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대 중반 되면 중년아저씨 분위기 나는 남자들~

노란대문 | 조회수 : 3,181
작성일 : 2012-11-11 14:42:05

 20대 남자들 피부도 참 좋고 키도 크고 체격도 좋고

 핸섬가이가 많아요. 그리고 분위기가 밝고 싱그러운 청년 특유의 풋풋함이 풍겨서

 젊음은 좋구나~하는데....

 

 이렇게 밝고 맑았던 남자들이 30대 중후반만되면

 배 나오고 살찌고 그야말로 한국의 중년 아저씨가 돼 버려요.

 걍 배만 나오는 게 아니라, 피부도 탁해지고 눈동자도 탁해지고

 망가진다고 해야 되나요?

 또래 여자들은 운동하고 관리받고 해서 젊음의 싱그러움은 사라졌다 해도

 맑은 눈동자와 여성스러움은 있는데 말이죠.

 

 한국 특유의 술퍼마시고 유흥하는 회식문화 탓일까요?

 과로 탓일까요? 이렇게 남자들이 쉽게 망가지는 한국사회가 슬프네요.

 

 

 

IP : 14.45.xxx.1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11 2:55 PM (60.216.xxx.151)

    넹.. 슬프죠.. 술 때문이겠죠..ㅜㅜ

  • 2. 근데
    '12.11.11 3:09 PM (125.135.xxx.131)

    제부는 별론데...
    제 동생은 그렇게 되니까 올케가 잘 해 먹이는 거 같고 보기좋더라구요.,ㅎㅎ

  • 3. 남자
    '12.11.11 3:22 PM (117.111.xxx.160)

    체력은 떨어지고 업무는 많아지고 무엇보다
    그 나이때면 결혼하고 애기가 태어났을 가능성이 많은데
    가장으로서의 책임감이 주는 스트레스는 말도 못 합니다.
    약해보일까봐 어디다 털어놓지도 못 하고 속으로 삭히면서 몸은 점점 망가져가죠.
    미혼이거나 아님 가정에 충실하지 않은 남자들을 보면 덜 망가져보일걸요.
    참고로 저도 올해 인사고과 포기하고 제 시간 가지면서 운동하고 스트레스 덜 받고 그랬더니
    20대 피부로 돌아왔습니다. ㅡㅡv...

  • 4. ㅎㅎ
    '12.11.11 3:23 PM (14.45.xxx.248)

    머리까지 벗겨지죠 ㅋㅋㅋㅋㅋ

  • 5. ㅇㅇ
    '12.11.11 3:23 PM (221.157.xxx.82)

    죄송하지만 여자는 30살 넘으면 그냥 지나가던 아줌마1로밖에 안보입니다.

  • 6.
    '12.11.11 3:34 PM (121.141.xxx.125)

    맞아요 ㅋ
    서른 한살에 제가 아줌마 소리 들었으니...
    나이는 못속이는것 같아요.
    그래도 남자들은 중후한 멋이라도 있지 여자는...ㅠㅜ

  • 7. 동감
    '12.11.11 3:34 PM (121.166.xxx.243)

    남자님의 말중에
    가정에 충실하지 않은 남자들
    덜 망가져 보인단 말
    백퍼 동감이요

    아는 분 중에
    자기만 꾸미고
    부인은 최소한것만 사주고
    바람나서 이여자 저여자랑 희희낙낙하고
    최고급 차에
    최신 유행에
    갖은 마사지, 시술.. 등등 받는
    아저씨 봤는데
    진짜 탱탱하더구만요

    불쌍한 울 남푠!

  • 8. ^^
    '12.11.11 3:42 PM (121.138.xxx.8)

    마흔된 남편~ 지금도 아저씨 분위기 안나고 아이랑 가면 삼촌같다고 합니다.
    가정사 복잡한 일 제가 다 맡고,이사가면 부동산부터 잔금처리까지 제가 다~~
    남편은 나랏일 하느라 너무 바쁘니 어쩔 수 없지만 어느날은 참....힘들때가 많네요.
    전 40대 들어서며 어머니 분위기 막 풍기고 다니는데 남편은 삼촌분위기에 오빠이미지.
    거기에 정의로운 일에 앞장서고 다니니 투정하면 속좁은 아내가 될뿐..유구무언입니다 ㅠㅠ

  • 9. 뭔 여자들은 어떻다니...
    '12.11.11 4:25 PM (211.26.xxx.68)

    뭔 여자들이
    맑은 눈동자와 여성스러움이 남아있어요?
    깨몽들 하셔야 할듯...

