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알랭 드 보통 강연. 우리들이 불안에 시달리는 것은 주위에 속물들이 많기때문입니다.

보스포러스 | 조회수 : 2,279
작성일 : 2012-11-01 13:47:53

현대인은 왜 커리어에 대해 불안을 느끼는가 ? 라는 주제예요.

모든 걸 투명하게 오픈하는 럭셔리 블러거들, 대단한 스펙의 엄친아, 엄친딸들이

마음의 평화를 위협하는 한국사람들에게도 조금 도움되는 강연인 듯 해요.

http://www.youtube.com/watch?v=FXAKLimZkDw&feature=related

마음의 평화를 갖지 못하는 것은 우리들 주변이 속물적인 가치관을 가진 사람들과 가득차 있기때문입니다.

파티에 가면 다들 몇 분안에 느끼게 되죠. 21세기를 사는 현대인들이 늘 받는 질문들.

어떤 일을 하시죠 ? 라는 질문에 당신이 어떻게 대답하느냐에 따라

사람들은 당신을 만나게 된 것을 행운으로 여기거나, 시간 핑계를 대고 총총히 사라지지요.

그럼 속물의 반대는 ?

우리들의 어머니입니다.

(청중 웃음)

제 어머니가 그렇다기보다 '이상적인 어머니'가 그렇다는 것입니다.

어머니에게는 자식이 성취한 바가 중요하지 않거든요,

하지만 안타깝게도 대부분의 사람들은 우리의 어머니가 아니죠.

사람들은 타인에게 투자하는 시간의 양을 그에 대한 애정과 엄격하게 연결지어 생각하곤 합니다.

그런데 애정과 존중을 얼만큼 허용할 수 있느냐와 연결짓고,

엄격하게 사회적 계층 구조상의 위치에 따라 결정되죠.

바로 이때문에 우리가 그토록 커리어에 신경을 쓰는 것입니다.

이후 내용은 동영상을 보세요, 짧으니 부담 없어요 ^^

IP : 220.126.xxx.15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1.1 1:48 PM (220.126.xxx.152)

    http://www.youtube.com/watch?v=FXAKLimZkDw&feature=related

  • 2. .......
    '12.11.1 1:58 PM (59.15.xxx.58)

    잘봤어요. 유익한 내용이네요 ^^

  • 3. ...
    '12.11.1 1:59 PM (211.45.xxx.22)

    요즘엔 어머니들도 자식 성취를 중요하게 여기는 분위기죠. 같은 자식도 성취에 따라 대접이 다르고.. 다른나라는 어떤지 몰라도 우리나라는 그렇습니다. ㅠㅠ 자식의 성취가 곧 당신의 성취로 평가받는 사회분위기도 있고.

  • 4. ...
    '12.11.1 2:01 PM (211.40.xxx.124)

    알랭드보통 책은 어떤가요?

  • 5. .......
    '12.11.1 2:02 PM (59.15.xxx.58)

    그러게요. 요즘은 엄마들도 자식들 성취에 목메달잖아요... ;;;

  • 6. 모든 어머니가 아니라
    '12.11.1 2:06 PM (220.126.xxx.152)

    이상적인 어머니, 라고 했잖아요 ^^

    책은 불안, 행복의 건축, 우리가 마르셀 푸르스트에게 배울 점, 다 좋았어요.섬세한 통찰이 돋보여서요,
    불안은 서울대생들이 가장 많이 대출한 도서 중 한 권 이라네요.

  • 7. 공주병딸엄마
    '12.11.1 2:33 PM (218.152.xxx.206)

    알랭드보통의 '불안'이라는 책 좋아요.
    잼있어서 술술 넘어가요

    강연 내용도 책 내용의 일부를 요약한거에요.

  • 8. ..
    '12.11.1 4:18 PM (61.105.xxx.31)

    좋은 동영상 추천해 주셔서 감사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557 저는 진주반지만 끼면 칭찬을 받네요 반디 09:19:47 104
1129556 의정부는 유명한 맛집 없나요? 2 ..... 09:15:27 27
1129555 팟빵의 여행본색 하시던 분들이 새로하는 팟캐스터가 어딘가요? 1 팟빵 09:15:21 49
1129554 끝까지 기다렸다가 배웅하는 충칭 시민들 3 영상 09:14:58 167
1129553 오늘...청와대라이브 11시50분 저녁숲 09:14:57 42
1129552 형제 상속 관련해서 궁금해요. 10 동생 09:06:52 279
1129551 당근마켓 진짜 신세계네요 4 09:03:47 768
1129550 초등저학년여 조카 크리스마스선물. ..... 08:56:53 59
1129549 물리 수학 좋아하는 여학생 전공선택 도와주세요 3 발등의불 08:52:48 208
1129548 거실난방기추천좀 3 더워 08:45:36 172
1129547 교통사고시 동승자가 아프니 참 난감하네요. 1 zzangg.. 08:42:04 586
1129546 사이 안좋은데 부부 동반모임 2 08:40:05 781
1129545 추운데 아이가 너무 불쌍했어요. 6 08:28:45 1,546
1129544 반가운 추진 법안이네요. (음란, 욕설 BJ 영구 퇴출) 5 ... 08:20:23 436
1129543 82에 악질 악플러들 우글우글하네요 5 그렇게 재밋.. 08:17:48 301
1129542 방탄소년단(BTS) 굿즈 살려고 줄 서 있는 뉴욕 맨해튼 거리 .. 4 ㄷㄷㄷ 08:14:47 818
1129541 현중3부터 수능절대평가가 되면 고1은 재수는 못하나요? 2 08:01:04 782
1129540 매수인이 집도 안 보고 사겠다고 합니다 6 이런경우 07:51:45 2,317
1129539 바비리스 사망했어요. 최강 고데기 추천해주세요. 9 ... 07:45:58 1,154
1129538 나폴레옹 빵집 너무 흔해져서 빵맛 떨어졌어요 6 07:38:44 1,084
1129537 고견 구합니다.아가리 닥쳐에 관해서요. 6 아이고 07:28:40 1,191
1129536 자동으로 엄빠 미소 떠오르는 방중효과 분석이래요. (펌) 6 소유10 07:00:15 798
1129535 남편에게 애교 부리는 여자들은 19 궁금 06:59:05 3,912
1129534 자식이 몇 살 정도되면 스킨십이 어색해지나요? 3 스킨십 06:37:26 1,080
1129533 김치 황태 국 6 따뜻한 06:29:02 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