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아무리 장터지만

짜증난다 | 조회수 : 4,118
작성일 : 2012-10-24 10:54:19

장터를 보다가

어린이 신발을 보고

그정도면 어디 내놔도 안가져갈것 같은데

가격을 정해 내놓은것 보면 ...

 

아이들 옷 드림하려다 보고

짜증나서 한줄 씁니다.

IP : 121.148.xxx.17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0.24 10:56 AM (14.36.xxx.177)

    신발 버리는 곳에도 저것보다 나은 것들 많던데요.
    어차피 팔리지도 않을 것 같네요 ㅋ

  • 2. .....
    '12.10.24 10:58 AM (218.236.xxx.183)

    뒤담화는 안하고 싶지만 가보니 심하네요 바닥도 다 닳은걸 ㅠ

  • 3. 정말
    '12.10.24 10:58 AM (14.53.xxx.193)

    저도 그 글에 댓글 달려다 참았다는...^^;
    정말 비정상적인 사고를 가진 분들이 많은 것 같아요.

  • 4. 괜히 봤어..
    '12.10.24 11:03 AM (121.160.xxx.196)

    토 나오네요.

  • 5. ..
    '12.10.24 11:04 AM (60.196.xxx.122)

    그래도 꼼꼼히 구석구석 사진 찍어 올리셨더라구요..;;
    그냥 마인드 자체가 별 문제 없다 생각하시는듯..

  • 6.
    '12.10.24 11:09 AM (112.187.xxx.75)

    앞 부분도 떨어지려고 하는데..어떻게 저런 걸 장터에...
    심하다.

  • 7. 아무리
    '12.10.24 11:10 AM (27.115.xxx.70)

    안사면 그만이다 한다지만
    그런 건들 보면 화가나요...

    아무리 중고시장이고 저렴한거 장점으로 어느정도의 질은 포기한다지만
    누굴 거지로아나 싶어서요...

    최소한 저런 신발같은거는 특히
    아무리 기준이 다르더라도
    최소한 그러면 세탁이라도 깨끗하고 깔끔하게 해서 올리던가

    여기저기 다 떨어지고 세탁도 제대로 안된거 올리는 그런 마음은 뭔가요?
    돈없는 사람을 거지로 아는것 같아 불쾌해요...

  • 8. 제가
    '12.10.24 11:13 AM (121.148.xxx.172)

    한줄 달았다가 쪼끔 소심해서 지우고
    여기다 썼네요.
    뒷담하려고 한게 아니라
    때꼬장물까지 끼어 너무 더러워서 누굴
    거지로 윗님처럼 그래서...

  • 9. ...
    '12.10.24 11:15 AM (122.153.xxx.11)

    3만 8천원씩 하는 고구마,,,5키로에 4만원하는 사과,,,할말이 없습니다.

  • 10. 맞아
    '12.10.24 11:16 AM (14.53.xxx.193)

    사과도 참 심하죠?
    며칠 전 어느 분이 올리신 가격의 두 배더군요.

  • 11. Glimmer
    '12.10.24 11:19 AM (125.188.xxx.85)

    할말이 없게 만드는 사진...
    정말 진심으로 괜히 봤네요...
    상표값이라도 건지고 싶은걸까..
    에효..............

  • 12. 우리 아시는 분
    '12.10.24 11:21 AM (121.148.xxx.172)

    호박고구마 10킬로에 2만원에 사달라해서 3박스 주문했는데...
    장터 3만8천원이면 쌀값보다 비싸네요.
    요새 고구마 우리동네는 서로 사달라고 요청하는데
    전부 1만5천원 호박2만원 그럽니다.

  • 13. ...
    '12.10.24 11:23 AM (221.147.xxx.4)

    운동화 한 짝 안쪽으로 뜯어져 있는 부분도 보이는 것 같고.
    할 말 없네요.

    그리고
    고구마도, 사과도 가격이 왜 그리 비싼지 모르겠어요.
    뭘 모를때는 구입했었는데, 작년에 사과 한 박스 다 버리고 나서 구입하지 않네요.
    비싼 농산물들 장터 구입 좀 자제했으면 하는 바람이네요.

  • 14.
    '12.10.24 11:24 AM (166.147.xxx.24)

    너무 하셨네요. 아무도 구매할리 없겠지만 물건을 누군가를 위해 올리는건데 이렇게 정성이 없어서야... 물건의 컨디션이 '드림' 도 심하다 싶을텐데 가격이...

  • 15. 저도
    '12.10.24 11:25 AM (203.142.xxx.231)

    그 신발보고 놀랐네요. 보통 아이들 발이 금새금새 자라기때문에 저렇게까지 너덜거릴 정도로 신기려면 한번 이미 물려받은거 아닌이상 쉽지않지 않나요? 더구나 여아 신발이..

    장터에 가끔 거진 새물건이 저렴하게 나올때가 있어서 구경하러 늘 가는데.. 저분은 진짜 너무했네요.

  • 16. ,,,
    '12.10.24 11:31 AM (121.145.xxx.206)

    아까 사과보고 좀 놀랐어요
    다른분께 같은품종사고 어제 받았거든요
    맛도 괜찮고 모양도 다를것도 없두만
    배로 비싸네요

  • 17. 보고왔어요
    '12.10.24 11:34 AM (211.179.xxx.245)

    기가 차네요
    밑창 다 닳은신발을!!

