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30대 중반 되면 중년아저씨 분위기 나는 남자들~

노란대문 | 조회수 : 3,120
작성일 : 2012-11-11 14:42:05

 20대 남자들 피부도 참 좋고 키도 크고 체격도 좋고

 핸섬가이가 많아요. 그리고 분위기가 밝고 싱그러운 청년 특유의 풋풋함이 풍겨서

 젊음은 좋구나~하는데....

 

 이렇게 밝고 맑았던 남자들이 30대 중후반만되면

 배 나오고 살찌고 그야말로 한국의 중년 아저씨가 돼 버려요.

 걍 배만 나오는 게 아니라, 피부도 탁해지고 눈동자도 탁해지고

 망가진다고 해야 되나요?

 또래 여자들은 운동하고 관리받고 해서 젊음의 싱그러움은 사라졌다 해도

 맑은 눈동자와 여성스러움은 있는데 말이죠.

 

 한국 특유의 술퍼마시고 유흥하는 회식문화 탓일까요?

 과로 탓일까요? 이렇게 남자들이 쉽게 망가지는 한국사회가 슬프네요.

 

 

 

IP : 14.45.xxx.1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11 2:55 PM (60.216.xxx.151)

    넹.. 슬프죠.. 술 때문이겠죠..ㅜㅜ

  • 2. 근데
    '12.11.11 3:09 PM (125.135.xxx.131)

    제부는 별론데...
    제 동생은 그렇게 되니까 올케가 잘 해 먹이는 거 같고 보기좋더라구요.,ㅎㅎ

  • 3. 남자
    '12.11.11 3:22 PM (117.111.xxx.160)

    체력은 떨어지고 업무는 많아지고 무엇보다
    그 나이때면 결혼하고 애기가 태어났을 가능성이 많은데
    가장으로서의 책임감이 주는 스트레스는 말도 못 합니다.
    약해보일까봐 어디다 털어놓지도 못 하고 속으로 삭히면서 몸은 점점 망가져가죠.
    미혼이거나 아님 가정에 충실하지 않은 남자들을 보면 덜 망가져보일걸요.
    참고로 저도 올해 인사고과 포기하고 제 시간 가지면서 운동하고 스트레스 덜 받고 그랬더니
    20대 피부로 돌아왔습니다. ㅡㅡv...

  • 4. ㅎㅎ
    '12.11.11 3:23 PM (14.45.xxx.248)

    머리까지 벗겨지죠 ㅋㅋㅋㅋㅋ

  • 5. ㅇㅇ
    '12.11.11 3:23 PM (221.157.xxx.82)

    죄송하지만 여자는 30살 넘으면 그냥 지나가던 아줌마1로밖에 안보입니다.

  • 6.
    '12.11.11 3:34 PM (121.141.xxx.125)

    맞아요 ㅋ
    서른 한살에 제가 아줌마 소리 들었으니...
    나이는 못속이는것 같아요.
    그래도 남자들은 중후한 멋이라도 있지 여자는...ㅠㅜ

  • 7. 동감
    '12.11.11 3:34 PM (121.166.xxx.243)

    남자님의 말중에
    가정에 충실하지 않은 남자들
    덜 망가져 보인단 말
    백퍼 동감이요

    아는 분 중에
    자기만 꾸미고
    부인은 최소한것만 사주고
    바람나서 이여자 저여자랑 희희낙낙하고
    최고급 차에
    최신 유행에
    갖은 마사지, 시술.. 등등 받는
    아저씨 봤는데
    진짜 탱탱하더구만요

    불쌍한 울 남푠!

