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안철수 진심캠프 3040 자문단 미팅 - 다녀왔습니다.

너무 늦었네요. | 조회수 : 1,202
작성일 : 2012-11-12 09:40:55

거의 다 썼는데 갑자기 글이 날아갈 버렸어요.ㅠㅠ......

심기일전 다시 시작합니다^^

 

후기가 많이 늦었어요. 최소한 간단하게라도 올리려고 했는데 너무 바빴네요.

장소는 종각역  M스퀘어 무려 13층^^

엘리베이터도 한 번에 못 탈  정도였는데 걸어 갈 수도 없고......

예상대로 인산인해였네요.

비좁은 장소에 비해 참석인원이 절대적으로 많았나 봅니다.

그룹별 토론후 안철수 후보님과의 대화시간이 이어졌구요.

모두 당연히 처음 만난 사람들이었지만 분위기는 무척 화기애애했습니다.

1시간 반 후...... 정말 언제 시간이 지나갔나싶게 열띤 토론과 안철수 후보님과의 대화가 모두 끝이 났습니다.

그 와중에 저도 준비해 간 의견을 한 마디 보탰구요.

같은 그룹에서 82회원님 옆자리에 앉게 되는 기적(?) 까지 - **님 정말 반가웠습니다.^^

 

마침내  모든 사람이 가장 기다렸던 시간(?)인 안철수 후보님과의 사진 촬영이 이어졌고,

안철수 후보님 바로 옆자리에 서게 되는 영광까지 누렸습니다.

물론 악수는 기본이었구요.^^

직접 만났던 사람들 얘기대로 역시 해맑은 얼굴을 가지셨더군요.ㅎㅎ

 

제가 정말 즐거웠던 것은 함께 토론했던 두 명의 30대 여성분과의 떡볶이 뒷풀이였어요.

턱걸이로 참석할 수 있었던 늙다리 아줌마에게는 무척 신선한 시간이었습니다.

30분동안이라는 짧은 시간이 정말 아쉬웠네요.

또 만날 기회가 있겠지요?

같은 뜻을 가진 사람들과의 행복한 만남의 시간이었습니다.

 

82cook 회원분들 모두 오늘 하루도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IP : 211.44.xxx.19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후기 감사
    '12.11.12 9:50 AM (61.101.xxx.62)

    전에 가신다고 한 글을 읽어서 은근 후기 기다렸네요. 분위기 좋군요^^
    근데 대강 어떤 주제의 얘기가 나오던가요. 전 학부모로서 입시나 교육 얘기가 나왔는지 궁금해요.

  • 2. 그래요.^^
    '12.11.12 9:57 AM (121.222.xxx.98)

    같은 뜻을 가진 사람들과의 행복한 만남의 시간이었습니다222222

    만남
    참 행복하셨겠네요.
    많이 부럽습니다.

  • 3. 햇볕쬐자.
    '12.11.12 11:55 AM (121.155.xxx.252)

    저도 볼때마다 웃으실때 너무 해맑으시다 생각했는데...보는 눈은 다 같은가봐요..ㅎㅎ
    너무 부럽고 저도 곧 뵐날이 왔으면 좋겠네요.
    후기 잘 봤습니다.^^

  • 4. 후기
    '12.11.12 12:39 PM (118.47.xxx.13)

    고맙습니다..^^

  • 5. 와 ^^
    '12.11.12 12:44 PM (180.67.xxx.149)

    정말 행복한 시간이셨겠어요
    주변을 훈훈하게 만드는 능력이 있는분~

  • 6. 원글입니다.
    '12.11.12 3:48 PM (211.44.xxx.245)

    후기 감사님!
    첫 댓글 감사합니다^^
    모든 주제가 총 망라되었습니다.
    정치, 경제 사회, 의료를 통틀어서요.....
    교육, 보육은 당연히 의견개진이 활발했어요.
    다만 시간이 짧은 것이 아쉬울 따름이었죠.
    안철수 후보님께서 하나하나 직접 메모하셨구요.
    좋은 정책이 나오리라 믿습니다.

  • 7. 늦었지만
    '12.11.12 9:54 PM (119.69.xxx.228)

    너무너무 부럽다는 말과함께 ...안후보님 한번 뵙고싶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157 남편이 불륜을 인정했습니다. ... 20:13:35 134
1226156 서울구경이요^^영등포구 근처 추천부탁드려요 서울 20:10:50 24
1226155 오늘 이재명 남경필 사진 좀 보세요 1 혜경궁제명 20:10:31 135
1226154 미니세탁기 20:08:51 49
1226153 은행 상품 어플로 가입할 때 추천 직원 넣으면 1 은행 20:05:21 55
1226152 전기요금이 올랐나요? 20:03:43 73
1226151 안마방 잘아시는분있나요? 2 진심 19:58:35 235
1226150 거실 컴컴하게해놓고 티비끄고혼자있으니 4 19:57:42 506
1226149 버닝보고 웃겼던거 4 19:57:20 363
1226148 남자든 여자든 경제교육을 잘 시켜야 겠어요 4 .... 19:56:19 404
1226147 우리가 소원한일 2 노미애 19:53:31 119
1226146 어떤 젊은남자가.. 7 질문 19:52:40 535
1226145 혹시 알집매트 바닥눌러붙은거 지우는방법 아시는분.. 자갈치 19:45:29 65
1226144 고1딸 수학 과외나 학원 3 분당맘 19:40:08 320
1226143 역시 이재명 아~이재명 12 일베아웃 19:39:11 915
1226142 로엠 폴리100프로 트렌치 1 ... 19:38:53 225
1226141 경기도 고등학생은 고3부터 모의고사 보나요? 2 모의고사 19:29:05 271
1226140 라면 안 사고 사리면만 산다는 분 어떻게 요리해 드시나요? 1 ... 19:26:07 445
1226139 애성적 자랑 3 .... 19:25:24 522
1226138 양예원 때문에 미투가 또 빛을 잃을듯 49 19:17:49 3,721
1226137 식빵 가장자리가 맛있어요 8 빵이야기 19:16:59 519
1226136 삼계탕 레시피 추천해주실래요? 2 ... 19:14:46 81
1226135 주변에 40대 초산 최대 몇살까지 보셨나요? 9 ㅡㅡ 19:14:34 817
1226134 유투버의 국적을 어떻게 알 수 있는지요? 국적 19:12:02 110
1226133 동네엄마가 회비를 안줘요 흑 33 마우 19:11:19 2,5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