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요즘 일부러 차 사고 내려는 것 같은 사람들 많지 않나요?

... | 조회수 : 1,471
작성일 : 2012-11-10 14:51:37

오늘 아침에도 운전하다가 너무 황당해서...

3차선인 도로를 운전 중이었는데,

왼쪽은 좌회전 차선이고 가운데 차선은 갑자기 공사중이었고 오른쪽 차선은 정상 운행 중이었고요

전 가운데 차선으로 가려다가 갑자기 공사 중이라서 오른쪽으로 변경하려고 하는데

원래 통행량 많은 도로도 아니고 더군다나 오늘 오전 10시 30분... 그 도로에 차도 거의 없는 상황이었거든요

오른쪽에 오고 있던 차량 두 대 보내주고 들어가려고 확인하는데 정말 차가 한 대도 없었어요 저 지평선 끝까지

그래서 제가 오른쪽으로 머리를 넣었고요 근데 그게 제 앞에 차량 두 대 가고 나서 신호 받고 서 있던 상태였어요

제 앞에 원래 그 차선에서 운행 중이던 차가 빨간불에 정지해 있어서 완전히는 못 들어갔죠 하지만 거의 다 들어간 상황이었어요

그런데 그렇게 차 넣고 빨간불이라 세워놓고 신호 기다리는데(저는 정지 중... 기아도 중립) 갑자기 저~~~ 뒤에서 되게 낡은 중고차가 한 대 급속도로 내려오더니(약간 경사있는 내리막길이었어요) 제 차 모서리가 그 차 앞바퀴 정도 될 때까지 확 치고 들어오는 거에요 그리곤 창문 내리고 갑자기 막 욕설... 모자 쓴 대학생같이 보이는 젊은 남자애던데

저도 운전 좀 오래 한 솜씨라... 이건 누가 봐도 제가 끼어들던 상황도 아니고 욕먹을 상황도 아니고...

여자 운전자라고 정말 못되먹은 남자 운전자한테 욕설이나 기타 등등 괴롭힘도 많이 당해봤기 때문에 경륜이 좀 쌓인건지... 자도 바로 창문 내리고 니가 지금 늦게 들어와서 갑자기 들어와놓고 무슨 헛소리냐고 소리 꽥 질렀더니 갑자기 자기 창문 닫고 조용 하더라구요

솔직히 저는 차도 좀 좋은 찬데... 그런 식으로 일부러 사고 내 놓고 드러눕고 그러려는 거 아닌지... 그거 아니라면 저 상황에서 일부러 저런 식으로 속력내서 들어온게 이해가 안 되거든요. 전 정지 상태였는데 제 차랑 거의 2, 3cm 간격으로 확 들어왔어요

며칠 전엔 렌트카 회사끼리 서로 사고내서 보험금 타게 해 준다는 둥 하는 말들도 올라오던데

오늘 일 말고도 요즘은 일부러 사고 나라는 듯이 운전하는 사람이 되게 많아진 것 같아요...  

IP : 112.162.xxx.5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10 2:54 PM (110.12.xxx.237)

    그래서 블랙박스가 불티나게 팔린다잖아요. 이러니 저러니 골치아프니 운전할때는 항상 녹화. 녹음. 에휴...

  • 2. 원글
    '12.11.10 2:57 PM (112.162.xxx.51)

    그러게요... 요즘 경기도 안 좋고 청년실업률이 그렇게 낮다는데... 길에서 일부러 차 오는지 보고 슬쩍 들어오는 좀 젊은 사람들도 몇 번 봤어요... 그냥 무단횡단 하는게 아니고요

  • 3. ..
    '12.11.10 3:06 PM (39.120.xxx.193)

    블랙박스 앞에만 달지 마시고 사방으로 다세요. 돈값어치 합니다.

  • 4. 원글
    '12.11.10 4:10 PM (175.223.xxx.239)

    위에 리플 쓰다 헷갈렸네요 실업률이 높다고 써야하는데... 취업률이랑 섞였나봐요
    오늘 일 겪고 블박을 사방으로 달아야겠다는 생각이 꼭 들었어요
    아마 그 운전자는 제가 앞으로 조금씩 오다 자기를 받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으로 그렇게 달려들어온 것 같은데... 제가 운전을 좀 못했거나 순한 성격이거나ㅠ 하면 뭔가 당했을 것 같아요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719 [속보] 국회, 4.27 판문점 선언 지지결의안 채택 무산 (속.. 세우실 17:13:03 7
1227718 [스크랩] 북미정상회담 중간에 파토났던건 결국 일본때문이었습니다.. 카렌튤라 17:12:59 6
1227717 '나의 아저씨'로 허전하신분 '유나의거리' 한번 보세요. ... 17:05:20 106
1227716 지방직 공무원 임용시험 망친 감독관 .. 17:05:07 104
1227715 롤링스톤스 "방탄소년단, 미국음악계 공식적으로 정복하다.. 4 아미 17:00:39 429
1227714 서울 오피스텔 추천바랍니다. 2 경기도민 16:59:39 109
1227713 사회학의 관점에 해당하는 기사찾아 분석하기- 검색조언 부탁드려요.. 컴맹 16:47:12 60
1227712 가수 소명은 젊어 보이는데 3 소유 16:44:59 309
1227711 봉하마을에서 추모객 맞는 김경수 6 ㅇㅇ 16:43:41 818
1227710 운동선수들 머리 좋지 않나요? 15 16:41:41 617
1227709 중고 거래 하면서 느낀거 14 사람들 16:40:11 872
1227708 혈액 혈관 건강하게 하는법 공유좀 해봐요 4 건강 16:39:27 455
1227707 떡집 시루떡 한 팩요. 에어프라이어에 몇 분 돌리면 될까요. 4 . 16:39:03 324
1227706 트럼프가 성김 주 필리핀대사를 판문각으로 보낸이유가 뭘까 5 미북회담 16:38:10 559
1227705 전세 계약기간지나서 집주인이들어올때요 3 세입자 16:35:08 263
1227704 트럼프가 취소 트윗했을 때 트윗가서 한 마디 했는데 3 ... 16:30:48 845
1227703 이재명"문재인전대표 높은자리 많이 하셨지않습니까?뭘 하.. 26 달이 16:28:19 1,307
1227702 엄마 땅콩 얘기가 없네요?? 출두하는거 보셨어요?? 6 xlfkal.. 16:26:42 554
1227701 MB, 재판출석 요구에 "뭐가 문제냐..건강 이해 못하.. 9 까불지마라 16:23:20 523
1227700 마음이 아픈 남동생 7 마음이아픕니.. 16:21:48 1,380
1227699 근데 왜 한국언론은 북한소식을 일본언론을 통해서 전할까요? 4 너는취재못해.. 16:18:50 385
1227698 우유가 살이 찌나요? 9 ㅇㅇ 16:17:56 906
1227697 18세 학생 체크카드 스마트폰과 연동?하는 방법? 18세 체크.. 16:15:05 102
1227696 아래.. 맞아요 최악 중 최악 경기 맞아요 38 16:12:37 2,866
1227695 아픈아이 두고 집나간 엄마 37 바람 16:11:29 3,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