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의집 제사...대처를 잘 한건지 모르겠네요=ㅅ=;;

음.. | 조회수 : 1,663
작성일 : 2012-10-23 18:48:54
저희 집안 제사면 당연히 챙기겠는데..
시어머님의 먼 이종사촌 동생분이 같은 동네 사세요. 
오랫동안 친분을 유지하고 계시구요. 
남편이 어랄때 같이 산적도 오래라고 하니까 많이 친밀하죠. 
어머님 연배보다는 한참 아래구요. 
그분 아버님은 일찍이 돌아가시고 어머니는...잘 모르겠어요. 
오늘이 그 아버님 제사라는데 
사촌어르신은 결혼을 안하셨고 여동생은 결혼, 남동생은 이번에 결혼해서 예비신부랑 함께 온다 했다더군요. 
저희 시어머님께 전만 좀 부쳐달라 했다던데...
시어머님께서는 귀찮고 힘들어서 사야겠다느니 어쩌느니 하셨는데 전 그냥 그러려니 했어요;;
거기다 대고 제가 왈가왈부 하는건 오지랖같아서...
그런데 좀전에 남편에게 전화와서 자긴 지금 전부치는거 도와주고 그 제사 가봐야 할것 같다고...
저더러 혼자 저녁 먹으라네요. 
그런데 뒤에서 어머님이 $$도 얼른 오라고 해~!! 가족들 다 모이는데 와야지 뭐하고 ~~~~
이런 소리가 들리네요;; 남편은 어머님께 거기에 $$가 왜 가냐고 수습하고;
남편에게 ...
제사 지낼 사람이 아재(저흰 이렇게 불러요;) 한분뿐이면 나도 가겠는데 
그집안 식구들에 새사람까지 오는데 나까지 그집 제사에 한몫 해야 하는것 같지 않다고 한마디 하고 끊었는데 
기분도 별로고...괜히 찝찝하고 
아재랑도.. 시어머님하고도..저 사이 나쁘진 않아요. 
그런데 제사까진 아닌것 같아요..;
저는 저대로 내일이 신랑 생일이라 생일음식 준비하고 있었거든요.
그냥...그냥 기분이 찝찝하네요. 


IP : 175.212.xxx.24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ㄹㄹㄹ
    '12.10.23 6:55 PM (58.226.xxx.146)

    님시어머니도 참 ..
    본인 며느리를 그 제사에 부려먹을 생각이었으면 며느리에게 직접 얘기 하든가.
    아들이 알아서 자기가 일하고 말겠다는데 전화기 너머로 들리게 그렇게 말씀을 하시고.
    기분은 찝찝하시겠지만, 잘못하신건 없고.
    남편분 생일상 더 맛있게 잘 차려주세요.

  • 2. ...
    '12.10.23 7:01 PM (123.109.xxx.131)

    뭐라하시면
    "어머니 전 하늘같은 내 남편 생일상이 더 중요해요 " 하고 마세요

    무슨 씨족부락도 아니고 온동네가 다 나섭니까

  • 3. 아이고야~~
    '12.10.23 7:04 PM (39.117.xxx.216)

    도대체 몇촌관계인지도 복잡한 분의 제사까지....
    그냥 마음 있으신 분들만 다녀오면 될것 같아요. 이제 제사는 남동생의 예비신부? 이분이 준비하셔야 할것 같은데..
    또 모르죠, 어머님께서 새사람이라고 가르치려 드시면서 원글님께도 같은 요구를 하실지...
    잘하셨어요. 처음부터 아닌건 아니라고 해야지요.
    나중에 어머님 뭐라고 하시면, 어머님 아들 생신상 차리는게 저한텐 더 중요해요~라고 하세요..^^

  • 4. ...
    '12.10.23 9:41 PM (220.85.xxx.109)

    그러니까 어머님의 이종사촌의 아버님이면 곧 그 제사는 시어머니의 이모부 제사네요?
    고인에겐 자식이 셋이나 있고요
    님 부부는 너무 당연히 상관없고 시어머님도 나설 필요가 없는 제사네요
    자식 셋이 알아서 하겠지요
    왜 전을 님의 시어머님께 부쳐달라하는지?
    삼남매중에 할 사람이 없으면 사면 되는거 아닐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597 한미정상회담서 문대통령 손 꼭잡고 들어가는 트럼프ㅎㅎ 1 ㅇㅇㅇ 12:24:14 70
1224596 그냥 안 먹는 게 최고 다욧 12:23:39 77
1224595 C컬 단발펌 하고픈데요 ... 12:16:50 102
1224594 학폭회의록열람신청을 하면 다시 작성하는건가요? Gg 12:15:28 34
1224593 결혼기념일에 뭐 하나요? .. 12:13:47 53
1224592 뉴스룸 앵커브리핑 방탄소년단 vs 방탄의원단 ... 12:12:25 97
1224591 아이라인 자꾸 번져서 미치겠네요. 안번지는 방법좀~~~~ㅠ 8 ... 12:11:10 260
1224590 성형 최고 수혜자는 1 ㅇㅇ 12:10:04 512
1224589 스핑크스 고양이 잘 아시거나 키워보신분??!! 3 순콩 12:09:53 97
1224588 200주고 쇼파를 샀는데요... 1 나야^^ 12:08:00 297
1224587 식욕과 삶의 의지와 상관관계 있다고보세요? 3 Dd 12:07:03 288
1224586 내가 남편과 두 자식들에게 고마워 하는 점은 3 그래도 괜찮.. 12:06:34 378
1224585 지도에서 주소 검색하는데 숲속이 나오는건 3 .. 12:05:45 146
1224584 문체부 감사 결과 이승훈 후배 폭행.. 11 .. 12:03:15 949
1224583 스위스여행 추가로 한나라만더? 6 파랑새 12:02:12 174
1224582 이제명은 전임자를 어떻게든 짓밟고 일어선다 2 행동패턴 12:01:24 158
1224581 학교석면철거때문에 전학 오바일까요 1 중등 11:59:37 120
1224580 이승철씨가 공식적으로 새똥당 지지자 인가요? 8 질문 11:57:29 466
1224579 영어로 돈라이트?가 무슨뜻인가요 1 하늘 11:56:44 357
1224578 간 얼음 vs 각 얼음 2 그냥궁금 11:54:11 135
1224577 나경원비서 중학생에게 욕설에 대한 전우용 트윗 5 사이다 11:53:57 464
1224576 만능 EM세탁비누 11 추천템 11:51:35 596
1224575 어성초가루 어떻게 활용하나요? 어떻게 11:51:18 59
1224574 목감기 심해서 죽을뻔...약먹는중인데 라면 먹음 나쁠까요? 7 11:49:55 296
1224573 최화정씨랑 이영자씨 10 부러워요 11:48:36 1,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