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스트레스 풀려고 달려드는 댓글을 보며

댓글 | 조회수 : 1,863
작성일 : 2012-10-28 14:20:55

이곳은 딸이 엄마에 대해 부적절한 내용을 쓰면 벌떼같이 달려 들어 그 딸을 죽어라 공격하고
엄마입장에서 딸에 대해 섭섭한 감정을 올리면 그 어머니는 어떤 사람이었나를 떠나 벌떼같이
비난받는게 이곳의 희안한 행태입니다.
그들보다 부족한 사람들이 마치 글쓴이의  선배나 스승인양 훈계하고 가르치고 마구 도마질해 댑니다.
단순히 어딘가에 털어놓지 못할 마음의 앙금을 이사람 저사람에게 못털고 이곳에 올려 마음을
비워보려 할터인데  이빨을 곤두세우고 달려들어 아작을 냅니다.
글쓴이 입장에서 보면 어이없을 댓글과  내용들로 말이죠.
이곳에 올리지 못한 무수한 이야기들이 있음에도 그 이면을 알지 못한채 날을 세우고 상처난 사람에게
마구 도마질을 해댑니다.
그렇게 스트레스를 푸는것 같다는 어떤분의 말씀이 맞는것도 같아요.
누군가에게 평가받으려고 올리는것도 아닐텐데 어느샌가 댓글러들은 자신들 구미에 맞게 평가내리고

게다가 훈계까지 합니다.
상처받은 영혼에게 그저 따뜻한 위로의 한마디가 필요하듯이 날선 훈계는 아무 소용이 없습니다.
먼저 산 사람으로서의 선배로서의 따뜻한 충고는 마음의 위로와 내 자신을 돌아보는 자기 반성의 시간을

 갖게해 줄수 있겠지요.

그러나 굳이 자기 감정이입까지 하면서 글쓴이를 통쾌하게 괴롭히고 있구나 라는것을 느끼게 하는 댓글에

또 다른 댓글러로서 너무 한다는 생각을 갖게 하는 글들이 있습니다.

그럴때는 사람이 참 잔인하구나 이런생각도 들구요. 

보이지 않은 인터넷 공간에서 사람에 대한 애틋함을 가지고 댓글로 공격하지 않았으면 하는게

댓글을 보면서 느낀 생각입니다.

IP : 182.209.xxx.13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래도 가끔은
    '12.10.28 2:21 PM (112.149.xxx.115)

    주옥같은 댓글들이 있어요.
    전..
    죽자는 글은
    이분도 살기 힘든갑다 하고
    주옥같은 글은 감사히 가슴에 새김니다.

  • 2. 주옥같은
    '12.10.28 2:24 PM (182.209.xxx.132)

    글에 글쓴이는 감사하고 삶에 또 다른 힘을 얻겠지요.
    아마 그분께는 마음속에 감사가 전해질거라 믿고 있어요.

  • 3. 공감
    '12.10.28 2:32 PM (180.69.xxx.100)

    제가 느끼는 바입니다.
    보이지 않는 인터넷상이지만 그렇게 자기 분풀이로 아작내는 글을 올리는 사람을 보면 안타깝습니다.
    순간은 시원하다 느낄 수 있지만 자기 자신의 인격을 좀먹는 행위라는 것을 생각하셨으면......

  • 4. ㅇㅇ
    '12.10.28 3:37 PM (175.121.xxx.32)

    얼굴 안보이고 익명이라고 막말하고 배설물 쏟아내는 건 뭐 스스로 쓰레기 인증이죠
    걍 속으로 쯔쯔..혀차고 갑니다.현실에서는 멀쩡한 척 하는 진정한 정신병자들이죠..

  • 5. ㅇㅇ
    '12.10.28 4:09 PM (222.112.xxx.245)

    저도 요즘 좀 그런 느낌을 많이 받아요.

    그래도 가끔 좋은 글들과 이성적인 글들이 있어서 위로를 받고
    많은 정보들이 있어서 골라서 볼 필요가 있겠구나 싶어요.

    어제 그 비위생 어머니 글에 번호 붙어서 글썼다고 그 딸을 문제있는 것처럼 모는 댓글까지 나오는거 보고
    정말 놀랬습니다. 저정도로 무식한 사람들이 글을 썼다는게요.
    오히려 그렇게 글쓰는게 무슨 가을날 수필쓰는 글도 아닌 그런 글에는 간결하고 이야기하기 좋은
    근거를 가지고 얘기하는 글인데
    그저 엄마에 대한 비판을 했다고 그 번호 붙어서 쓰는 차분한 글조차 그렇게 문제있는 글처럼 모는 거 참.

