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늦은시간 인생의선배맘 분들께 조언을 구합니다

... | 조회수 : 1,320
작성일 : 2012-10-18 00:42:29
다름아닌 저희 부부 이야기입니다
어느집이나 남녀가 만나서 한가정을 이루고 아이를 낳고 살다보면은
크고 작은 일들도 많이 생기고 때로는 뜻하지 않은 상처도 주고 받으며 위기의 순간도 격으며 사는모습 일거라고 생각합니다
저희또한 그렇게 살아왔고 엄청난일을 겪으면서 많은 상처를 제가 받았지만은 지금당장 이혼하는것이 능사가 아니라는 판단을 하게되었고 할때 하더라도 좀더 시간을 벌어서 내가 준비가 됬을때 하던지 아님 맞춰서 살아보자 하고선 마음을 정했습니다
사실 솔직하게 진실되게 제자신에게 물어본다면 이남자 옆에서
한평생 살고 싶다는 생각이 더욱 강합니다
그런데 갈수록 내가 앞으로 남은 인생을 이사람 옆에서 과연 병들지않고 살수 있을까 하는 생각이들고 자신이 없어집니다
잘못을 한것도 이사람인데 너무 이사람한테 절절매고 매달리는것 같아서 많이 수치스럽고 자존심도 상합니다
천부적으로 끼가많고 술자리 좋아하고 친구좋아하고 아내와아이 보다는 내생활이 더 소중하고 가정보다는 '내자신'을 더 사랑하는 이남자 무엇하나 나한테 잘해주는것도 없는데 저는 왜이렇게 집착하고 내자신을 옭아매고 답순이마냥 행동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이남자 말대로 나가서 사람들도 만나고 밥도먹고 술도마시고 자기관리도 잘하면서 사는 아내가 진정으로 매력있는 걸까요?
저는 정말모르겠어요
본인이 직접 자기입으로 그러더군요 자기는 결혼하지 말았어야 하는남자라고요 사고방식이 서양식이라고요
이남자말대로 사는인생이 좋을지 몰라도 저는 좀더 가정에 충실한 아내이고 싶은데...참 어렵네요 ....
IP : 223.62.xxx.15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항상
    '12.10.18 12:48 AM (119.203.xxx.161)

    더 좋아하는 쪽이 약자이기 마련입니다. 원글님도 남편분에 대한 기대와 집착을 내려놓으시고 원글님 자신에게 좀 더 집중해보시는 건 어떠세요.
    이혼이 능사는 아니겠지만, 서서히 마음도 좀 냉정하게 가다듬을 필요가 있을 거 같구요. 이를테면 시뮬레이션? 정작 그 상황에 부딪혔을 경우의 충격완화를 위한 시뮬레이션이랄까요.

    마음을 서서히 식혀가면서 거리를 만들어가세요. 본문대로라면 남편분은 매우 이기적이고 자기중심적인 사람이라서 언제나 상처받는 쪽은 원글님일 것 같네요. 독해지세요.

  • 2. 이미
    '12.10.18 12:49 AM (110.14.xxx.215)

    야생마도 아니고 들소도 아니고 농장이라는 곳에 길들여졌으니 나가서 풀 뜯다가 알아서 들어오게 하는 수 밖에요. 극과 극은 통하는 것. 통제가 안되면 풀어주는수 밖에요. 내 병 안나는 게 우선이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093 죄다 프리싸이즈 / 마른 사십대는 인터넷몰 어디서 사야하나요?.. ... 15:36:47 7
1224092 대학생 아이 용돈 얼마나 주나요? 맨날 돈없다.. 15:33:42 49
1224091 SAS나 노르웨이안 항공 타보신분 tjtn 15:32:17 19
1224090 저한테, 버티라고 좀 해주세요 15:31:46 115
1224089 나경원주유비 수상합니다. 3 ㅇㅇㅇ 15:31:11 122
1224088 광대주름/인디안 주름 필러 해보신분 계세요? 월하 15:28:43 28
1224087 나경원 비서, 중학생에 욕설..나경원 "제 불찰&quo.. 3 그들 15:26:54 170
1224086 SBS에서 5시 30분에 김연아 아이스쇼 방송합니다. 1 ........ 15:25:34 148
1224085 진상승객 퇴치한 김부겸장관 8 사이다 15:20:56 267
1224084 소리 분석가 배명진 교수...PD수첩 진실은? 4 ha 15:19:31 504
1224083 자칭 페미라는 남자.. 5 ㅇㅇ 15:18:41 100
1224082 슬로베니아 가보신 분 6 .. 15:17:41 191
1224081 레이온 65 린넨 35 1 ... 15:17:25 178
1224080 내 몸 하나 날씬하게 이쁜옷 입고 가꾸는것 부터 어려운 나 9 ... 15:08:51 1,241
1224079 사무살에서 화날때. 1 ........ 15:03:51 223
1224078 막말 해대던 남편동료 4 ㄴㄴㄴㄴ 15:02:07 534
1224077 친구남편의 태도.. 뭔지 궁금하네요.(펑예) 27 ㅇㅇ 15:00:27 2,145
1224076 백태와 백콩은 다른 건가요? 3 두오모 14:55:08 187
1224075 집안청소중 제일 하기 싫은곳 4 어디 14:55:03 773
1224074 아직도 잠을 못자는 일곱살 7 .. 14:54:55 251
1224073 LG와 삼성의 차이가 이런거였군요. 4 하늘과땅 14:52:34 1,159
1224072 오이지 맛있네요 5 ㄱㅅ 14:52:28 486
1224071 헐..엠팍에조선일보ㅎㅎ 12 ㅈㄷ 14:46:35 1,034
1224070 이건희 사망시 증여세 얼마내나요? 10 ... 14:44:53 858
1224069 휴일은 남편이 밥하는 날 맞죠?? 11 플린 14:43:56 7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