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법정전염병으로 결석계를 내야하나요?

문의 | 조회수 : 1,935
작성일 : 2012-11-06 22:01:32
제 아이가 고등학생인데 한달전 볼거리 진단을 받아
학교에서 바로 하교조치되어 4일동안 학교를 못 나갔습니다.
그런데 20여일이 지난 지금 담임선생님께서 저랑 아이 이름으로 도장을 찍은 결석계를 내야한다고 하시네요. 출석인정은 되지만 결석계는 꼭 내는거라고 하셨어요.

제 생각에는 학교에서 학생에게 법정전염병에 걸렸으니 등교하지 말라고 조치한거니까 학부모 입장에서는 출석인정확인서 정도를 내면 모를까 학생이 자진해서 결석한다는 결석계를 내면 안 되는 거 아닌가 싶습니다.

다른 학교에서는 어떻게 처리를 하시는지 알고 싶습니다. 결석계를 내도 될까요?

제가 받은 결석계 문서의 형식은 언제부터 언제까지 무슨 사유로 학생이 결석합니다. 하고 하단에 학생과 학부모가 도장 찍게 되어있고 문서 맨 윗부분에 '담임', '부장', '교감' 등의 순으로 결재칸이 되어 있습니다.
IP : 110.8.xxx.24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6 10:02 PM (203.236.xxx.249)

    법정 전염병이니까 출석인정은 해주지만
    그 사유는 제출해야하는 거잖아요. 그러니까 결석계를 내라는 거 아닌가요?

  • 2. albireo
    '12.11.6 10:04 PM (110.13.xxx.20)

    원래 질병결석등 기타의 사유로 결석을 하면 결석계를 제출합니다. 출결이 상급학교 진학에 중요하게 적용이 되어(특히 무단) 입증자료를 내구요, 법정전염병 같은 경우 보건선생님이 공결 공문서를 만드시는 경우도 있지만 저희 학교도 결석계를 그 공결문서나 아님 병원 진단서를 가지고 결석계를 만들어 놓습니다. 결재를 받는다고 해도 학교 보관용이에요. 너무 걱정하시거나 대단하게 생각하지 않으셔도 될 것 같습니다.....

  • 3. 결석계보단
    '12.11.6 10:07 PM (211.109.xxx.233)

    진료확인서 제출 요구하지 않나요
    진료확인서에 볼거리라고 적혀있으면
    학교에서 알아서 등교중지결재 내는데
    지역이 어디인지
    등교중지관련 결재대신 결석계로 대체하나 싶네요

  • 4. 문의
    '12.11.6 10:15 PM (110.8.xxx.249)

    제가 직장에서 문서에 싸인하는 것에 민감하다보니 문의를 드리게 됐네요. 아이가 학교에서 보충수업중 턱부위가 너무 아파 병원가서 진단받고 그 진단서를 바로 학교에 냈답니다. 그래서 학교에서 하교조치헌거구요. 옆반의 아이는 같은 상황에 결석계를 안 냈다는 얘길 들어서 좀 걱정이 됐구요. 그런데도 선생님께서 내라하시니 더 여쭤볼수도 없고 우리 아이에게 별 영향이 없는건지 확인할 방법이 없어 문의 드립니다.

  • 5. 인나장
    '12.11.6 10:34 PM (125.186.xxx.16)

    진단서 내면되요...근데 아들 많이아파하지않나요?작년 겨울에 다큰아들이 볼거리 심하게 앓아서 엉엉 울던 생각이나요...얼굴이 양파모양 이 되던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281 심심해서 주식얘기 ㅇㅇㅇ 00:04:16 52
1226280 나혼자산다 신입회원은 혼자안산다 00:02:53 111
1226279 자폐 증상 아시는분 알려주세요. 1 ㆍㆍ 00:02:32 42
1226278 美인디애나주 중학교서 총격…2명 부상·용의자 체포 1 ... 00:02:07 57
1226277 남편 옆 기침환자가 결핵이었다는데... ... 2018/05/25 158
1226276 독전 15세던데 중등 아이와 보기 어떤가요? 1 뮤뮤 2018/05/25 74
1226275 자녀 교육에 대한 회의가 들 때 2 dd 2018/05/25 302
1226274 종전선언은 1 ㅇㅇㅇ 2018/05/25 326
1226273 장거리 연애 상담입니다. 2 로즈 2018/05/25 197
1226272 자한당 하는 짓 보면 혼수성태 홍발정 컨츄리고고 7 정치 나 모.. 2018/05/25 229
1226271 최저임금 인상 여파…외식업계 무인주문기 설치 봇물 5 2018/05/25 633
1226270 부모님이 제 앞에서 언쟁 벌이실때 모른척 해도 되죠? 6 ㅇㅇ 2018/05/25 413
1226269 고등학교 1.2 학년부터 유학을 가는 경우는 어떤 경우인가요?.. 5 §§ 2018/05/25 387
1226268 연인사이의 거리라는게 중요한거군요 6 깨달음 2018/05/25 837
1226267 밤샘토론. 푸하하 9 나경원 2018/05/25 1,345
1226266 꽃길만 걸으시라고 해놓고 이게 꽃길인가요? 7 .... 2018/05/25 1,029
1226265 고소해요 5 .자한당것들.. 2018/05/25 509
1226264 아까 북미회담 꿈 글 써주신 분 6 ㅇㅇ 2018/05/25 1,375
1226263 주방일하다보면 2 ㅇㅇ 2018/05/25 539
1226262 하여튼 자발태기없는 넘 5 나무안녕 2018/05/25 527
1226261 달라이 라마의 2018 남북정상회담에 대한 평화의 메시지 1 peace 2018/05/25 647
1226260 임은정 검사님 안미현 검사님 정말 존경합니다. 4 세상을 바꾸.. 2018/05/25 274
1226259 대학생 남동생 고민이 귀엽(?)네요 3 프리지아 2018/05/25 947
1226258 문재인 대통령님께 청원 못하신분 13 인사 2018/05/25 524
1226257 숲속의 작은집 적응하니까 볼만하네요 4 ... 2018/05/25 5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