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소식 하시는 분 ~ 식신 물리쳐 보신 분 비결 공유 바래요.

아아 | 조회수 : 2,393
작성일 : 2012-11-06 13:51:25
아진짜 미치겠어요. 생리 시작부터 현재 계속 식신강림 이에요.
타고난 체질이 과식이 안되시는 분들이 너무도 부럽습니다.
제가 아는 의사분 소화제를 평생 드셔본 적이 없으시대요. 소화제를 드실 만큼 과식을 해보신 적이 없으심.

소식하는 비결이나 책, 비디오, 비결 다 풀어놔 주세요.  
물만 마셔보고, 풀떼기를 씹어보고, 껍을 씹고, 아몬드를 먹으며 버텨봤으나 눈앞엔 치킨이 아른아른~ 하아 ㅠㅠ 
IP : 72.213.xxx.13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전 걍
    '12.11.6 1:54 PM (59.7.xxx.55)

    먹구 싶은대로 다 먹구 윗몸일으키기 50번씩해요. 안먹으면 그것도 스트레스....

  • 2. ...
    '12.11.6 1:55 PM (222.109.xxx.181)

    내가 진짜 배가 고파서 먹고 싶은 것인지, 스트레스때문인지,, 아님 심심해서인지.. 생각해봐요.
    생각 외로 심심해서 먹는 경우가 많다는 것에 놀랄 거에요. ㅎㅎㅎ

  • 3. 햇볕쬐자.
    '12.11.6 1:58 PM (121.155.xxx.252)

    저도 생리전증후군으로 식탐과 예민해지는 성격(쌈닭으로 변함)을 갖고 있네요.
    호르몬 변화때문인지 계속 반복입니다...저번에 오메가3가 좋다는 글 읽고
    비타민C랑 오메가3 열심히 챙겨먹고 있네요...

  • 4. 쿠우
    '12.11.6 2:01 PM (115.139.xxx.130)

    저도 작심삼일. 현미밥해서 20번넘게 씹어삼키자 해도 그다음날 소식좀 했다고 배고파서 정신줄 놓으면 식신 강림하십니다. 현미밥도 마셔요.
    윗분처럼 운동하면 운동 아까워서라도 좀 덜먹게되지않을까요?
    뭘드셔도 20-30번 꼭꼭씹어드시는 습관부터 길러보세요.

  • 5. 원글
    '12.11.6 2:05 PM (72.213.xxx.130)

    운동은 꾸준히 하고 있어요. 헬스장 9월말 부터 다시 시작해서 하루 1시간 하고 옵니다.
    근력 20분, 스트레칭 20분, 일렙티컬 20분
    그런데, 사실 댄스가 저것들보다 열량 소비량이 더 크더라구요 ㅎㅎㅎ 집에서 가끔 함.

  • 6. 거들.. 웨스트 니퍼..
    '12.11.6 2:14 PM (182.210.xxx.44)

    애낳고 출산용품 전문브랜드에서 거들을 샀는데
    가슴선 바로 아래까지 올라옵니다.

    사이즈에 맞게 구입하면 숨막히게 답답하지 않습니다.
    일단 몸통을 감싸는 원단은 배쪽이 소프트합니다.
    그 위에 사이즈 조절 가능한 덮개가 달려있는데
    이걸로 탄탄하게 조여줍니다.

    공복에 이걸 입으면.. 배가 고프지 않습니다.
    식사땐 윗배쪽을 살짝 내려입거나
    바깥쪽 조여주는 덮개를 다 풀어둡니다.

    근데 요샌 살이쪄서 저 거들을 못입고 있습니다 ㅠ.ㅠ

    저 거들 제가 입고 효과보고
    지인 출산때 빌려줘서 그분도 "얼마먹지 않았는데 배불러서 더이상 못먹는"경지에 이르렀습니다.

    궁여지책...

    아프리카에서 부자어머니들은 허리에 띠를 매지않았고
    식량이 부족한 어머니들은 굶주림때문에 허리에 띠를 맨다고 합니다.

    그리하여...
    저도 고무줄 바지를 입을 지언정 허리띠를 맵니다.

    구멍간격 있는거 말고 옛날에 유행했던거.. 쫑쫑 땋아놓은듯한
    넓적한 허리띠.. 허리사이즈 상관없이 쓸 수 있는 그 허리띠를..
    공복엔 졸라매고
    식사땐 조금 느슨하게..
    식후 소화되고 나면 또 졸라맵니다.

    우리 허리라고 일컫는 부분을 졸라매면 위장도 눌리는데
    많이 못먹습니다.

    그리고 밥 드실때 맵고짜고 달고 맛있는거 두지마시고
    얼큰하고 맛있는 국물음식 치우세요..
    일명 밥도둑들을 밥상에서 치우세요..

    밥먹을때 일단..
    맨밥을 반숫가락 입에넣고 씹고 다 삼킨후
    삼삼하게 간해서 무친 콩나물, 숙주나물, 비름나물...
    양배추채..등등 각종 야채반찬을 입에 넣고 드세요

    맨입에 반찬을 먹으려니 짜면 안되고 간이 심심하게...

    그렇게 드시면 한입에 반찬도 많이 들어갑니다.
    간이 삼삼하니 푹푹 먹게 됩니다.