  • 18. 에구 참
    '12.10.24 11:46 AM (218.158.xxx.226)

    뒷꿈치는 터져있고
    시커먼 때가 꼬질꼬질한 저런걸
    아무리 사진이 있다지만
    설명한마디없이...참 어이없네요
    공짜로 줘도 싫을판인데
    정녕 창피하지도 않은지 원.

  • 19. ㅡ,,ㅡ
    '12.10.24 11:53 AM (119.64.xxx.91)

    누가 공짜로 준다해도 기분나쁠거 같습니다..

    사람을 뭘로보나 ㅡ,.ㅡ

  • 20. ..
    '12.10.24 12:09 PM (218.55.xxx.132)

    그냥 줘도 싫어요.

  • 21. 수수엄마
    '12.10.24 12:11 PM (125.186.xxx.165)

    뒷굼치(안쪽)이 닳아 터졌네요...정말 헐...입니다

  • 22. 그래도
    '12.10.24 12:46 PM (124.54.xxx.45)

    며칠전 올라왔던 것 보다는 낫네요.그거보고도 참 미쳤구만 하는 생각이..
    게다 그런 미친 글을 보고 구입했던 기억이 나는 내 자신도 헉.
    세탁이나 하고 보내지 꼬질꼬질 때 그대로..받자마자 바로 재활용함으로.

  • 23. 소보루
    '12.10.24 1:30 PM (113.76.xxx.138)

    사과 비싸다 한마디에 온갖 구실은 다 대네요,, 자기가 구매자 같은면 15알에 4만원이나 주고 사과 사먹을까요?? 장터를 봉으로 아는거죠

  • 24. 김현지
    '12.10.24 1:49 PM (121.124.xxx.17)

    제가 그 문제의 판매자 인데요~

    장터를 봉으로 알아서 그런거 아닙니다.. 왜 그런 식으로 몰고 가시죠?

    시간이 되신다면 감홍이라는 품종으로 다른 곳에선 어떻게 판매가 되고 있는지.. 알아보셔도 좋겠습니다.

  • 25. 고구마
    '12.10.24 7:47 PM (211.234.xxx.85)

    판매하신분은 조용하기를 기다렸다가 이또한지나가면 아무일도 없던것처럼 한마디 사과도 없이 또 판매할거같아요 지금껏그랬던것처럼

  • 26. 하이루님!
    '12.10.24 8:55 PM (121.179.xxx.158)

    해명과 불만족고객 환불 해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619 한회만 봤는데요 돈꽃 11:42:29 18
1129618 단독] 이대목동병원서 신생아 4명 사망…경찰 수사 착수 ㅇㅇ 11:42:10 54
1129617 입주청소중인데 하자발견했는데 어떻게 처리하나요 2 .. 11:37:39 102
1129616 오늘 소래포구에 가면 젓갈용 생새우 살수있을까요? 소래포구 생.. 11:37:33 23
1129615 생리힐때쯤 입에서 냄새나는분 있으세요?? ㅜㅜ 11:34:04 74
1129614 1월 보라카이-음식이나 체험 추천 부탁드려요~ ... 11:32:46 25
1129613 내 딸의 남자들2 재미있죠? 추천 11:31:34 70
1129612 곰입니다..여우될수 있는 방법 없나요? 10 11:29:01 334
1129611 오바마.."한국 기자들 질문하세요" 5 부끄 11:27:59 289
1129610 방한화.. 피아노 11:24:24 60
1129609 해외직구 153000원 무료배송이면 관부과세 나오나요? 1 ^^ 11:23:58 113
1129608 바지 크기가 082 , 084 라고 나왔는데 ..이게 허리 몇.. 3 금호마을 11:23:22 116
1129607 락앤락캐리어 사용하시는분들 어떠세요? 초보여행객 11:22:36 44
1129606 아웃백 - 스테이크 추천 부탁드려요.... 스테이크 11:21:02 43
1129605 서민정 보니깐 아버지복 있으면 남편복 있단말 생각나요 10 .. 11:17:36 1,164
1129604 숙대등급 어느정도면 가나요? 6 숙대 아.. 11:15:38 531
1129603 시부모님과 노래방가서 부르기좋은 노래추천부탁드려요. 2 며느리 11:12:35 152
1129602 (펌) 수준 떨어지는 기사들 용어해석 5 .. 11:11:35 172
1129601 cbs변상욱대기자님이 후배기자들에게 일침 5 @@/ 11:06:11 485
1129600 한국일보 김광수씨, 타우러스 독일회사 이름이 GmbH 라고 하던.. 7 ^^어쩐지... 11:01:38 461
1129599 다스뵈이다 정유라집 강도?? 3 ㅅㅈ 10:54:34 664
1129598 아주 이기적인 사람과 협상을 해야해요 3 고민 10:51:13 489
1129597 예비 고3 문과논술..학원.선생님을 어디서 알아봐야할까요. 3 아이둘 10:50:04 161
1129596 내가 생각하는 얼굴갑에 연기갑인 여배우 ? 7 추워라 10:43:00 1,170
1129595 중국거주 한국인분 벌써 문통다녀온식당 가셨네 10 그중국식당 10:39:46 9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