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명예훼손.... 잘한것인지......(글이 지워져서ㅜㅜ 다시 썼네요;;)

슬픔.... | 조회수 : 1,216
작성일 : 2012-10-31 13:01:41

에고ㅜㅜ

글이 다 날아가버렸네요ㅠㅠ

다시 정리하자면ㅜㅜ

퇴사한지.. 일주일되었어요..

아가씨때부터 어린이집에 근무해서 결혼하고 아이키울때 육아휴직 받은거빼고는....

15년쯤 된거같습니다.. 경력이 쌓인만큼 인정도받고...

작년에... 아는 원장님이 새로 원을 인수하였다고... 너무 힘들다고.. 도와주기를 원하셨고.. 여러가지로 생각해볼때  기존에 10년정도 다녔던 원에 계속다니는게... 저에게는 유리한 조건이었지만... 정으로 올 3월에 옮기게 되었습니다.

신설 원을 오픈한거처럼 일이 많았고 저도 아이키우는 엄마지만 거의 두달은 매일 늦게까지 일하고 토요일도 늦게까지 일하며  교실꾸미고 서류등등 원운영에 많은 도움을 주며 하루하루 힘든날을 보냈네요...

자고 일어나면 항상 심한 운동한 다음날처럼 온몸이 아팠지만 원이 안정되어가고 아이들도 많아지고 보람느끼며 보냈습니다.

발단은 제가 맡은 반의 엄마가 제가 아이들에게 폭력을 행사했다면서...힘들게 하고.. 소문내고 다니고...

하지만 원장님을 비롯 주변 선생님들도.. 소문들었던 몇명엄마들도 위로해주셔서.. 힘들었지만.. 그냥 넘어갔습니다.

각교실에 cctv도 있었고..  무엇보다 전 떳떳했으니까요....

근데 다시 그 문제를 관할 홈페이지에 글을 올려 다시 일이 시작되었네요..

담당공무원이 나와서 조사하고.. 조사결과 아무죄가 없는것으로 밝혀졌지만...

문제의 엄마의 글이 내려져야만 일이 마무리된다고 해서... 원장님도 그 집에 찾아가고...방법이 없자..... 같이 집에 가서 문제의 엄마마음을 달래주자고 하시고... 전 그럴순 없다고.. 사직서를 제출했습니다...

현재는 제가 그엄마를 상대로 허위사실유포로 인한 명예훼손으로 고소를 한 상태고..

아직 조사는 시작되지 않았습니다...

문제의 엄마 아이도 행동도 이쁘고 말도 잘듣고... 많이 이뻐했고.. 물론다은 아이들포함  때리거나 다른 폭력적인 행동을 한적도 없었는데.. 이런일을 당해서 마음의 상처도 많이받고...

더욱 더 힘들게 하는건.....

 잘 알고 지내던 원장님이 정말 힘들어하시고 도와달라고 하셔서 ...도와주고 싶은 마음이 커서....

정말 힘들게 고생하며..지금까지 왔는데... 원에서는 피해볼까 아무 조치를 취할 생각없고......

그래서 왠지 모를 서운함과 실망..그리고 화도 난 상태입니다...

 어떻게 하면.. 좋을지.. 조언듣고자 글 씁니다. 

IP : 182.209.xxx.89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나
    '12.10.31 1:07 PM (221.146.xxx.243)

    님 보다는 원장이 고소해야 하는게 맞느네~
    사실이 아닌것은 판명이 되었으면 오히려 그 문제에 대하여 확실하게 원에서 나서야 하는데 쉬쉬 하는게 더 주변에서 안좋게 볼수 있다는걸 모르는군요.
    그런데 명예훼손 님보다는 원이 인정받기가 좋아요. 손해배상도 청구할 수 있고...
    조사받으러 다니면 님 골치 아플텐데...

  • 2. .....
    '12.10.31 2:11 PM (203.248.xxx.70)

    잘 하셨어요
    그런 문제 생기면 사실 고용주쪽에서 사용자를 감싸주는 경우는 별로 없어요
    님이 떳떳하고 그 쪽에서 인터넷등에 허위사실을 유포하면서 정신적으로 괴롭혀왔다면
    당연히 명예훼손이나 모욕으로 고소할 수 있습니다.
    요즘 블랙컨슈머들 너무 많고
    이번 일로 그 엄마도 세상 무서운 것좀 알아야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924 바르셀로나 호텔 추천 부탁해요 라라 15:02:02 5
1313923 전업은 정말 시댁의 노예예요 1 15:01:09 66
1313922 떠벌떠벌 말많은 사람 힘들어요 1 ;;; 14:59:55 58
1313921 계산기 두들기다 조는데 ㅠㅠ 정상아닌 듯.. 14:57:04 88
1313920 이재명을 악마화하고 김어준 이해찬 공격하는 사람들의 정체 8 ㅇㅇ 14:55:29 77
1313919 귀화하는 조선족들이 많아지면 자식있는 사람들 어느순간며느리, 사.. 3 조선족빠들 14:55:02 123
1313918 참치캔 많은데 뭘해먹죠? 4 ... 14:54:26 128
1313917 내 자녀라면 어떤 삶을 살길 원하시나요 3 ... 14:52:58 172
1313916 당연한 말이지만 여기 댓글 적당히 취사선택해야 할듯요. 4 ,,,, 14:51:45 110
1313915 때가 너무 잘 생겨서 힘들어요 7 땅지 14:50:10 242
1313914 일베 불법게시물 1천417건, 작년의 2.1배 1 ........ 14:50:06 45
1313913 경찰은 왜 pc방 살인사건 검사에 넘긴다는거죠? 2 기가차다 14:43:06 281
1313912 부모님 돌아가셨을 때 질문이요. 1 .. 14:42:20 258
1313911 협상에 관련된 책 추천좀 해주세요 무념무상 14:40:00 36
1313910 경기도민들은 이재명 괜찮으신가요? 민주당이라는 이유로 만족하세요.. 10 음... 14:36:28 169
1313909 北 해커그룹 '라자루스, 6500억어치 코인 탈취 4 ........ 14:31:26 276
1313908 삼혼 상대자와 만남 후기.. 10 ㅜㅜ 14:30:41 1,308
1313907 갤럭시 a8스타 어떤가요? 2 .. 14:29:14 99
1313906 저는 이상하게 박보검이 참 우울해보여요 19 ㅇㅇ 14:29:12 1,297
1313905 한라봉차 맛있나요? 2 들었다놨다 14:24:46 157
1313904 신고합시다!!! 6 ㅇㅇ 14:23:34 224
1313903 강남, 목동 안살고도 자녀 민사고 보내신 분 계세요???? 17 ... 14:17:14 1,071
1313902 우와... 헬기소리가 들립니다~~~~~~ 8 스토커 14:17:11 1,023
1313901 여자는 전문직 아닌이상, 결혼하고 애 낳으면 그만둬야 하나요? 4 ... 14:16:57 692
1313900 김동률 콘서트 취소표 나올까요? 2 14:12:58 3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