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문재인 당선 예언했던 망치부인님 두번째 편지

신조협려 | 조회수 : 2,950
작성일 : 2012-11-29 02:38:30


다음은 망치부인이 보내 온 두 번째 편지입니다.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
도봉구 창동 사는 불량주부 망치부인이 특별히 서울구치소에서 보내드리는 구치소 수다방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이곳에 전자서신은 목요일까지 보내진 내용을 금요일 오후4시경 받으면 주말에는 받아 볼 수가 없습니다. 금, 토, 일 3일 동안 쓰여 진 편지가 오늘 월요일에 단체로 들어오는데 오늘은 100여장을 받았습니다. ㅎㅎㅎ

금요일 오후까지 단일화를 걱정하며 보내신 태산 같은 걱정들 그리고 금요일 저녁 8시 20분 이후의 편지들 ㅎㅎㅎ 긴박했던 금요일의 상황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서신들이었습니다. 읽는 저까지 손에 땀을 쥐는...
어떤 시청자분께서 “이럴 때 망부님의 정치공학적 쓰리쿠션의 뼈다고라스 정리식의 미적분 정치해석을 들어야 현 상황을 더욱 더 잘보게 될텐데...”라는 표현을 보내오셔서 한참을 웃었습니다.

주중에는 그나마 하루 전 편지를 받을 수 있지만 주말을 보내고 받은 한참 지난 편지에 제가 답장을 하면 다른 편지들보다 늦게 집에 도착하고 답장이 올라갈 즈음에는 상황 종료된 시점일테니 사안별 멘트는 생략하고... ㅋㅋㅋ

아마 이 편지가 도착할 즈음에는 문재인과 민주당 비판 공작질이 극에 달해 있을 듯하네요. 그러나 우리 네티즌들은 알밥들의 노고를 비웃으며 의연하게 대처하고 있겠지요. 그래야 지난 6년간 목이 터져라 고생한 보람이 있겠지요.

문득 그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만일 문재인후보 동생이 마약사범의 화려한 경력을 가졌다거나, 문재인후보의 제수씨가 저축은행 자문변호사였다면, 그리고 문재인후보 가문에 의문의 살인사건이 있었다면, 우리 방송뉴스들이 어땠을까?
아~ 정말 얼마나 다행인지... 내가 지지하는 후보는 문재인이라서~

문재인후보에 대한 근거 없는 의혹들을 던지기도 어려울 것이라 생각합니다. 후보검증 논쟁이 벌어지면 박여사에게 더 불리할 테니 말입니다. 저쪽에서는 물고 늘어질 것이 NLL 말고는 없을 듯 하고 노정연 사건을 전면에 내세운다면 우리의 대응은 “증거를 대라. 구체적인 증거-주장, 의혹 따위 말고를 대라.”라고 이미 연습도 해 뒀고...

도리어 우리가 던지고 확대시킬 이야기는 투표시간 연장투쟁!!!

공중전만큼 중요한 것은 투표에 직접 참여하는 활동입니다.
친구 알바 대타 서주기, 투표참여 인증샷, 친구 한사람 반드시 투표 참여시키기 등등 아이디어를 보아 주셔야 합니다. 망치부인이 없는 대신 애청자 여러분들 수 백, 수 천, 수 만분이 지혜를 모아 주셔야 합니다.^^

누군가 저에게 물었습니다.
“왜, 문재인을 지지하느냐고?” 그 이유 3가지만 이유를 대라는 겁니다.
제 대답은...

1. 문재인후보는 대통령의 눈으로 대통령보다 더 자세하게 국정을 운영해 본 경험!
- 노무현 대통령보다 더 많이 알아야 했다.
- 대통령을 보좌하기 위해 풍부한 정보와 지식을 소유했어야 했다.
- 그 동안 그가 너무 겸손해서 그렇게 많이 아는 줄 아무도 몰랐다.
- 그의 발언 영상들을 찾아보라. 정책토론회 등등에서...

2. 검증된 청렴성!!
- 단지 노무현의 사람이었다는 이유만으로 일거수 일투족을 감시당하고 뒷조사 당해야 했다. 단 하나라도 문제가 있었으면 모든 언론이 대서특필 했을거다. 특히 지난 10년 동안 보수언론이 문재인을 공격할 수 없었던 사실. 그것이 증거다!

3. 사람을 먼저 생각할 수 있는 인품!!!
- 그가 사회적 약자들을 보는 시선을 보라. 작은 사람의 눈높이에 습관적으로 눈을 맞추는 그 모습. 그가 꿈꾸는 나라는 강자들, 가진 자들만을 위한 나라가 아니라 강자나 약자나 모두 행복할 수 있는 나라를 만들거라는 희망과 확신을 그의 눈 빛, 눈높이에서 본다.

그 밖에도 문재인과 함께 “대륙으로 가는 길”을 열자!
평화가 밥이다. “남북경제연합”이 우리의 미래다.
일자리마련, 비정규직 문제 해결, 중소기업지원 강화, 전국 균형발전, 반값등록금 실시 등 모든 문제에 대해 분명한 답을 가진 후보, 바로 문재인입니다.

