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지난번 힐링캠프때 느꼈던 것들.. 이용대가 여친을 너무 좋아하는듯..

이용대 | 조회수 : 7,380
작성일 : 2012-11-09 02:03:09
지난번 힐링캠프,.
전 정말 인상적으로 봤거든요.
그 전에는 이용대 신드롬 일때도 그냥 그랬는데
이번에 이용대 매력에 눈을 떴고 ㅎㅎㅎ
사실은 정재성의 매력에 푹 빠져서는.. 한동안 유튜브에서 닥치는대로 둘이 경기하는거 찾아서
막 몇년전꺼까지 찾아서 둘의 플레이를 하루종일보고..완전 환상의 복식조가 펼치는 베드민턴의 향연에 빠져살았죠

암튼 제게 지난번 힐링캠프는 굉장히 인상적으로 본 거였어요.
재방송 몇번 더 봤구요.

그 방송때 '지금 여자친구 없다'고 했지만..
전..
있구나...
아마도 연예인 이구나... 
느낌이 딱 왔네요..

이용대가 어려서부터 운동만하고 되게 성실 착한 스타일인것 같아요..
부모님들도 모두 순수하시고 순하시고...
왜 의외로 남자들이 또 성형티가 티인줄 모르고 우왕~ 이쁘다 하면서 쉽게 빠져들죠..이용대도 그런.. 무르디 무른..그런 순진남.
여자보니 엄청 여우과인것 같고.. 무언가 진중한 스타일 아닌것 같고
이용대는 여자한테 엄청 빠져있었던것 같아요...
무조건 믿고 무조건 보호해주고..

힐링캠프에서도.. (그 폭풍 편집의 와중에서도) 있구나.. 필이 딱 오더라구요. 엄청 좋아하는 여자친구 있구나...
다른 얘기는 굉장히 신중하게  하는데
이쪽얘기 나오니 여친없다고하면서도 자기도 모르게 이제 곧 결혼도 해야하는데... 이러면서 결혼얘기하고...
연신 싱글벙글.. 표정관리 못하더라구요.
그때 이런 얘기도 했죠
어머니는 너무 얼굴 이쁜것만 좋다고하지 말고~ 너한테 잘할 여자를 만나~  그러신다고....
완전 허우적대는 표정이었어요..

이번에도 유출된거 정말 화들짝 놀라
여자친구한테부터 물어봤겠죠..
제가 보기엔 여친이 이용대 반응 및 그 파장에 놀라 이용대한테 허겁지겁 거짓말한것 같네요.
나는 페이스북에 안올렸다... 무언가 헤킹되었다는 식으로...
그러니까 예전 헤킹악몽이 있었던 이용대는
더더욱 이번 여친만큼은 내가 지킨다는 일념에 불타
고소 운운하면서 발끈했던것 같아요.
원래 천성은 순딩인데..그만큼 여친을 많이 좋아하는것 같네요..

근데 그 여자친구라는 사람은
머랄까...
운동하는 선수, 그것도 탑급의 선수를 내조하려면 그 자리가 보통자리는 아닐텐데...
(일반 직업과는 달리 부침이 있으면 안되는 특수성이 있는 직업이고 위치니까요)
무언가 이용대 선수가 쭉쭉 올라갈 수 있도록 편하고 고운자리 만들어주는.. 그런스타일은 일단 아닌듯 싶네요.

개인적으로
이용대 선수를 선수로서 더더욱 관심있게 보았던 1인인지라...
이미지망쳐서 광고를 찍든 못찍든.. 그것보다는
선수 생활 쭉 승승장구 할 수 있도록.. 그 날개 꺾이지 않도록 
암튼 앞으로 결혼만큼은 정말 괜찮은 사람이랑 했으면 좋겠네요...
여자 때문에 꺾이기에는 너무 아까운 선수예요..

