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단순하고 어리석은 진보 지지자들.

ㅇㅇ | 조회수 : 763
작성일 : 2012-11-17 21:49:15
문안
어차피 단일화 할수 밖에 없어요. 그건 문안이 나 안할래 이렇게 해서 되는게 아니라
그냥 원하든 원하지 않든 그길 밖에 없다는거
둘도 잘 알고 있습니다.

그 과정중에 트러블이 좀 있다고 해서.
단일화 안하겠네 나쁜ㅅㅋ 새누리당 프락치 아니냐. 탐욕에 눈이 멀었네..
펀드 망해서 꼬시네
이러고들 있는데

솔직히 참 경거망동이라고 밖에는 생각이 안드네요.
결국 그래봐야 제살깎아 먹기인것도 모르고...





IP : 222.112.xxx.13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17 9:58 PM (182.211.xxx.176)

    문재인지지자들의 특성입니다.
    저와 다른것은 다 적이지요.

    이것저것 가져다 붙이지만,
    결국은 안철수가 무조건 문재인대통령만들어 주겠다고
    하지 않기때문에 안철수를 미워죽는것입니다.

    그들이 자기와 다름 미워죽는사람이 한두명이었나요.


    갖은 왜곡,욕 다 퍼붓다가
    안철수가 문재인손들어주면,
    욕질하던 그입으로 바로 찬양질하기 바쁠겁니다.

    원래 그런사람들이예요.

  • 2. littleconan
    '12.11.17 10:04 PM (202.68.xxx.199)

    안철수가 문재인손들어주면,
    욕질하던 그입으로 바로 찬양질하기 바쁠겁니다.

    그럴까요? 제 생각에는 안철수 정치 생명은 벌써 끝난거 같은데요
    살아날 방법은 새누리당 입당밖에는 없어요 ^^

  • 3. ㅇㅇㅇㅇ
    '12.11.17 10:07 PM (222.112.xxx.131)

    문재인 안철수 만큼 그렇게 휼륭하게 한평생 사실 자신 있는 분 계실까요?

    그렇게 털어도 티하나 안나올만큼 청렴하게 살면서도

    사회적으로 인정받고 존경받기가 얼마나 어려울지 생각해보세요..

    그분들이 여기까지 오기 까지 얼마나 노력하고 준비했을지도 한번 생각해보셨으면 좋겠어요.

    그런 분들이 두분이나 대선에 후보로 나온것 만해도..

    정말 고마운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분들 없었다면?

    정권교체 희망을 품어볼수도 없었을거에요... 박근혜가 아주 자연스럽게 정권 물려받았겠죠.

    두분께 진심으로 감사하고 있고

    단일화는 하늘이 무너져도 성사 될수 밖에 없습니다.

  • 4. ㅇㅇㅇㅇ
    '12.11.17 10:09 PM (222.112.xxx.131)

    202.68.xxx.199

    이런 분들 보면... 파렴치한 새누리당 지지자랑 뭐가 다를까..... 뭐 그런 생각이 듭니다.

    단지 좌우가 다를뿐... 심뽀는 똑같아요.

  • 5. 지지자
    '12.11.17 10:28 PM (211.246.xxx.189)

    위의 코난은 확실한 문지지자 열혈 민주당원입니다
    그동안 여기랑 다음카페서 각종 욕도 서슴치않고 하던 혐스런 사람...

    저런 사람들이 민주당의 살아있는 구태의 표본이죠

  • 6. littleconan
    '12.11.17 10:30 PM (202.68.xxx.199)

    지지자, 이게 안철수 지지자의 수준입니다.

  • 7. ..
    '12.11.17 10:38 PM (182.211.xxx.176)

    littleconan//

    새누리당 입당생각할 안철수라면
    왜 단일화못해서 난리인가요.
    문재인 바보입니까
    님이 지지하는 문재인에게 요구하세요.
    안철수하고 단일화하지 말라고
    정치생명끝났다며...

    님같은 지지자도 아는데 문재인은 왜 모른데요.

  • 8. 지지자
    '12.11.17 10:42 PM (210.183.xxx.164)

    리틀코난 미안하지만, 난 당신의 실체를 잘알고 있습니다. 문안에 대한것에 관련해서는
    다음 달콤에서의 당신의 눈부신 막말 활약도 잘 알고있습니다.
    내 수준보다 당신의 수준과 말투부터 심사숙고해서 고치는게
    남은 당신의 인생을 위해서 좋은일인듯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565 영화 클래식 보고있어요 ... 00:27:27 3
1126564 얼굴댕기고 주름생기는데 팩 추천해주세요 로드샵도 괜.. 00:25:24 11
1126563 남편이 술마시고 오면서 족발을 사왔어요~ 6 쟤가 왜저럴.. 00:23:53 173
1126562 이런 직원 보셨어요? 3 ... 00:23:50 80
1126561 애가 사고친것같은데 좀 도와주세요~ 무서워요 00:23:21 124
1126560 MBC 해직기자 복직 첫날과 이용마 기자의 말 미디어몽구 00:21:55 49
1126559 홈플이나 이마트선 선지안파나요? .. 00:21:14 15
1126558 반려견이 생리를 안해요 ㄴㄹㅇ 00:20:47 39
1126557 이거 웃겨요 ㅋㅋㅋ 문대장을 평생 따르려는 평범한 직장인의 하루.. 2 ㅇㅇ 00:20:32 127
1126556 파운데이션 바를때 손가락?퍼프?브러쉬? 4 화장고수님 00:10:55 245
1126555 어린아들이 저에게 첨으로 욕을 했어요 3 자식이웬수 00:10:38 293
1126554 tv조선 80조 가짜뉴스 어디에 신고해요? 4 richwo.. 00:08:36 156
1126553 이사선물로 공기청정기 받게 됐는데요 추천바래요 1 설레임 00:08:22 53
1126552 남편에게 '남자'가 안 느껴져요. 7 19금) 00:07:23 576
1126551 어떤분이 꿈얘길 하시기에,,, 님들 00:07:21 82
1126550 만약에 사람들이 알아본다면... ... 00:03:07 111
1126549 서민정 이쁘네요 13 이쁘 00:02:34 818
1126548 딸아이가 신경치료 받고왔는데 아파서 잠을 못자네요 2 통나무집 00:02:17 177
1126547 진주처럼 생겼는데 더 오묘한빛나는거 이름요 10 보석이름 2017/12/11 613
1126546 저녁을 못먹었는데 지금 먹는게 나을까요? 18 허기 2017/12/11 557
1126545 고등아이 내려놓고 제 일이나 할까요? 3 2017/12/11 578
1126544 정관장 홍삼 반값에 사왔어요~~ 2 득템인가 2017/12/11 817
1126543 Tbs사장님은 돈이없나.. 5 ㅂㄴㄷ 2017/12/11 588
1126542 소름끼치는 기사 ㅎㄷㄷ 7 닭아니죠;;.. 2017/12/11 1,895
1126541 윗사람에게 딸랑 거리는 저..자괴감이 드네요 ㅋ 15 ㅎㅎ 2017/12/11 9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