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문후보 부인이 올린 젊을 적 문재인.jpg

끌리앙링크해요 | 조회수 : 3,687
작성일 : 2012-11-26 22:51:36

http://clien.career.co.kr/cs2/bbs/board.php?bo_table=park&wr_id=17008438&sca=...

 

끌리앙글 복습하다가 본거에요..

 

김정숙님이 트윗에 올린건가봐요..

 

멋지네요.

 

문후보님 행복한 가족모습들 많이 올려주세요...

 

박근혜가 엄마아빠 다 잃고 홀로 독신으로 사는 좀..비련의 이미지라면 문재인후보는 애교많은 아내. 아들 딸....

 

행복하고 아름다운 가족 모습 많이 노출하시면 그것으로도 큰 점수가 될거 같아요.

 

 

아무래도 불쌍한 이미지 보다는 행복한 가정을 가진 대통령 후보가 더 낫지 않나요??? ㅡㅡ;(유치한가요..ㅎㅎ)

 

울엄마도(대구분) 늘 박근혜 불쌍해불쌍해 하시다가 제가 문재인 사모님이랑 같이 환하게 웃고 있는  사진 보여드리면

 

보기좋네...그러시거든요.^.^

 

 

 

IP : 114.201.xxx.7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26 10:54 PM (175.116.xxx.121)

    아 진짜 왜 이렇게 올라오는 사진마다 훈훈할까요
    젊을 때도 멋지지만 지금도 너무 미중년이에요
    사람을 행복하게 해주는 미소가 있어요 어느 사진에도

  • 2. 사랑
    '12.11.26 10:55 PM (110.11.xxx.238)

    미소가 참 멋지시네요 모든 행동들이 삶이 자연스러우신분.....

  • 3. 너무 멋진 사진이네요.
    '12.11.26 10:58 PM (39.112.xxx.208)

    사모님은 전생에 지구를 구하신듯......ㅠ.ㅠ

  • 4.
    '12.11.26 11:00 PM (58.226.xxx.166)

    저도 울엄마 보여 드려야겠어요
    멋져 멋져^^

  • 5. ..
    '12.11.26 11:04 PM (116.39.xxx.114)

    문후보 아이들은 행복하게 컸겠죠? 미소가 너무 따뜻해요
    제가 지금 마음이 안 좋은 상태라 그런지 저 미소에 눈물이 나요..저 진짜 메마르고 감정 없는 사람인데..

  • 6. 이런식은
    '12.11.26 11:06 PM (203.226.xxx.232)

    좀 야비하고 비열하네요
    상대의 약점을 본인의 장점으로 승화시키네요
    내가 홀홀단신인 박근혜의 친엄마라면 참 가슴이 아팠을 듯합니다
    김정숙씨 참 보기와 다르게 비열하네요
    부창부수

    “행복하고 아름다운 가족 모습 많이 노출하시면 그것으로도 큰 점수가 될거 같아요.”-

    -----누구 들으라고 이런 말하는건가요?
    82에도 나이많은 미혼녀, 이혼녀 많습니다
    우무리 영부인 자리가 탐나도 그렇지. 상대의 가슴에 창을 꼽는 짓을.

  • 7. ,,,
    '12.11.26 11:08 PM (119.71.xxx.179)

    뭐가 또 비열하다는건지.. 드럽게 꼬였네

  • 8. ..
    '12.11.26 11:09 PM (116.39.xxx.114)

    82에는 자기 엄마아빠 팔아먹고 사는 미혼녀 이혼녀 없으니 그들의 가슴에 창을 꽂는 짓은 아니죠
    거기다 아버지라는 인간은 밀수에 강간에 쿠테타까지 저지른 인간같지도 않은 인간이죠

    그리고 자기가 지지하는 후보의 좋은 점을 알리고 좋아라하는게 야비하고 비열한겁니까?
    토론입네하면서 짜고치는 저 그네꼬가 비열하고 야비한거죠.

  • 9. 비열이란 단어를 모르나봐....
    '12.11.26 11:11 PM (222.237.xxx.91)

    노처녀 미혼녀인 나.
    하나도 비열하다 느끼지 않네요.
    꼭 저런 남자 만나서(흔자히 않겠죠 ㅜㅜ) 서로 아껴주는 가정 꾸리고 싶네요.

