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복직 한 달 전입니다.

힘내자! | 조회수 : 803
작성일 : 2012-10-23 10:24:15
9월에 출산하고 11월 복직을 앞두고 있어요.
다행히 시어머니께서 아가를 봐주시기로 했는데요,
그래도 맘이 싱숭생숭하네요.^^;
사실 저는 출산 후 산후 우울증으로 많이 힘들었거든요.
밤마다 울면서 차라리 회사 가는것이 낫겠다 하며 지새우던 나날들을 뒤로 하고..
지금은 아가가 너무 예뻐요.
어떻게 이렇게 이쁜 아가를 내가 낳았지? 싶은게..(온니들-봐주세요. 고슴도치 2개월차랍니다.ㅎㅎㅎ)

사실 저는 월급이 많지 않아요.
 제가 버는 돈은 시어머님께 수고비조로 드리고,
매달 아가 분유, 기저귀를 사고 나면 오히려 마이너스가 될 듯도 해요.
그럼에도 정년이 보장되고, 학자금 지원이 된다는 장점에 꾸역꾸역 회사를 댕기고 있는데요,

여러가지 마음이 오락가락 해요.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자고 저 핏덩이를 떼놓고, 젖도 못 먹이고 회사를 나가나 싶기도 하고,
요즘같은 때, 돌아갈 직장이 있는 것이 어디냐. 힘내야지~하는 생각도 들구요.

매일매일 싱숭생숭한 초보 엄마입니다.
엄마랑 보내는 시간은 길지 않아도 우리 아가 건강하고 착하게 잘 키워보도록 할게요.
힘을 주세요! 아자자자자!!!

IP : 119.82.xxx.24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0.23 10:55 AM (115.178.xxx.253)

    모든 일에는 장단점 있는거 아시지요??

    저도 직장인이지만 전업도 좋다고 생각합니다 부럽기도 하지요.
    출퇴근 시간이 정확하다면 다니시라고 하고 싶어요.
    저는 야근을 밥먹듯 하는 직장입니다. 그래도 일하는게 좋아요
    물론 싫을때도 있지만..

  • 2. 화이팅!
    '12.10.23 2:13 PM (61.83.xxx.41)

    꼬물거리는 아기가 막 상상되서 저까지 즐거워지네요. ^^
    원글님, 막상 복직하고 나면, 한동안 점점 더 힘드실 거에요.
    아기가 아프거나, 엄마 알아보기 시작하면서 엄마랑 떨어지기 싫어서 울고 그러면 ㅠ_ㅠ
    저도 일하는 엄마고, 우리 아가도 한참 어려서
    그냥 한 몇년 쉴까, 하루에도 열두번씩 갈등한답니다. 늘~ 주기적으로요~
    그래도 시어머님께서 아가 봐주시는 게 어디에요?
    요즘같은 세상에 아기를 믿고 맡길 만한 곳, 흔치 않아요.
    원글님, 복 받으신 거에요. 힘내세요! 화이팅!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855 올해 여름휴가 어디가세요? ,, 10:31:47 21
1225854 김경수님 후원 계좌 떴어요! 1 Wister.. 10:31:12 44
1225853 마그네슘 드시는 분 있나요? 1 .. 10:30:38 48
1225852 인강으로 처음 공부시켜보려고 하는데 좋은 팁 있으면 알려주세요 인강 10:27:12 45
1225851 한 말 또 하고 또 하고 하는 거 왜 그런가요? 4 ... 10:24:24 246
1225850 혼자 아둥바둥 애정갈구 하는 동기...옆에서 보기 힘들어요. 2 .. 10:23:58 178
1225849 이과 고3 대입 걱정이에요 1 다들어떻게 10:22:06 152
1225848 골반 넓고 허리 잘록한 분들 1 통일가자 10:21:44 235
1225847 아침부터 보이스피싱 걸어서 쌍욕하는새끼 신고가능한가요? 전화 10:18:36 111
1225846 네이버 댓글창 없애는거 맞아요? 3 .... 10:18:20 172
1225845 네째아이.. 유산하려는 올케... 17 ㅇㅇ 10:14:46 1,195
1225844 이번 선거에서 문통 지지 확실하게 보여줍시다 9 .. 10:13:57 222
1225843 속치마 있는 롱 원피스인데 비치는데 우짜죠 3 속치마 10:13:23 258
1225842 오윤아나 유아인 연기요. 5 .. 10:12:41 341
1225841 여러분들, 문통님 걱정 안하셔도 됩니다. 9 ... 10:09:38 869
1225840 다 쓴 통장은 어떻게 버려야하죠? 1 ... 10:08:31 160
1225839 지친 우리~ 힐링하고 갈께요♥ 18 또릿또릿 10:06:58 777
1225838 초등야구부 너무 하고 싶어하는데요..조언 부탁드려요 7 ... 10:01:37 156
1225837 플릇 중고 새제품 구별 방법 있을까요? 초보도 10:00:26 65
1225836 딸아이가 대학생인데 청약저축(주공아파트)들수있나요? 10 당나귀800.. 09:59:13 641
1225835 시댁가는 문제 조언좀 부탁 드려요... 13 ㅜㅜ 09:58:18 664
1225834 나경원 책임론 24 세상 09:57:41 1,073
1225833 북미회담은 반드시 열립니다 9 ㅇㅇㅇ 09:55:28 725
1225832 함께해요~문재인대통령님께 힘내시라는 청원글이 올라왔어요. 17 국민 09:55:23 336
1225831 큰 점 가리는 컨실러 추천 좀 부탁 드려요 ㅜㅜ 잉잉 09:52:15 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