘어야 되고 돈도 한 푼도 안 줍니다. 첫 월급은 밤새도록 해봐야 5만원 받을 수 있다고 하고요. 그래서 섣불리 도전을 못하겠더군요. 나이도 있고요.

그러다 보니까 현재 경력이 하나도 없는 제 처지가 너무 비관적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다른 친구들은 결혼도 하고 학력도 마치고 가족끼리도 화목하고 직장 경력도 있는데

난 왜 아직도 겉돌고 있나 싶어서요.

이러다가 늙어서 이도저도 못하고 청춘을 낭비한 걸 후회만 하는 게 아닌가 하는 걱정이 들더군요.

그나마 알고 있었던 인맥들도 다 망가지고 배신당하고 뿔뿔이 흩어지고 그래서 지금은 친구가 하나도 없어요.

돌이켜 생각해보니까 가진 거 없어도 그냥 서로 맞춰주며 좋아했었던 사람들이 이젠 다 무심해져 가고요.

어떤 사람이 그러더라구요. 자기 인생에 득이 안되는 사람들을 뭐하러 그렇게 만나며 매달리느냐고요.

그 얘기가 잊혀지지 않아서 가끔 집주변 사람들을 대할 때도 무심하고 허탈해져서 깊은 얘기를 안 나눕니다.

 

IP : 118.36.xxx.2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2.6 2:24 AM (221.138.xxx.187)

    그 나이엔 모아놓은 돈 없어도 괜찮은데
    경력이 없는 게 좀 걸리네요
    써주신 글로만 보면 뭘 원하시는 지는 짐작하기 어렵지만
    지금부터라도 경력도 쌓고 즐겁게 할 수 있는 일 찾으시길 바랍니다
    인생 길어요
    요즘은 사회 진출 연령도 높아지고 있고...
    너무 늦었다 생각하지 마시길 바라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414 갑자기 내가 불쌍해요. 1 .. 10:49:21 77
1226413 취미가 너무 소중해요. ㅠㅠ ... 10:48:52 81
1226412 참 좋은 bb 크림 발견. 1 .. 10:48:23 110
1226411 남편과 싸우도 말 안하니까 너무 편해요 3 ........ 10:44:04 247
1226410 문통의 포지셔닝 13 ........ 10:38:39 456
1226409 나라말아 먹는 법 3 샬랄라 10:37:53 234
1226408 확 패주고싶은신랑 뒷통수 때려주고 싶어요 3 10:34:17 282
1226407 옛말 그른것 없더이다 1 인생 10:33:04 358
1226406 중딩 남아 티셔츠 어디꺼 많이 입나요 2 ... 10:31:22 93
1226405 현대카드가 해외에서 사용이 어렵나요?? 1 .. 10:26:37 149
1226404 판 키운 트럼프 2 ㅇㅇㅇ 10:25:33 618
1226403 립스틱색 좀 봐주세요. 6 .. 10:22:53 204
1226402 중1여학생과 서울 가볼만한곳 부탁드려요 2 감사 10:22:24 110
1226401 앞으로 20년동안 재운이 가득하다는데요,, 6 future.. 10:17:56 800
1226400 이게 할소리인가요 8 ㅁㅊ 10:15:14 774
1226399 이 영상을 보기 전엔 문재인대통령님을 논하지 말라 1 또릿또릿 10:14:05 434
1226398 네이버 댓글 왜이래요? 12 ㅌㅌ 10:12:30 524
1226397 제발 조언 좀 해주세요 23 조언 10:10:03 862
1226396 후보자 재산 신고사항을 보려면 어디가서 봐야되나요? 10:09:34 58
1226395 트럼프 "북미회담 한다면 싱가포르서 내달 12일 열릴 .. 19 gg 10:02:21 1,320
1226394 미친듯이 화가나요. 갱년기증상인가요? 8 분노장애? 10:01:18 942
1226393 4개월 강아지 오리목뼈 줬더니 으르르 장난아니에요. 7 오드리햇밤 10:00:08 986
1226392 베푸는 사람을 욕하는 사람 11 ㅇㅇ 09:59:35 794
1226391 일요신문ㅡ친문 지지자들의 실태 4 이읍읍 제명.. 09:58:54 382
1226390 자주 가는 가게에서 아는 척하면 8 ... 09:57:55 7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