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회사를 그만두게 될 것 같아요.

.. | 조회수 : 1,107
작성일 : 2012-11-06 13:29:30

남편이요.

회사의 사업확장으로 새로운 프로젝트를 맡았었거든요.

그전부터 살살 죄어오더니 요근래 한달은 아주 일에 치여 끙끙거리게 만들더라구요.

고민하고 고민하다가 오늘 드디어 윗선에 얘기를 꺼냈답니다.

('당장 그만 두겠다'는 아니고 이렇게는 일 못한다. 자를테면 잘라라 식으로)

그냥 힘들기만 한게 아니라 좀 특수한 상황이라 남편이 책임감 없다거나 한심하다거나 하게 생각되지는 않아요.

그렇긴하지만, 사실 다른 직장 알아놓은 것도 없어 대책이 지금으로서는 없구요.

(저도 전업이고 요즘 취업자리 알아보고 있어요)

남편은 너무 지쳐있어요. 조금이라도 쉬고싶어 하는 것 같아요.

그래도 저는 그냥 남편 지지해줬네요.

아직 배가 덜 고파봐서 그런지 확 현실이 와닿지 않는 탓도 있지만,

스트레스는 만병의 근원이라는 생각이 강해서 사람을 들들 볶고 진빠지게 하는 그 상황에

남편을 계속 두는 게 죄 짓는 기분이었달까요.

제가 좀더 현명한 사람이었다면 이런저런 조언도 해주고 도움이 됐겠지만..

그냥 들어주기밖에 못해서 상황을 이 지경으로 만드는데 일조했나싶고..

요아래 삼십대후반 남자들 직장에서 힘들단 글 읽으니까 다른 사람도 다 마찬가지인데 좀 말려볼걸 그랬나..후회되기도해요. 

대출 몇천 남은건.. 뭐 어떻게든 되겠지요.

혹시 실업급여라도 받게되면 빡빡하지만 당분간 생활은 될거구요.

제가 빨리 취업되면 적은 월급이라도 고정수입 생기니까 다행일거구요.

창피한 얘기지만 풀어놓고 싶었어요. 답답해서요.

가족들한테도 얘기 못할테니까요.

 

 

 

 

 

 

IP : 61.247.xxx.8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화이팅
    '12.11.6 6:19 PM (125.186.xxx.88)

    하세요
    남편분은 좋은아내를 두신거에요
    쉽지않은 결정
    앞으로 좋은일만 가득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561 태극기본부와 일베는 왜 의사들 시위를 이끄나 richwo.. 18:38:27 11
1127560 체중 좀 줄이고 다시 간식에 눈길이 가요 1 18:31:34 109
1127559 생리하기 전 아이에게 소리지르는데 어찌 고칠 방법 없나요? 1 18:30:31 87
1127558 오후되니 날씨 풀렸네요 6 .. 18:26:07 345
1127557 따뜻한 물 팍팍 틀면서 설걷이 하면서 눈물이나요 7 ar 18:18:10 1,013
1127556 제값 주고 물건사기.. 18:16:44 224
1127555 다움 댓글들이 1 이상해요 18:15:59 83
1127554 서울에 용한 신점이나 사주 보는 데 알려주세요~~ .... 18:08:35 90
1127553 북유럽 산장 인스타그램인데...식수나 화장실은 어디서 봐요? 1 유럽님들.... 18:06:10 364
1127552 부모로 인한 상처는 평생을 가는듯... 마음 다스리기가 힘드네요.. 7 넋두리 17:57:11 760
1127551 패딩입고 12ㆍ1.2.3월까지 사는건가요 15 지겨움 17:55:41 1,277
1127550 서울식 김치는 이런가요? 12 17:53:10 950
1127549 분당에 사시는 님들 ^^ !!! 8 피부 17:51:55 660
1127548 아버지의 출근길 2 00000 17:51:08 358
1127547 이런 경우 저를 차단한건가요? 4 holly 17:50:57 695
1127546 초등학교 입학식 엄마들차림 8 ? 17:50:50 609
1127545 패딩 좀 봐주세요~ 싼 거예요^^;; 9 하하 17:50:26 783
1127544 강남/일산지역 미술학원 미술학원 17:47:53 81
1127543 결혼 중매인 소개 절박한 사람.. 17:47:36 153
1127542 근무조건 어떤지 봐주세요 3 이런 17:45:41 243
1127541 키작은 사람 주름치마 어떤가요? 5 ㅇㅇ 17:42:56 366
1127540 학군 좋은 곳에서 학교 다니신 분들 계신가요? 3 ㅇㅇ 17:42:14 370
1127539 어린이집 강제투약 학대 ㅠㅠ 2 겨울 17:35:52 536
1127538 건배하는 문대통령 내외와 추자현 부부 14 흐뭇 17:34:24 2,032
1127537 학습상담 좀 할게요. 12 .... 17:27:32 7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