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어젯밤오늘오전 베스트 원글입니다.

원글 | 조회수 : 3,540
작성일 : 2012-11-12 19:19:16
글 읽으신 분들은 기억하시겠죠?
댓글 200을 앞두고 글내렸습니다.
댓글 낼름 받고 원글 홀랑 지우는 거, 참 경우없는 행동인데 죄송합니다.
어느 분 댓글처럼 제가 도 힘들어서요.
일단 남편은 앞으로 잘 할게라고 가볍게 넘기려 애쓰는 와중에 충격받은 모습이 역력했어요.
댓글들이 워낙 직설적이기도 했구요.
그렇지만 먼저 올려보라고 한 처지라 제게 더는 고집 안피우더군요.
흠있는 남편들의 여느 아내들처럼 저도 다른 건 괜찮은 사람이에요 라고 할 수 밖에 없네요.
물론 다양한 흠 중에 으뜸이었겠지만요.
82님들 덕에 남편이 좀 깨달은 점, 내가 틀리지 않았구나 안도한 점은 얻었지만....
남편망신 제대로 시켰다는 부끄러움, 댓글 읽으며 점점 제 결혼생활이 불쌍하게 느껴지는 자괴감 때문에 부득이 글 내렸어요.
시간내서 댓글 주신 많은 분들 감사하고 죄송합니다. 이해해 주세요.
지저분한 변기 사용 관련글이라 다른 분들께도 이 편이 낫겠지 싶어요.
IP : 175.253.xxx.1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이해합니다
    '12.11.12 7:21 PM (14.63.xxx.22)

    ^^........

  • 2. 00
    '12.11.12 7:22 PM (118.32.xxx.169)

    네..
    사실 저는 적당히 댓글 받으셨으면 그냥 글 내리시지 싶었어요.
    변기 올리고 내리는 문제가 죽고 사는 문제가 아닐진대
    인터넷은 아무래도 댓글들도 사납고 모질고 그래요.
    남편분의 행동수정이 되는게 중요한건데
    잘되셨다니 다행이네요.^^

  • 3. ..
    '12.11.12 7:23 PM (60.216.xxx.151)

    넹.. 아무래도 인터넷 댓글이다보니.. 무자비한게 있죠..
    남편 분 충격 받으셔서 행동 교정 바로 들어가겠는데요?ㅎㅎㅎ

  • 4. 댓글
    '12.11.12 7:23 PM (1.241.xxx.27)

    남기려 했는데 사라졌더군요.
    저희집은 남자들이 올리고 소변을 본뒤 물을 내릴땐 변기의 겉뚜껑을 모두 닫아놓고 내립니다.
    저도 그렇구요.
    그래서 겉뚜껑은 항시 닫혀있는 상태라 이제는 더이상 아무도 변기속에 엉덩이가 빠지는 일도 없고 (주로 제가 빠졌죠.) 누군가 다음사람이 변기를 만져야 하는 일도 없고요.
    그리고 자기볼일 본건 본인이 다 뒤처리를 합니다. 튀것을 닦는단 이야기죠.

    그냥 이렇게 쓰면 될것을 비난이 많더군요.
    남편분이 그걸 모르셨다는게 이해가 되지 않았지만 몰라서 그랬으니 비난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다만 다른집은 남자들이 다 변기를 다 올리고 소변을 본다는걸 이제 아셨으니
    원글님은 편해지시겠네요. ^^
    물 내릴땐 모두 닫고 내리라 하세요.
    물내릴때 변기안의 물이 튀는게 그렇게나 더럽다잖아요. 미세 물방울로 다 튀는데
    앉아있는 여자의 경우는 엉덩이가 좀 받아주지만 남자는 얼굴로 다 받을듯요.
    그러면 조금 더 편해지실듯 합니다.

