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7살 아들 이거 문제있는거 맞죠?

..... | 조회수 : 2,388
작성일 : 2012-11-08 02:32:16

공부하는거 좋아합니다.

책읽어주고 혼자 보는것도 좋아합니다.

선생님들도 집중력 있다고 합니다.

2~3시간 거뜬히 앉아 있어요..

근데요..항상 꼼지락입니다.

증명사진을 찍으러 갔는데요..잠시 잠깐 정지하고 가만있는걸 못해서 결국 얼굴 약간 삐딱하게 나왔구요..

의자에 앉아도 발은 건들건들..

공개수업을 갔는데 딴애들은 딱 집중해서  듣는데 얘는 딴청에 손가락이든 발가락이든 꼼지락 ㅠ

선생님도 첨엔 좀 그랬는데 나중에 물어보면 또 알건 알고 있길래 이젠 그냥 둔다고 하시네요.

내년에 학교가야 하는데 걱정예요..

저래서 미운털 박히진 않을지요..

제가 걱정하는건 정말 저아이가 집중력이 있는 아인가????싶어요.

지금은 쉬운단계라 딴청 피우고 해도 알지만 좀 지나면 따라가지ㅣ 힘든건 아닐까 싶구요..

저렇게 건들거리고 꼼지락 거리는 애들 중에도 공부 잘하는 애가 있을까요?

 

IP : 175.124.xxx.15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Glimmer
    '12.11.8 2:33 AM (125.188.xxx.85)

    아무 문제 없어보이는데요..

  • 2.
    '12.11.8 2:36 AM (79.194.xxx.19)

    저요~~~

    그리고 그냥 내버려둬 주세요 ㅠㅠ 아직 어리잖아요.

  • 3.
    '12.11.8 2:59 AM (79.194.xxx.19)

    ㄴㄴㄴ
    너무 쉬워도 딴청 피웁니다 ㅠㅠ 그리고 전 어렸을 때 그림 그리면서 수업을 완벽하게 듣는 멀티태스킹 기능이 있었는데 그걸 이해하는 선생님들이 너무 없으셨어요. 근데 그림을 안 그리면 한쪽 뇌가 할 일이 없어서 너무 심심해서 도리어 집중이 안 됐죠;;

    일단 너무 어리니까 아이랑 많이 놀아주시고 정서적으로 안정될 수 있게만 해주세요~~ 어린 나이에 정신과 가는 건 진짜 너무 심각한 상황이 벌어지지 않는 한 절대 권하고 싶지 않네요.

  • 4. 원글이
    '12.11.8 3:00 AM (175.124.xxx.156)

    조용한 adhd 뭐 이런건가요? 많이 들뜨고 산만하고 그렇지 않고 항상 뽀시락 뽀시락~어떤땐 호기심천국같기도 하구요..레고 가지고 오랜동안 요리저리 잘 만들고 놀기도 하지만...

  • 5. ..
    '12.11.8 3:28 AM (211.106.xxx.243)

    틱같은거 아닐까요 가벼운 틱증상인가 관찰해보세요

  • 6. ..
    '12.11.8 7:50 AM (211.45.xxx.170)

    얼마전에 ADHD 이야기가 나오셔서 걱정되시나봐요.
    그정도의 집중력이면 별로 문제없어보입니다.

    저희딸도 7살인데요. 손도 꼼질꼼질..특히 머리카락이 얼굴에 닿으면 뒤로넘기고
    뭐 발도꼼질했다가 손톱도 물었다가...틱같은 종류는 킁킁 거린다던지 그게 아주 심한경우아닌가요?

