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백분토론 이혜훈의 여성 대통령론을 보며 느끼는 비애

깍뚜기 | 조회수 : 2,244
작성일 : 2012-11-06 23:59:36
TV 토론은 나올수록 할수록 그 판에 토론 잉여력(?)이 배가 되니  
각 진영마다 자주 얼굴을 디미는 사람이 있네요. 
한나라당... 아니 새누리당 이혜훈도 정말 자주 보입니다. 
알맹이야 늘 없지만서도 카메라 앞에 자주 서다 보니 느물느물 침착함은 늘었군요. 컥. 

이혜훈이가 이제 여성 대통령의 시대가 와야 한다며 
기름진 얼굴로 논의하는데, 
새눌당처럼 수구적, 반여성적, 반소수자 마인드를 기조로 하는 정당이 
박근혜가 여성이라는 것을 내세워서 
여성 리더십, 소통과 포용...그러나 결정적인 순간에 강력한 결단력을 보일 것이라고. 

........

-_-;;; 

생물학적 성을 사회적 의미의 성으로 전도하면서 
사실상 치마입은 남자에 불과한 그네팕이 여성적 가치를 운운하니 
배알이 꼴리네요. 물론 중간중간에 여성적 리더로 인용하는 인물은 대처나 메르켈이긴 하지만. 
야권 지지자들이야 외피와 실체의 간극을 잘 알고 있겠지만, 
무엇보다 여성 리더의 필요성을 역설하는 프레임을 새누리가 내세우는 것이 새삼 기분이 나쁘네요. 

저걸 이슈로 할거면 상대측도 여성 주자가 나와서 새누리의 여성 대통령 대세론이 얼마나 허구적인지
격파를 해야하지 않았을지. 휴우. 
뭐 김지하는 패쓰하고요.  


헉 2라운드에 김진이 나오는군요. 김진은 요즘 새누리 대표색상 빨강을 잘 챙겨 입고 나오는군요. 
주말에 무슨 프로에서는 빨강 검정 체크 셔츠, 오늘은 빨간 넥타이;;;;
지금 구석기 신석기 뻘드립 중...   
이인영씨가 잘 잡아 먹어주길. 

3라운드는 송호창
이 양반도 꽁기꽁기 하구만요. 쩝 
새누리측 주자 목진휴라는 국민대 교수는 누군지 모르겠음. 


근데 라운드별 1:1 하지 말고 
다 대 다로 쥐어 뜯고 싸워야 훨씬 다이내믹하지 않나요. 

백분토론이 정말 재미났던 때는 고 정운영 선생 시절이었고, 
유시민씨, 손석희씨 때도 보는 맛이 있었건만, 
이젠 그 시절도 다 갔군요...

속이 터져서 
채널을 돌릴까 말까 갈등 중입니다. 




IP : 124.61.xxx.8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사랑의교회
    '12.11.7 12:04 AM (14.52.xxx.179)

    서울시에 압력넣어서 강남역에 뚫어준 아줌마입니다.

    이명박 정부 들어서자마자 철야해서 종부세 철폐시키고 기쁨의 몸부림을 쳤던 여자입니다.

    못생긴 나경원입니다.

  • 2. ...
    '12.11.7 12:08 AM (223.222.xxx.31)

    끼어들기, 말자르기, 상대 토론자의 모든 문장 말끝마다 오해다, 그런의미 아니다 토달기,
    ~라는 말씀 드립니다.
    딱 나경원이더군요.
    나긋나긋 침착한 척 겸손한 척 하는 것만 다를 뿐...

  • 3. 못생긴..
    '12.11.7 12:09 AM (183.98.xxx.14)

    못생긴 나경원에 뿜었네요 ㅎㅎ 저 이 미친* 지역구에 살고 있어요 ㅜㅜ
    정말 몸만 여성인것들이 함부로 지껄이는 통에 미치겠네요.
    문안드림팀이야 말로 내면의 여성성을 한껏 갖춘 사람들이죠. 이분들의 여성성(상생과 화합)이 나라를 구하길 기대합니다. 이 무늬만 여자인 여자마초들말구요..