이 편지를 받아 보실 즈음에는 투표일까지 20일 남았겠네요.
하루 한 명씩 문재인 지지자를 만들겠다는 목표를 세우십시오^^
떠오르는 이름 20명을 적어 놓고, 하루 한 명씩 설득합시다. 구체적으로 ○△☓를 표시해서 투표일까지 체크합시다.

최선을 다해서 망치부인에게 좋은 선물을 보내 주시기 바랍니다.
12월 19일, 문재인 대통령 당선!!!
이것이 망치부인이 애청자 여러분께 받고 싶은 단 하나의 선물입니다.
문재인후보가 대통령이 되신다면 이곳에서 8개월을 다 살고 나간데도 아쉬움이 전혀 없습니다.

지금은...
지난 5년 간의 고통을 함께 겪은 우리는...
망치부인의 석방이 중요한 게 아니라, 문재인후보의 당선이 더 우선이며, 중요한 문제입니다. 애청자 여러분 한분 한분이 수 백, 수 천, 수 만의 망치부인의 분신이 되셔서 반드시 정권교체, 대선승리의 선물을 보내 주시기 바랍니다.

애청자 여러분을 굳게 믿습니다.^^
문재인 파이팅!!!

2012년 11월 25일 월요일 오후8시 서울구치소 241번 망치부인 올림
IP : 1.241.xxx.7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84
    '12.11.29 2:49 AM (223.62.xxx.153)

    아.. 망치부인과 봉도사, 나꼼수들
    티비에서 보고 웃고싶네요..
    진중권 교수님도 살짝 몸사리시던데
    다시 예전처럼 돌아가서 한껏 하고싶은 말씀 하시고..
    거품처럼 꺼져버릴 꿈이 아니길.

  • 2. ^^-^^
    '12.11.29 8:11 AM (59.30.xxx.59)

    자식도 없는 박근혜를 박여사란 말을 붙 인다는 것이 좀.......그렇 데,,,,
    여사의 호칭을 쓰는 정서가 인정 되겠지만 ~ ~ ~ ~

    물 고기가 바다 고래가 될수 없지!!

    독재자의 딸로로 성장한 본색을 드러내는 날에는 ....
    현대사 아픈 독재의 상처가 다 아 물 기도 전....

    대한민국은 또 다른 양의 가죽을 쓴 늑대들의 영원한 독재가 시작될것이다.

  • 3. 멋지네요.
    '12.11.29 9:31 AM (124.49.xxx.143)

    망치부인 대단하시네요. 수감생활 중에도 이런 열정이라니...
    스스로가 부끄러워 지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610 남편 우울증으로 거울보기 ㅇㅇ 12:36:32 41
1224609 해외에서 이런경우 대처법.. 3 ... 12:33:08 95
1224608 문대통령 잘하실수록 더 죄송해요 1 눈팅코팅 12:33:03 58
1224607 결혼할때 집안분위기 가정환경 중요한데... ... 12:32:36 92
1224606 개가 주인에게 바라는 10가지 2 푸들맘 12:31:25 140
1224605 친정 부모님 결혼 기념일 축하드려요 12:29:29 64
1224604 전 이제명 욕설파일 이번에 들었어요. 2 //// 12:29:02 188
1224603 대통령 통역이 다른사람으로 바뀌었네요... 2 플랫화이트 12:28:21 315
1224602 좀 비싸더라도 원목으로 된 오래 쓸 수 있는 1인 안락의자 의자 12:28:00 55
1224601 이효성 방통위원장 놀고먹나 1 ㄱㄴ 12:27:43 83
1224600 현실적인 조언 부탁드립니다. .. 12:27:24 44
1224599 hkd 7700.00은 한국돈으로 얼마예요? 2 지나다 12:27:22 92
1224598 상가주택 어떤가효? ㅈㅈ 12:26:39 53
1224597 한미정상회담서 문대통령 손 꼭잡고 들어가는 트럼프ㅎㅎ 4 ㅇㅇㅇ 12:24:14 356
1224596 그냥 안 먹는 게 최고 4 다욧 12:23:39 435
1224595 C컬 단발펌 하고픈데요 ... 12:16:50 173
1224594 학폭회의록열람신청을 하면 다시 작성하는건가요? Gg 12:15:28 50
1224593 결혼기념일에 뭐 하나요? 1 .. 12:13:47 83
1224592 뉴스룸 앵커브리핑 방탄소년단 vs 방탄의원단 ... 12:12:25 142
1224591 아이라인 자꾸 번져서 미치겠네요. 안번지는 방법좀~~~~ㅠ 10 ... 12:11:10 423
1224590 성형 최고 수혜자는 1 ㅇㅇ 12:10:04 748
1224589 스핑크스 고양이 잘 아시거나 키워보신분??!! 5 순콩 12:09:53 163
1224588 200주고 쇼파를 샀는데요... 2 나야^^ 12:08:00 503
1224587 식욕과 삶의 의지와 상관관계 있다고보세요? 3 Dd 12:07:03 391
1224586 내가 남편과 두 자식들에게 고마워 하는 점은 3 그래도 괜찮.. 12:06:34 5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