    많이 걱정되시면 친절한 소아과 가보셔서 상담 한번 받아보시는것도 좋을듯합니다만,
    그렇게 크게 걱정안하셔도 될것같아요^^

  • 7. 7살짜리가
    '12.11.8 10:41 AM (180.229.xxx.97)

    공부좋아하는게 더 노멀하지 않아요 아마 좋아하기보단 그럴때 엄마 반응도 확실히 오고 사랑받을수 있다고 무의식에 박혀있을수 있겠죠 아이들처럼 엄마 속을 귀신처럼 아는 존재도 없답니다 원글님도 별거 아닐수 있는 문제에 대해 자신이 가지고 있는 아이가 잠재적으로 가진 공부성과라는것에 포커스를 맞추고 계시니 더 눈에 들어오고 걱정도 되는겁니다 자신의 욕심인지 아이의 사랑인지 부터 한번 곰곰히 생각해보세요 7 세 남아 그때 노느게 세상이고 놀면서 세상을 배울때입니다 그리고 많은 자료에도 그만때쯤은 학습에 의한 두뇌계발보다 놀면서 생성되는 두뇌발달이 훨씬 클때입니다 많이 놀게 해주세요 그게 정서적으로도 인지적으로도 합리적입니다

  • 8. ..
    '12.11.8 2:20 PM (211.106.xxx.243)

    틱은 강박적인 거니까 못하게 하면 힘들어하고 킁킁거리는것뿐아니고 움찔거리는것도 해당되던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731 아기가 너무 말랐어요 어떻게 해야 할까요? 15:48:17 26
1224730 자꾸 비교하는 마음을 어떻게? 괴롭다 15:47:51 29
1224729 공공근로는 아무나 할수있나요? 1 구청주민센터.. 15:46:48 34
1224728 얼굴좋아졌다..소리 ㅇㅇ 15:45:10 72
1224727 진짜 대박이네요. 음란물 유포자들 사형 시켜야 겠어요. 대박 15:44:21 207
1224726 강남세브란스 근처 아이들과 몇시간 있을곳 있을까요? 2 .. 15:41:28 73
1224725 부담스러운 모임 2 ... 15:40:43 244
1224724 뜨거운 피 양이 15:37:58 52
1224723 최근에 사서 뽕빠지게 입은 옷들 좀 공유해주세요. 3 최근에 15:35:58 211
1224722 고기를 몇 점만 주워먹어도 금방 배가불러요ㅠㅠ 5 15:34:31 220
1224721 사진이 이쁘게 보이는건 생김보다 .. 15:34:11 206
1224720 퓨처넷 아시나요? 1 퓨처넷 15:32:33 61
1224719 오늘밤 제주도 가는데 경량패딩 필요할까요? 이제야아 15:32:32 45
1224718 동안이신분들께 여쭈어봅니다. 9 솔직히 15:29:33 406
1224717 빙속대표팀 이승훈, 후배 폭행 의혹 스케이트 15:27:49 298
1224716 심석희, 코치로부터 수십 차례 폭행 당해..다른 코치들은 '쉬쉬.. 12 ... 15:22:32 1,439
1224715 다들 바이타믹스 장만하셨어요? 2 뒤늦은후회 15:21:04 537
1224714 남편, 시모, 지인 돈 239억 빼돌린 35세 주부 5 ... 15:20:49 1,259
1224713 백반토론) 노무현 대통령님 성대묘사 배칠수 15:19:02 159
1224712 오늘 읽은 글 중에 가장 기쁜 글 1 ... 15:17:58 344
1224711 '비서 파문' 나경원 셀카, "냉면이 들어가냐".. 6 ... 15:17:31 921
1224710 [서명부탁] ✦✦성추행을 한 부모의 친권 상실을 요구합니다 ✦✦.. Smyrna.. 15:15:44 133
1224709 드루킹 --- 임 모 검사가 김경수 관련 진술 제지 10 진짜 넘하네.. 15:14:29 608
1224708 뭐든지 결심해서 성공하신 분들 비법 알려주세요. 1 끊기. 15:13:42 242
1224707 친구가 자꾸 MBI에 투자하라고 꼬셔요. 5 ...^^ 15:12:20 4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