    대신 밥은 맨입에 밥만 씹어야 되니 반의 반숫가락만 드셔도 잘 안넘어갑니다.
    이제 중요합니다.
    밥 안넘어 간다고 국물 한숫갈, 짠 젓갈이나 김치 한조각 먹은순간
    식욕은 폭풍처럼 몰아칩니다.

    밥 먼저 다 씹어먹고
    반찬을 먹는 습관들이면 저절로 저염식 됩니다.

    밥맛돌아서 한그릇 더! 먹는 불상사도 일어나지 않습니다.

    밥 씹는동안 숟가락 내려놓고
    반찬 씹는동안 젓가락 내려놓고
    소화 잘 되게 입안에서 꼭꼭씹으세요

    아무리 더 씹고 싶어도 보통 30번 씹으면 넘어갑니다.

    이렇게 드시면 절대 과식으로 체하지 않고
    (꼭꼭 씹어드셨기 때문에 아무리 많이 드셔도 체하지 않습니다. )
    밥따로 반찬따로 드셔보시면
    식사시간이 엄청나게 길어져서
    지루해서 그만먹게됩니다.
    배도 부르고 더 안먹고 싶어져서 고통스럽지 않게 소식을 합니다.

    제가 그렇게 해서 살이 많이 빠졌습니다.

    바빠서 목욕탕가서 정확히는 못재봤는데

    다들 저보고 살빠졌고 얼굴 윤곽 드러난다고 난립니다.

    한 3주만에 5키로 넘게 빠진것 같습니다.
    확실히 바지와 티셔츠를 입어보면 예전과 달리 품이 낙낙합니다.
    도움이 되셨길 바랍니다. ^^

  • 7. 원글
    '12.11.6 2:53 PM (72.213.xxx.130)

    거들, 쫑쫑땋은 허리띠 집에 있어요! 걔네들이 잠시 잊고 있었어요! 천천히 먹기... 해볼게요.
    양배추 씹어 먹고 버티다 치킨 시켜놓고 기다리는 중 ㅠㅠ 식탐의 유혹이란 강력해요 흑
    엇그제 안 먹던 라면에 계란 풀어 야식으로 먹고 잤어요. 이젠 그짓도 관둘게요. 반성중.... (,,)

  • 8. 거들...
    '12.11.6 3:06 PM (182.210.xxx.44)

    치킨먹기전에 허리띠부터 매세요~~~~~~
    그럼 몇조각 못먹고 배불러요~~

    짜증난다고 먹다가 허리띠 풀지말고
    좀있다가 데워서 드신다 생각하고
    딱 내뱃속이 만족하는 양만큼만 드세요

    따끈하고 바삭할때가 치킨이 젤 맛있어..
    오늘까지만 많이 먹고 낼부터 다이어트~~ 라고 하면 절대 위장 안줄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525 문재인세트메뉴 아세요? minhee.. 03:27:29 56
1129524 자야하는데 ... 03:13:30 84
1129523 민중가요 부르고 싶어요. 1 음치 03:03:51 87
1129522 청기자단해체.새서명 31487명.안하신분.컴온~ 4 14일부터시.. 02:59:19 100
1129521 인상 좋다는 말 2 ㅡㅡ 02:39:35 235
1129520 조카에게 사준 옷 신발 입은 걸 본적이 없어요 3 ㅇㅇ 02:31:53 596
1129519 영화 강철비 극장에서 볼만한가요. . 02:25:58 82
1129518 자취 전/후에 주말에 여유의 차이는 어디에서 오는걸까요 3 .... 02:22:10 278
1129517 이혼하고 같은 부서 근무하는 선배부부 11 맹수니 02:16:56 1,269
1129516 무엇을 먹어도 효과 없는 나 11 효과 02:15:42 547
1129515 분당 정자, 수내, 서현쪽 빌라나 다가구 사시는 분 계신가요? ㅇㅎㅇㅎ 02:14:08 140
1129514 착하게 생겼다는말 4 ...착 02:07:00 333
1129513 집주인때문에 분해서 잠이 안와요 4 01:56:50 1,116
1129512 또 알바 낚시글이 들끓네요.. 20 지겨워라 01:54:11 354
1129511 중국cctv)문통 충칭 임시정부청사 방문 영상 3 ㅂㅂ 01:50:50 160
1129510 바네사글의 바로밑글 pass;베충장난친글가져옴 4 읿충이양념된.. 01:40:40 124
1129509 바네사는 예쁜 이름이고 그리젤다는 촌스러운 느낌인가요? 2 미드 01:32:46 455
1129508 문지자분들 유머감각에 웃고갑니다 4 열좀식히세요.. 01:32:31 440
1129507 문대통령님.방중결과글.관리자에게 신고합시다 7 ㅇㅇ 01:23:29 298
1129506 알쓸신잡 광화문 재밌고 감동적이네요 6 광화문 01:20:50 583
1129505 기자 맞았다고 전쟁선포하자는 국민의당 이용호 국회의원 8 .... 01:13:44 478
1129504 이원일 셰프가 에드워드 권 밑에 있었네요? 9 세상참좁네 01:10:07 1,606
1129503 고구마 말랭이를 먹으면 속이쓰려요 3 01:03:25 455
1129502 일드에서 여자 벗으라는 설정요 10 00:57:05 1,218
1129501 시진핑으로부터 바둑판 선물받는 문 대통령.jpg 9 좋으시겠다... 00:47:17 9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