  • 5. ㅎㅎ
    '12.11.12 7:38 PM (121.165.xxx.189)

    원글은 내리셨지만, 댓글 읽어보니 어떤 내용이었는지 알겠네요 ㅋ
    저도 화장실사용 문제로 꾀나 골머리 앓다가 제기 포기한 사람인데
    저도 82에 도움 한번 받을까봅니다 ㅎㅎㅎㅎ

  • 6. ㅇㅇ
    '12.11.12 9:21 PM (219.249.xxx.146)

    저도 댓글 달았었는데 원글님 오늘 글 읽으니 또 제 맘이 안좋네요
    사실 처음 그글 읽었을 때 저도 워낙 멘붕이었네요
    하지만 그 많은 댓글단 분들의 남편 가운데는
    변기 사용은 잘해도 다른 건 또 엉망인 남편들도 많을 겁니다.
    저희 남편 역시 변기 사용만 잘해요~
    결혼생활 불행하다 느끼시고 자괴감 느끼실 필요 전혀 없어요
    남편이 그 댓글들에 충격받았고 앞으로 잘하실 거라고 했다는 걸 보면
    그저 그런 쪽에 아무 개념이 없었거나 정말 몰랐거나지
    나쁜 분은 아닌것 같네요
    사실 어제 원글님의 글만 봐서는 단순히 변기가 문제가 아니라
    그게 아내가 불편할 거라는 걸 뻔히 알면서도 내가 귀찮으니 나몰라라 배째라 하는 것처럼 느껴져서
    그래서 읽으면서 화가 났었거든요


    글만 읽는 저희는 몰라도
    원글님 남편 그거만 빼면 좋은 분이라면 누구보다 원글님이 더 잘아실테데
    어제 댓글들 너무 마음에 담아두지 마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939 영어 문법 약한 중3,어떻게 다져야할까요? 영어 10:45:25 2
1226938 전복죽 끓였는데 색이 푸르스름해요ㅜㅜ 1 비주얼이 10:44:42 22
1226937 부동산 아시는 분 계시나요?평당 가격인가요? ㅎㅎㅎ 10:43:00 34
1226936 발톱무좀 깎기 2 ㅇㅇ 10:42:01 85
1226935 이만하면 중재인 1 다행 10:41:39 132
1226934 100마디 말보다 얼굴 한번 보는게 낫다 ㅇㅇㅇ 10:41:03 117
1226933 대통령님 대체 1 .. 10:40:57 198
1226932 이거 제가 남편한테 섭섭해도 될까요 남편미오 10:40:56 87
1226931 잠시후 나올 반응들 ㅋㅋ 9 궁금하넹 10:38:49 567
1226930 정상회담 따위가 무슨 속보라고.jpg 7 ㄷㄷ 10:38:29 760
1226929 문프 너무 피곤해보여 걱정이에요 2 힘내세요 10:35:34 197
1226928 질문한 기자중 서울신문 기자 좀 그렇네요 12 ㅇㅇ 10:34:39 908
1226927 욕조 수도꼭지 물 새면 교체비는 누가 내나요? 1 ㅇㅇ 10:33:04 177
1226926 전기압력밥솥, 풀스텐이라고 광고하고 6 참나 10:32:58 133
1226925 기레기들 질문하는데 내가 다 불안 4 기레기들 10:32:19 380
1226924 다시 6월 12 개최 한대요 3 아놔 10:31:03 487
1226923 어떤빵이 특히 가스냄새가 많이나나요 1 오월도다갔네.. 10:30:12 111
1226922 대나무에 부딪히는 돌맹에 소리에 깨닫다-나쓰메 소세키 tree1 10:27:25 163
1226921 지금 회담결과 방송을 보고나니 또 화딱지가 21 으휴 10:27:09 2,007
1226920 영어회화 리얼클래스 아시는분? 영어회화 10:26:53 101
1226919 [속보] 트럼프 6월12일 북미정상회담 바뀌지 않았다 12 속보 10:25:49 1,350
1226918 우리 문프 말씀도 너무 잘 하시네요! 8 아오 달님~.. 10:25:42 821
1226917 저따위 기레기들한테 악수까지하시는 우리 문통 10 부처 10:24:24 822
1226916 내가 이나라의 주인. 맞네요 4 오늘 아침 10:24:13 424
1226915 고 1아들 간호사 10 10:23:34 5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