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촉촉한 잡채를 좋아하세요? 건조한 잡채를 좋아하세요?

설문 | 조회수 : 2,643
작성일 : 2012-11-09 13:09:27

며칠 전 저희집에 손님이 오셔서 음식장만을 분주히 했는데요~

아는 언니가 오셔서 음식 준비하는 걸 도와줬어요..

제가 잡채를 하는데 그 언니가 제가 잡채하는 게 못마땅했는지.. 언니가 도맡아서 잡채를 했거든요~?

언니가 못마땅했던거는 저는 잡채를 촉촉하게(완성됐을때) 만드는데 언니는 잡채는 물기가 없이

건조해야 한다는 생각이더라구요...

그래서 언니가 물기라고는 없는 건조한 잡채를 만들었어요.

예전에 보니 언니집에 놀러갔을 때 그때도 건조한 잡채를 상에 냈더라구요...

개인적으로 한방울의 수분도 없는 건조한 잡채보다는 촉촉한 잡채를 좋아하는지라...

원래 잡채는 물기가 없이 만드나요?

82언니들은 어떠세요...???

IP : 218.52.xxx.5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rjs
    '12.11.9 1:13 PM (58.238.xxx.212)

    건조하다 촉촉하다는 느낌이 잘 이해가...
    촉촉한 잡채라면 불은 느낌이 나는데 아닌가요??

    저는 언니분 스탈이 맘에 드는데요..
    그게 깔끔하고 맛이 좋은듯해요..

  • 2. ㅌㅌ
    '12.11.9 1:15 PM (61.74.xxx.243)

    건조하다 촉촉하다는 느낌이 잘 이해가...222

    저는 그냥 부둘부들한 잡채는 불은 느낌이라 별로고요.
    꼬들꼬들한 잡채가 더 맛있더라구요.

  • 3. ,,,,,,
    '12.11.9 1:16 PM (59.15.xxx.124)

    촉촉한거 건조한건 잘 모르겟지만

    푹퍼진 잡채는 싫어해요.

  • 4. 윤기가
    '12.11.9 1:19 PM (110.70.xxx.245)

    윤기가 흐르고 탱탱 쫄깃한 잡채가 좋아요 반찬을 윤기없이 만드는 사람들이 있던데 전 친정엄마가 윤기 좔좔 흐르게, 촉촉하게 음식을 하시는 분이라 그런게 좋더라구요

  • 5. ...
    '12.11.9 1:23 PM (115.41.xxx.171)

    촉촉한게 좋아요. 건조하고 꼬들한건 싫던데.

  • 6. 윤기
    '12.11.9 1:25 PM (58.238.xxx.212)

    흐르게 하려면 기름 물엿 종류 많이 들어가죠.
    전 차라리 그렇게 먹는다면 윤기 없이 먹는게 더 좋더라구요...

  • 7. ..
    '12.11.9 1:41 PM (1.235.xxx.100)

    물기를 빼고 진간장으로 간을 맞추는데요 촉촉하다 건조하다는 좀 이해가 안가네요

  • 8. 올리브
    '12.11.9 1:42 PM (110.70.xxx.175)

    촉촉한 잡채가 부드럽지요.
    호록호록 넘어가지요.
    건조한 잡채는 쫄깃하고요

  • 9. 저도
    '12.11.9 1:50 PM (219.254.xxx.159)

    촉촉한게 좋던데요..
    촉촉하라고 데울때 다싯물이나
    없으면 물이라도 조금 넣어서 후라이팬에 볶아요.

  • 10. 저 역시
    '12.11.9 2:08 PM (121.184.xxx.70)

    촉촉한 잡채가 좋아서
    미리 불려두었다 다싯물 조금 넣고 볶아요.

  • 11. ...
    '12.11.9 2:12 PM (220.73.xxx.15)

    저는
    자주 해먹는다면 건조한게 더 좋고,
    가끔 해먹는다면 촉촉한게 더 좋아요..촉촉한건 왠지 기름기가 많은 느낌이 들기도 하구요..
    허나, 둘다 조아해요...
    근데 초대한사람 마음대로 음식내는거지..굳이 못마땅할거 까진 없을거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199 급해요 냉장고랑 세탁기 이사하는법이요 아름다움 14:42:08 2
1129198 남의 아픈 부분 혹은 구질구질한 부분 크로즈업해서 소개하느사람 1 ㅡㅡ 14:37:48 49
1129197 왼쪽윗가슴이 쿵하고 치는것처럼 아프면 f 14:36:40 27
1129196 선 보는것도 지치네요 ㅜㅜ 1 ㆍㄱ 14:35:15 149
1129195 기자들은 본인이 특권층 권력이라고 생각하나요 ? 4 기자없어요?.. 14:34:46 60
1129194 문대통령, 충칭 포럼 연설 2 ㅇㅇㅇ 14:30:41 70
1129193 중기자폭행아수라장글pass;일베충댓장악기사임 6 중앙일보.가.. 14:28:21 103
1129192 pc방의자 pc 14:27:54 48
1129191 핸드폰으로 티비나 라이오 들으면 데이터 쓰나요? 14:27:31 35
1129190 김구 선생 침대 만져보는 문 대통령 .jpg 8 .. 14:26:11 406
1129189 中 기자폭행 아수라장 현장서 탁현민, '슥~' 깜짝등장 18 ........ 14:24:08 733
1129188 강남에 집 샀습니다. 11 ... 14:23:20 719
1129187 슬기로운감빵 고박사보고 남편이 ㅜ 10 14:15:41 645
1129186 펌)김OO 기자님! 3 좋은발상 14:15:31 254
1129185 남편이 빚이있있을때 부인명의의 집에 가압류할수있나요? 7 추위 14:11:34 422
1129184 과일이 싸도 너무 싸요 11 .... 14:11:17 1,067
1129183 오늘 문재인대통령 충칭임시정부 사진 보는데... 9 ㅠㅠ 14:08:24 356
1129182 유아교육과 1 고등맘 14:08:02 175
1129181 와~충칭 가서 문재인대통령 만나신 분 5 좋겠다 14:06:05 387
1129180 노인요양등급 문의드립니다 5 ... 13:59:51 207
1129179 국경없는 기자회, 중국인 한국기자 폭행 규탄 17 ..... 13:58:41 437
1129178 문대통령의 디테일..ㄷㄷㄷ/오유펌 21 와우 13:57:21 1,089
1129177 76분동안 1346명 서명추가!기자들에대한불신 5 기자향한불신.. 13:52:44 268
1129176 70대 분들 설화수 자음생 크림 좋아하시나요? 3 설화수 13:48:03 197
1129175 중3딸이 제 mcm가방 들고 외출했어요. 24 .. 13:46:04 2,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