  • 4. 쓸개코
    '12.11.7 12:12 AM (122.36.xxx.111)

    저도 다대다가 재밌었는데 가끔보는거일뿐인 프로였지만서도.. 예전같지 않네요.
    김진은 한자리 꼽사리 끼고싶은것일까;; 입 삐죽삐죽 보기싫어요.

  • 5. ..
    '12.11.7 12:13 AM (61.43.xxx.13)

    여자마초..딱이네요

  • 6. 깍뚜기
    '12.11.7 12:14 AM (124.61.xxx.87)

    나경원이 자폭을 하여 망해가는 동안 이혜훈이 나경원이 포지션을 잘 꿰찼죠.

    그런데 비판의 의도와 수사적 전략을 이해 못하는 바는 아니지만,
    이혜훈을 '못생긴' 나경원으로 명명하는 것은
    또 다른 의미에서 반여성적인 표현방식이라고 생각합니다.
    찬양/힐난의 수단이 되는 외모는 주로 여성들을 설명하기 위해서 애용되니까요.

    여자마초란 표현에는 동의합니다.

  • 7. 헉.......
    '12.11.7 8:57 AM (39.112.xxx.208)

    사랑의 교회의 그 몹쓸 의원이었군요.;;;;;;;;;;;;;;;;;;;;;;;;;;;;;;;;;

  • 8.
    '12.11.7 9:00 AM (58.125.xxx.96)

    토론 방송 못 보겠어요. 울화통 터져서...가슴도 두근거리고...그래도 대선 토론은 기대하고 있는데 언제나 실현될지...여자 버벅거리는 거 꼭 보고 싶은뎅..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751 스탠포드대학 근처에서 관광하기 어떤가요? Aaa 17:37:18 0
1128750 저까지 넷 있는 친구들인데 저만 축하를 못받았어요. 1 서운함 17:36:10 46
1128749 용기내기가 필요할때 주니야 17:35:59 12
1128748 연어덮밥 재료 .. 17:35:15 13
1128747 겨울에 손발 아픈 병..무슨 병일까요 yanggu.. 17:34:49 16
1128746 안촔 "최승호 MBC 사장 임명, 적폐청산 하지 않은 .. 5 면바기아파타.. 17:33:27 117
1128745 문재인대통령 베이징대학 연설전문 ㅇㅇㅇ 17:33:24 21
1128744 정장바지같은거 다들하나씩 잇으신거에요? 1 .. 17:33:07 39
1128743 드뎌 기레기들 머리에 총맞았나요?? 4 니들 사장한.. 17:32:31 99
1128742 문통 베이징대 강연 전문임.잘 쓰기만 했네♡ 1 청페북올려진.. 17:32:06 41
1128741 가사 도우미 스타 17:31:42 46
1128740 부모님.. 1 모르겠다 17:30:24 53
1128739 기쁘다 구속 오신다~~.!! 1 벌레들받아라.. 17:29:26 136
1128738 서울여대, 가톨릭대, 경기대 어디를 가야할까요? 7 고3맘 17:27:25 310
1128737 5학년 남자애ᆢ이런경우 1 초등5 17:26:22 87
1128736 김정숙 여사 엮고 文 ‘무능론’ 부각… 오버하는 언론 1 적폐덩어리 17:25:16 170
1128735 연말이라 일년을 마무리로 단체 저녁모임 4 사람들 17:21:45 182
1128734 밤에 연어파티하고 잤더니 얼굴이 팅팅 샐먼 17:21:01 109
1128733 가톨릭 , 가천대 수시 질문 3 에휴 17:17:39 234
1128732 니트안에 뭐입어요? 7 joan 17:16:38 414
1128731 3프로 대출인데 조기상환 수수료 물면서 바로 갚는게 나을까요? 2 대출 17:16:10 203
1128730 백인들이 세계를 재패하는 이유가 뭘까요 8 ㅇㅇ 17:15:37 265
1128729 담당 보험설계사를 바꾸는거요 1 비단 17:15:05 76
1128728 플란다스의 계, 저도 동참했어요~ 10 동참 17:14:53 223
1128727 민주, '홀대론' 일축…'지난 정부 외교참사 복원 중' 5 이게 정답 17:13:39 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