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운동의 맛을 느껴가는거 같아요

.. | 조회수 : 1,778
작성일 : 2012-11-10 06:04:17
전 36년을 살면서 운동을 제대로 해본적이 없어요
헬스장을 계속 끊었지만 그건 샤워하러 가는 수준이 되버린지 몇년..
우선 일주일에 두번쯤은 가긴 갔어요
근데 워낙 운동을 싫어하거나 소음인이라 땀도 안나고 땀흘리고 운동하고나면 무지무지 피곤해서요
러닝도 진짜 살빼야된다고 인바디 측정후에 강사에게 핀잔 들은날만 이를 악물면서 1분마다 시계 확인해가면서 겨우 30분 채우고...
보통때는 러닝 5~10 분 하면 너무너무 지루하고 힘들어서 그냥 식단조절해야겠다하고 내려왔어요

근데 이번주 미드에 삐ㅏ지면서 매일 미드한편씩 보면서 40분씩을 러닝을 매일 했어요
그런데 이번에는 약간의 피로한 느낌도 좋고 지루해도 미드보면서 참을만하고 밤되면 몸이 찌뿌둥 하더라구요
가서 걷고나면 개운하고..
그래도 40분을빠르게 걸어도 땀을 별로 안났어요

근데 오늘은 미드가 넘 잼있어서 두편을 봤고 빨리걸으면서 1Kg 짜리 아령을 하나씩 들고 손을 앞뒤로 크게 흔들면서 걸어ㅆ거든요
그랬더니 운동한지 10분쯤부터 땀이 송글송글 맺히고 그뒤로 땀이 흐를정도로 나서 수건으로 닦을정도!
운동하다가 티셔츠가 젖어본거 처음이었네욭
근데 아주 피곤하지도 않고 완전 상쾌하고 중독될것같은 기분좋은 피곤함이 몸을 나른하게하고 완전 신세계를 만났어요
내일도 밤에 1시간 30분 걸을거 기대되구요

이렇게하면 식단조절도 하고 있으니 살이 빠지고 말겠져?
체력도 길러지구요

아타 그리고 이건 팁인데요
제가 덴마크 다이어트 하려고 자몽을 한박스 샀는데요
네..저는 뭐하려면 먼저 준비물부터 쫙 들이고 바로 흥미없어지는 스타일입니다..^^
암튼 덴마크 다이어트는 하루 시도하다가 그냥 적당히 먹자로 바뀌었는데
자몽이 한박스나 되서 출출할때 자몽을 먹었는데요
신기하게 자몽이 새콤 달콤하지만 ㅡㅂ쓸한맛이 있어서 그런지 자몽먹고나면 식욕이 사라져요
다이어트 하시는 분들에게 완전 추천합니다
IP : 115.95.xxx.13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깜놀..
    '12.11.10 9:29 AM (121.178.xxx.102)

    허걱...
    저랑 체질이나 성향이 이렇게 비슷한분 첨뵈요...
    저도 항상 의욕만 앞서서 이것저것 준비물은 정말 잘준비해놓고는 막상 시작하면 금방 시들해지는 스탈이에요..그래서 다이어트도 항상 한달이 고비...ㅜㅜ
    또 소음인이라서 열심히 해도 땀도 잘안나구요..손발이 항상 차서 혈액순환도 잘안되고 눈밑 다크써클 작렬..
    사람들이 피곤한 제얼굴보면 어디아프냐고 걱정하구요...
    저도 월욜부터 열심히 운도하려고 맘먹고있어요
    올 크리스마스는 절대 혼자 보내기 싫어서요..ㅠㅠ
    그나저나 잼있는 미드 공유해요~
    저도 미드보면서 열심히 뛰어보려구요^^

  • 2. 달콤캔디
    '12.11.10 10:14 AM (203.226.xxx.225)

    거북이 여긴 왜 왔어?나가서 운동이나하지! !!

  • 3. 수니
    '12.11.10 10:23 AM (180.67.xxx.243)

    저도 다이어트 해야하면서도 워낙 움직이는거 싫어하는 집순이라ㅠ 원글님 쓰신거 보고 나니 열심히 걸어야 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자몽이 식욕억제에 좋다니..귤대신 자몽을 사먹어야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736 초딩4학년 딸소원이 남북통일이라고 하네요. mb구속 11:51:08 27
1126735 중국에서 문재인 대통령님이 받는 엄청난 대접 2 자금성 11:49:59 162
1126734 가족 중 혼자 여자이신 분들 1 ㅡㅡㅡ 11:49:16 61
1126733 청국장에 관한 기억 ..... 11:46:20 62
1126732 버릴게 너무 많아요..ㅠ 3 11:45:39 319
1126731 저는 올한해 큰걸 얻은거 같아요. 7 11:44:24 387
1126730 공짜로 냉장고 사기 1 고민이여 11:42:47 117
1126729 미니화분은 소모품인가요 ㅜㅜ 1 춘하추동 11:41:44 103
1126728 문케어 관련 현직 의사의 글이네요. 5 11:40:46 355
1126727 수학 2 선행 11:36:36 161
1126726 간절곶에 바다전망 카페 1 울산 11:34:23 117
1126725 난방비 나왔는데요. 3 11:33:26 467
1126724 고3. 수능 국어 3등급. 최저 못맞췄어요ㅠ 9 ... 11:31:21 706
1126723 박주민 "문재인 케어 혜택은 이렇습니다." 5 3대비급여... 11:30:42 265
1126722 국가장학금 1차 신청 놓치면 2차에 해도 되나요..(급질) 4 알려주세요 11:29:19 177
1126721 전라도 광주 결혼해서 내려가는데... 살만 한가요? 16 율리아 11:26:49 698
1126720 최근에 롱패딩 사신 분~ 2 너무 춥다 11:26:28 187
1126719 핸폰수명 아끼려면 잠잘때 핸폰전원 꺼둔다? vs 상관없다? 6 궁금 11:25:58 407
1126718 가능성 있는가요?수시 2 친구 11:25:19 205
1126717 근데 비트코인 고교생 논란에서 앙숏개꿀띠가 무슨 뚯이에요 5 랄라 11:25:05 322
1126716 수능점수 확인 인터넷으로 가능한가요? 3 ** 11:24:46 230
1126715 집주인에게 전세 연장 계획 번복하려는데요. 1 ㅇㅇ 11:23:04 245
1126714 지금 푸켓 클럽메드에요. 질문 받아요 9 오늘도 썬 11:21:32 251
1126713 올해는 후원이야기가 별로 없네요. 6 .. 11:20:26 230
1126712 가깝고 저렴한 여행지... 추천 좀 해주세요. 2 여행 11:17:39 1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