  • 10. 어쩌라고
    '12.11.26 11:12 PM (116.33.xxx.61)

    포지티브를 할 때도 내거티브로 보는 건 무슨 심사인 건지???

  • 11. ...
    '12.11.26 11:16 PM (61.105.xxx.31)

    무조건 까기만 한다고 먹히는게 아니야요
    동조할때는 동조하면서 까는지 안까는지 모르게 까야죵!!!
    팀장님은 절 고용하세요!!!
    저 잘할자신 있어요 !

  • 12. 어이 가출이다
    '12.11.26 11:18 PM (1.210.xxx.13)

    아니, 미혼녀, 이혼녀라고 가족 없습니까?


    아빠랑 아들 정다운 사진 보고 머라하는 그 맘은 대체 어디꺼?

  • 13. ㅉㅉㅉ
    '12.11.26 11:29 PM (110.8.xxx.109)

    난 박근혜 불쌍하단 사람들이 제일 이해안감........세상에 진짜 불쌍한 사람을 본 적이 없나 보네요. 하루아침에 누명쓰고 24시간도 되기전 사형당한 사람들 가족보다 독재자 딸이 더 불쌍한가요?? 말이 되는 소릴 하셔야지.....

  • 14. 203.226 지겹다
    '12.11.27 2:11 AM (68.36.xxx.177)

    박씨할매 지지자인거 아니까 쉬어가면서 하지 그래.
    하긴 박씨 할매가 어딜 보나 한참 뒤쳐지지.
    외모, 학력, 경력, 사고력, 역사의식, 언변,....
    바교를 할래도 되야 하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283 문프, 이번국회에서 개헌에 대한 기대 내려놓는다...ㅠㅠ 혼술중. 00:06:27 65
1226282 양예원카톡복원 헉이네요 1 .. 00:05:56 331
1226281 심심해서 주식얘기 1 ㅇㅇㅇ 00:04:16 130
1226280 나혼자산다 신입회원은 혼자안산다 00:02:53 215
1226279 자폐 증상 아시는분 알려주세요. 5 ㆍㆍ 00:02:32 136
1226278 美인디애나주 중학교서 총격…2명 부상·용의자 체포 2 ... 00:02:07 121
1226277 남편 옆 기침환자가 결핵이었다는데... ... 2018/05/25 195
1226276 독전 15세던데 중등 아이와 보기 어떤가요? 1 뮤뮤 2018/05/25 99
1226275 자녀 교육에 대한 회의가 들 때 2 dd 2018/05/25 342
1226274 종전선언은 1 ㅇㅇㅇ 2018/05/25 371
1226273 장거리 연애 상담입니다. 3 로즈 2018/05/25 232
1226272 자한당 하는 짓 보면 혼수성태 홍발정 컨츄리고고 10 정치 나 모.. 2018/05/25 279
1226271 최저임금 인상 여파…외식업계 무인주문기 설치 봇물 6 2018/05/25 687
1226270 부모님이 제 앞에서 언쟁 벌이실때 모른척 해도 되죠? 6 ㅇㅇ 2018/05/25 442
1226269 고등학교 1.2 학년부터 유학을 가는 경우는 어떤 경우인가요?.. 5 §§ 2018/05/25 419
1226268 연인사이의 거리라는게 중요한거군요 6 깨달음 2018/05/25 925
1226267 밤샘토론. 푸하하 10 나경원 2018/05/25 1,423
1226266 꽃길만 걸으시라고 해놓고 이게 꽃길인가요? 8 .... 2018/05/25 1,089
1226265 고소해요 6 .자한당것들.. 2018/05/25 534
1226264 아까 북미회담 꿈 글 써주신 분 6 ㅇㅇ 2018/05/25 1,444
1226263 주방일하다보면 2 ㅇㅇ 2018/05/25 568
1226262 하여튼 자발태기없는 넘 5 나무안녕 2018/05/25 558
1226261 달라이 라마의 2018 남북정상회담에 대한 평화의 메시지 1 peace 2018/05/25 680
1226260 임은정 검사님 안미현 검사님 정말 존경합니다. 4 세상을 바꾸.. 2018/05/25 286
1226259 문재인 대통령님께 청원 못하신분 13 인사 2018/05/25 5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