    남자들은 상당수의 30대중 이상 한국 여성들은
    여성도 아니라고 생각해요.

    '아줌마'의 어디에 맑은 눈, 여성스러움이 깃든 이미지가 있다고 생각하세요?

  • 10. 저는
    '12.11.12 3:11 PM (175.115.xxx.106)

    29살에 신세계명동점 앞에서 집으로 오는 버스를 기다리면서 어떤 아저씨가 보이는데, 제 친구 누구누구
    닮았다고 생각하고 있었거든요. 근데, 공교롭게도 제가 올라탄 버스에 따라 타는거예요. 저보고 누구아니냐면서!! 동네 친구, 그 녀석이 맞았어요. 왠 아저씨인가 했었죠. 당시엔..지금은 같이 늙고 있는데...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434 전세 재계약이 한달 앞인데 집주인 연락이 없어요. ㅜㅜㅜㅜ 06:50:05 2
1224433 친정엄마 산후조리 도와주시는 비용 3 06:27:37 338
1224432 속보) 문 "25일 이후 남북고위급회담 비롯한 대화재개.. 2 역쉬!! 06:19:29 824
1224431 개 눈 다래끼(산립종) 수술비용 얼마나 할까요? 닉네임 06:01:06 108
1224430 정은아, 남아일언중천금 이라 했다. 1 김정은 06:00:45 679
1224429 교수마을은 왜 교수마을인가요? 2 ㅇㅇ 05:46:38 498
1224428 피아노 고수님들께 질문 드립니다 피아노 05:35:35 154
1224427 나경원 비서의 욕설은 모든 매체가 다루면서 4 혜경궁이 누.. 05:25:12 861
1224426 워드 잘 아시는 분 도와주세요ㅡ 워드에서 가로 단 나누기는 불가.. 4 .. 04:41:30 260
1224425 에어서울) 전자티켓도 받았는데..공항 가니 "예약 안 .. .. 04:33:05 413
1224424 똥배= 자궁근종?? 5 ㅇㅇ 03:40:44 1,338
1224423 독립하는 과정에서 가족과의 트러블, 어떻게 조율해야 할까요? 24 새벽비 03:31:01 1,365
1224422 강아지산책이 보기랑 다르게 힘드네요 12 ㅇㅇ 03:15:20 1,218
1224421 (속보)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은 안전하고 북한은 번영될 것 12 ........ 03:06:30 2,708
1224420 분명히 봤는데 안본것처럼 줄거리가 전혀 기억 안나는 영화 있나요.. 5 ... 02:59:34 511
1224419 오만과편견 영화 봤는데요 6 02:58:47 881
1224418 샐러드마스터 쓰는분들 질문이요 4 02:42:46 700
1224417 원순씨를 지지합니다!!!!!!!!!!!!!!!! 1 themid.. 02:38:15 238
1224416 근데 네이버 댓글이 또 뭔가 이상해지지않았나요? 2 ... 02:33:55 543
1224415 문프와 트럼프 넥타이~~ 5 ... 02:32:30 1,488
1224414 새로 이사온 큰집에 나혼자 돈벌어서 산 내집이라는 남편. 아휴 8 아휴 02:31:37 1,936
1224413 일본만 그런줄 알았더니 중국도 겐세이질... 11 회담 02:28:38 1,509
1224412 예민하신 분들 실리콘냄새.. ... 02:25:28 189
1224411 트윈워시..플러스 설치 할때 사이즈?// 2 세탁기 02:18:48 160
1224410 문대통령 오늘따라 잘생겼네요 5 ㅂㅅㅈㅇ 02:17:47 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