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알랭 드 보통 강연. 우리들이 불안에 시달리는 것은 주위에 속물들이 많기때문입니다.

보스포러스 | 조회수 : 2,311
작성일 : 2012-11-01 13:47:53

현대인은 왜 커리어에 대해 불안을 느끼는가 ? 라는 주제예요.

모든 걸 투명하게 오픈하는 럭셔리 블러거들, 대단한 스펙의 엄친아, 엄친딸들이

마음의 평화를 위협하는 한국사람들에게도 조금 도움되는 강연인 듯 해요.

http://www.youtube.com/watch?v=FXAKLimZkDw&feature=related

마음의 평화를 갖지 못하는 것은 우리들 주변이 속물적인 가치관을 가진 사람들과 가득차 있기때문입니다.

파티에 가면 다들 몇 분안에 느끼게 되죠. 21세기를 사는 현대인들이 늘 받는 질문들.

어떤 일을 하시죠 ? 라는 질문에 당신이 어떻게 대답하느냐에 따라

사람들은 당신을 만나게 된 것을 행운으로 여기거나, 시간 핑계를 대고 총총히 사라지지요.

그럼 속물의 반대는 ?

우리들의 어머니입니다.

(청중 웃음)

제 어머니가 그렇다기보다 '이상적인 어머니'가 그렇다는 것입니다.

어머니에게는 자식이 성취한 바가 중요하지 않거든요,

하지만 안타깝게도 대부분의 사람들은 우리의 어머니가 아니죠.

사람들은 타인에게 투자하는 시간의 양을 그에 대한 애정과 엄격하게 연결지어 생각하곤 합니다.

그런데 애정과 존중을 얼만큼 허용할 수 있느냐와 연결짓고,

엄격하게 사회적 계층 구조상의 위치에 따라 결정되죠.

바로 이때문에 우리가 그토록 커리어에 신경을 쓰는 것입니다.

이후 내용은 동영상을 보세요, 짧으니 부담 없어요 ^^

IP : 220.126.xxx.15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1 1:48 PM (220.126.xxx.152)

    http://www.youtube.com/watch?v=FXAKLimZkDw&feature=related

  • 2. .......
    '12.11.1 1:58 PM (59.15.xxx.58)

    잘봤어요. 유익한 내용이네요 ^^

  • 3. ...
    '12.11.1 1:59 PM (211.45.xxx.22)

    요즘엔 어머니들도 자식 성취를 중요하게 여기는 분위기죠. 같은 자식도 성취에 따라 대접이 다르고.. 다른나라는 어떤지 몰라도 우리나라는 그렇습니다. ㅠㅠ 자식의 성취가 곧 당신의 성취로 평가받는 사회분위기도 있고.

  • 4. ...
    '12.11.1 2:01 PM (211.40.xxx.124)

    알랭드보통 책은 어떤가요?

  • 5. .......
    '12.11.1 2:02 PM (59.15.xxx.58)

    그러게요. 요즘은 엄마들도 자식들 성취에 목메달잖아요... ;;;

  • 6. 모든 어머니가 아니라
    '12.11.1 2:06 PM (220.126.xxx.152)

    이상적인 어머니, 라고 했잖아요 ^^

    책은 불안, 행복의 건축, 우리가 마르셀 푸르스트에게 배울 점, 다 좋았어요.섬세한 통찰이 돋보여서요,
    불안은 서울대생들이 가장 많이 대출한 도서 중 한 권 이라네요.

  • 7. 공주병딸엄마
    '12.11.1 2:33 PM (218.152.xxx.206)

    알랭드보통의 '불안'이라는 책 좋아요.
    잼있어서 술술 넘어가요

    강연 내용도 책 내용의 일부를 요약한거에요.

  • 8. ..
    '12.11.1 4:18 PM (61.105.xxx.31)

    좋은 동영상 추천해 주셔서 감사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802 쫌 문대통령 반에 반정만이라도 일좀해라!!! 적폐청산 01:01:02 35
1226801 여섯살 아이가 퍼즐을 하는데 ㅇㅇ 01:01:02 26
1226800 건조기에 넣고 잊어버리고 있었는데요 1 빨래 01:00:15 70
1226799 못생긴 남친 3 ㅠㅠ 00:55:39 196
1226798 현재 네이버 그알 기사 공감수가 사라짐ㄷㄷㄷㄷ 3 ㅅㅅ의마술 00:50:54 323
1226797 박유천 전 약혼녀 ㅎㅎㄴ 고소한 천재소녀가 누구에요? ... 00:49:42 795
1226796 평화의 문은 활짝 열려있는데 미국은 뭐가 그리 불만일까요. 2 00:49:34 173
1226795 울 대통령님 김정은 만났네요 .... 00:49:12 133
1226794 술만 마시면 연락두절 남편 .. 00:45:43 167
1226793 염호석 열사 시신탈취 사건의 공모자들 snowme.. 00:43:26 255
1226792 그알 관련 네이버 검색해보니 1 ㅁㄴ 00:41:46 399
1226791 대학 문과 나온 딸들 어떤 직업 갖고 있나요? 8 엄마 00:36:05 913
1226790 급삭튀한 읍읍이 트윗글 5 나나 00:35:34 525
1226789 한국당 '북미정상회담 6.13 지방선거 이후에나 열려야' 17 매국 00:33:23 850
1226788 뉴욕타임즈 까는 트럼프 트윗 4 경고한다 00:33:04 813
1226787 드라마스케치에서 비 애인은 왜 죽었나요? 6 스케치 00:28:42 572
1226786 까다로운 남자랑 사는 부인들은 참 힘들겠더라구요 4 ^^ 00:28:06 675
1226785 스케치에서 비는 ... 연기를 그렇게해요? 5 스케치 00:23:02 1,076
1226784 문대통령님 보며 반성합니다. 8 .. 00:18:02 923
1226783 양승태에게도 관심을요ㅜ 2 ㄱㄴㄷ 00:17:43 286
1226782 변칙을 영어로 뭐라고하나요? 13 갑자기 00:15:26 735
1226781 판문점 벙개!!! 4 와우 00:14:03 892
1226780 자꾸 결혼 얘기 꺼내는 상사 5 Hold 00:10:17 812
1226779 남편과 3년째 관계 없는데 야동 본 남편 어케 해석 해야 되나요.. 7 답답 00:08:38 1,466
1226778 문통 생활기록부 (소오름~ 지금 현상황과 오버랩) 8 그냥타고남 00:08:25 1,9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