암튼 이번 사건으로
제 생각엔
끝까지 여친 믿었고 사랑했던 이용대는 제대로 멘붕 중일듯요..
유출 자체때문에 아니라 여친이 벌인 일이란 것 때문에... 
IP : 27.115.xxx.120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9 2:15 AM (119.71.xxx.179)

    그 나이에 사귄다고 결혼까지 할 가능성은 적잖아요. 여러 여자 만나봐야....여자보는 눈이..생기죠.
    그래도 이용대가 생각보다 별로긴하네요 ㅎㅎ

  • 2.
    '12.11.9 8:23 AM (210.109.xxx.130)

    그랫군요.
    하여튼 여자가 뒤통수 제대로 친 케이스인거 같구요.
    용대도 이번에 여자 보는 눈도 키우고 더 좋은 사람 만나서 결혼하길 바랍니다.
    (국민남동생이라더니..저도 왠지 남동생처럼 걱정이 되네요..ㅎㅎ)

  • 3. ..
    '12.11.9 12:52 PM (220.123.xxx.213)

    제생각하고 완전 같으시네요..동감백배..

  • 4. 어멋
    '12.11.9 6:18 PM (211.207.xxx.111)

    제생각과 유추해낸 과정이 거의 흡사해서 놀랬어요.. 사십줄 들어서니 그저 얼굴이나 말투만봐도 그 이면의
    일들이 대충 눈에 보이고 그게 또 얼추 맞네요.. 여자분도 뭐 악의나 이용대를 이용하고자 했다기보단 얼결에 그리 되지 않았을까 싶은데(그렇게 믿고싶은데) 여튼 이용대 이미지에 금 간거 확실하네요

  • 5. 뭔 소린가요 어휴
    '12.11.10 12:12 AM (68.185.xxx.178)

    이 사진 여친이 페이스북에 올린지 몇 달 되었구요, 이용대도 여친이 그 사진 올린 거 알아요. 페이스북 친구라서... ㅡㅡ;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4826 서유럽 투어로 갈 때 좋은 여행상품 추천해 주세요 질문 05:35:38 34
1314825 나의 뒷담화 한 사람한테 따지세요? 8 소통 04:50:53 444
1314824 첫째가 미워요 7 첫애 04:24:42 623
1314823 이 교회 어떻게 생각하세요? 6 000 03:15:25 510
1314822 씽크대 색상 2 이새벽 02:54:50 212
1314821 왜 밤이 되면 더 아프죠? 4 ... 02:41:24 766
1314820 친구랑 싸운 꿈꿨네요 ㅇㅇ 02:33:09 89
1314819 밤에 배고픔 참는 비법 좀 알려주세요 9 •• 02:19:12 971
1314818 저 오늘 생일이에요. 6 아빠 02:05:44 292
1314817 불펜펌] SBS 이번 송유근 방송 날조됐네요.jpg 6 ..... 01:51:11 2,066
1314816 구하라 전남친이 선임한 변호사가 로스쿨 출신 나홀로인가요? 11 .. 01:49:24 2,611
1314815 '소방관'보다 더 위험한 집배원..10년간 166명 숨져 1 과로사 01:37:33 510
1314814 이케아 배송비가 59,000원이네요. 8 켁켁 01:14:28 1,840
1314813 방탄 RM 믹스테잎 나왔어요. 6 ..... 01:14:10 493
1314812 편의점 로또 판매 회수, 기재부 ‘사실과 달라’ 1 .. 01:11:11 368
1314811 시골집에 개들이 계속 짖는 이유가 뭘까요? 4 ㅇㅇ 01:10:18 1,020
1314810 이문세 "故이영훈과 불화설, 안티 루머…진실 통한다 생.. 11 일문세 01:08:37 2,069
1314809 옷장 속 옷 어째야 해요? 4 과감 01:02:55 1,142
1314808 전 신한생명운세가 잘맞아요 5 00:50:28 1,663
1314807 밥 먹으면 소화가 안되는데 1 소화 00:46:49 357
1314806 첫사랑? 만나다 2 .. 00:45:23 860
1314805 경제관념이 부족한 남친 10 .. 00:44:47 1,042
1314804 똑바로 앉는 게 왜이리 힘들까요? 7 아놔 00:42:33 812
1314803 회사원의 미래..?! 1 00:40:50 374
1314802 7세 남아들... 원래 투닥투닥 하는건지... 1 .. 00:39:18 3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