    다른 글들에서 그런 번호 붙어도 아무도 그걸로 딴지거는거 본적도 없는데 말이지요.

  • 6. ㅇㅇ
    '12.10.28 4:10 PM (222.112.xxx.245)

    여기서는 그저 시댁이나 욕하고 시어머니 욕하고 남편 욕하는게 최고의 진리구나 한번 또 느껴요.
    며느리 욕하거나 올케 욕하거나 친정어머니 욕하는건 정말 가능한한 피해야하는 일이구나 하구요.

  • 7. ㅇㅇ
    '12.10.28 4:14 PM (222.112.xxx.245)

    어차피 다 그 여자들이 그 여자들인데.
    여자들이 딸이고 며느리가 되고 올케가 되고 시어머니가 되고 친정어머니가 되는건데
    입장에 따라서 댓글 반응이 너무 다른게 가끔 정말 이해가 안되더라구요.

    막장이면 그냥 막장이고 게으른 사람이면 그게 시어머니든 친정어머니든 마찬가지인데.
    오히려 시어머니 게으른거야 합가하는 거 아니면 크게 문제될거 없지만
    친정어머니가 게으른거야말로 오히려 본인한테 훨씬 더 자라면서도 문제고
    남아있는 다른 가족들 걱정까지 되는 그런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근데 그저 시어머니 욕이라면 다같이 달려들어서 게으르다고 무식한 시어머니라고 욕하면서
    친정어머니라고 그 딸까지 정신문제있는걸로 몰고
    게시판에서 엄마 욕하는 나쁜 딸로 매도하고.

    도대체 이곳에서 시어머니 남편 딸 욕하는 그런 여자들은 그럼 나쁜 여자 아닌가요.

    익명 게시판의 힘을 빌어서 평소 하지 못했던 답답한 속사정을 털어놓고
    가끔은 이게 정상인지 올바른게 뭔지 묻는 그런 글들을
    이성적으로 판단하는게 아니라 시댁이냐 아니냐에 따라 반응하는 댓글들이 지겨워지기 시작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170 김태효구속기각됐어요 1 ㅅㄷ 01:19:24 25
1127169 배현진이 한 짓 중 제일 인상깊은 것 2 richwo.. 01:14:41 176
1127168 방한부츠 뭐 신으세요? 2 발시려움 01:06:04 121
1127167 닥터 포스터2 오늘 새로 시작했는데 보신 분 계세요? Kbs해외드.. 00:56:06 68
1127166 배현진 시절 mbc가 유가족에게 한 짓 9 치미는 분노.. 00:53:04 605
1127165 임신 14주 세시간거리 여행 다녀와도 되나요? 4 oo 00:50:05 175
1127164 입생로랑 향수광고 어디다 신고할수 없는지 2 00:46:00 657
1127163 제가 너무 어눌하고 겁이 많은 바보네요 14 헛똑이 00:43:58 700
1127162 피디수첩을 보는데 제작팀의 울분이 전달되더군요. 6 gjgj 00:42:04 610
1127161 다먹은 접시에 휴지 버리는게 나쁜건가요? 21 옴마나 00:40:54 922
1127160 마른안주 추천해 주세요! 2 온라인 00:40:05 137
1127159 재첩국 냉동된거 어디서 구입하나요 2 해외교민 00:36:27 151
1127158 1588.1577 번호는 요금이 비싸요 1 짜증 00:31:26 302
1127157 파마를 했는데 .. 00:29:00 184
1127156 유시민 제발 정치하지 마세요 제발 00:24:15 760
1127155 음식물쓰레기를 폐기물봉투에 버려도 되나요? 1 .. 00:22:29 162
1127154 고든 램지가 만든 음식은 맛있었을까요? 7 내냉장고도부.. 00:21:55 1,294
1127153 교통사고 합의금 어느정도 해야할까요? 1 재울 00:20:24 354
1127152 3억 2천...기가차다 4 .... 00:19:24 1,976
1127151 Pd수첩 보고난 소감 19 적폐잡기 00:19:02 1,713
1127150 자기 감정만 중요한 사람들 이유가 뭘까요? 10 .. 00:11:03 602
1127149 81년생인데 시대를 넘 잘 타고난 거 같아요 13 좋아요 00:10:35 1,746
1127148 억주고 회원권 끊는 스포츠센타는 텃새나 회비 걷는거 없나요? 2 호텔이나.... 00:08:12 534
1127147 파리넬리 다시 보는데 왜 이리 눈물이 나는지 3 t... 00:03:58 409
1127146 정두언 속시원한말 했네욯ㅎ 4 피디수첩 00:01:32 1,3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