  • 8. ^^
    '12.11.11 3:42 PM (121.138.xxx.8)

    마흔된 남편~ 지금도 아저씨 분위기 안나고 아이랑 가면 삼촌같다고 합니다.
    가정사 복잡한 일 제가 다 맡고,이사가면 부동산부터 잔금처리까지 제가 다~~
    남편은 나랏일 하느라 너무 바쁘니 어쩔 수 없지만 어느날은 참....힘들때가 많네요.
    전 40대 들어서며 어머니 분위기 막 풍기고 다니는데 남편은 삼촌분위기에 오빠이미지.
    거기에 정의로운 일에 앞장서고 다니니 투정하면 속좁은 아내가 될뿐..유구무언입니다 ㅠㅠ

  • 9. 뭔 여자들은 어떻다니...
    '12.11.11 4:25 PM (211.26.xxx.68)

    뭔 여자들이
    맑은 눈동자와 여성스러움이 남아있어요?
    깨몽들 하셔야 할듯...

    남자들은 상당수의 30대중 이상 한국 여성들은
    여성도 아니라고 생각해요.

    '아줌마'의 어디에 맑은 눈, 여성스러움이 깃든 이미지가 있다고 생각하세요?

  • 10. 저는
    '12.11.12 3:11 PM (175.115.xxx.106)

    29살에 신세계명동점 앞에서 집으로 오는 버스를 기다리면서 어떤 아저씨가 보이는데, 제 친구 누구누구
    닮았다고 생각하고 있었거든요. 근데, 공교롭게도 제가 올라탄 버스에 따라 타는거예요. 저보고 누구아니냐면서!! 동네 친구, 그 녀석이 맞았어요. 왠 아저씨인가 했었죠. 당시엔..지금은 같이 늙고 있는데...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986 1시간거리 친구네 가족이 온대요 ... 02:47:51 96
1129985 두드러기 나서 응급실 다녀왔어요 4 ... 02:37:05 176
1129984 30대후반 여자 예산1억으로 전세집구하기! 5 02:21:14 222
1129983 매칭 프로필에 연예인 여동생 사진을 haha 02:11:50 178
1129982 이번 언론실수? 겨울잠 자던 국민들 소환했다 겨울잠 02:11:45 210
1129981 뉴욕에있는 컬럼비아대학교 24 궁금 01:49:37 799
1129980 수민의 사주이야기라고 아시나요? 4 혹시 01:40:54 627
1129979 "기레기 WAR ZR" 개봉박두../ 더레프.. 2 고퀄 01:35:05 208
1129978 이 패딩 어떤지 봐주세요~ 7 춥다추워 01:12:50 651
1129977 급질)초등여아 열나는데 해열제용량어찌해야할지.. 4 질문 01:10:59 211
1129976 [펌]수준 떨어지는 기사들의 용어 해석.jpg 3 우리무니 01:01:24 316
1129975 ebs 영화 '가족의 탄생'(김태용 감독)을 보고 7 영화 01:00:04 905
1129974 아주대병원 근처에 제과점이나 병문안 선물 살만한 곳 있을까요? .. 5 00:54:16 270
1129973 갑자기 귓속에서 소리가... 1 ... 00:50:42 334
1129972 요즘 핫한거 뭐 있을까요? 뭐든 막 사고 싶어요 ;; 3 ... 00:50:00 937
1129971 러브레터 재개봉 한다니까 18년전 2 고3시절 00:48:28 494
1129970 야마하 디지털 키보드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2 00:48:05 93
1129969 제 주변에 개쓰레기 같은 것들이 입양을 한다는데... 8 ... 00:45:23 1,239
1129968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건 보니 박수진 생각나네요 2 .. 00:42:02 2,050
1129967 '정웅인' 최고의 배역 8 깜빵 00:40:11 1,723
1129966 주말내내 세끼 해대느라... 입안이 헐었어요 7 세끼 00:38:01 1,344
1129965 사춘기되고 크면 변할까요??? 11 .... 00:29:54 734
1129964 중학교 반편성배치고사 다보는건가요? 7 예비중 00:28:58 285
1129963 기레기 적폐 이 정도까진 생각 못했어요 8 .. 00:28:24 584
1129962 유튜브로 그대그리고 나 보는데 이드라마도 출연진이 화려했네요.... 1 ... 00:28:07 3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