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들은 좋은 화장품들 쓰더만...

| 조회수 : 1,522
작성일 : 2012-10-05 06:50:18

전 홈쇼핑 제품들 사랑합니다.

특히 조성아 찐득한 수분크림 이름이 뭐더라 물벽이던가?...

이제 그 계절이 다가왔네요

밑에 남들은 참 좋은 화장품들 쓰네요

못살지는 않는데... 화장품 값에 돈 안 쓰게돼요

한때 처녀적에는 명품 화장품들 잠시 쓰기도 했지만.. 다 옛날일...

뭐 싼거라도 별 트러블없는거 골라서 잔뜩 쳐바르면 그게 그러겠지 라고 안위해봅니다.

참... 저는 시어버터 사랑합니다. 옛날에 기현맘한테 한통 3500원 사두고 아르간 오일 섞어서 굳혀놓은거 여적 쓰고 있는데..

정말 왕 건성이라 물벽을 아무리 발라도 그담날되면 땡기고 했는데...

이거 하나만 스킨하고 조금 섞어서 바르고 로션 바르면 물벽도 필요 없습니다.

시어버터 부작용 정말 없으려나 그것만이 걱정될 뿐... 완전 사랑합니다. 금년 초에 해 놓은거 이번 겨울까지는 이걸로 버티면 될듯하네요

 

IP : 125.131.xxx.15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두요
    '12.10.5 9:51 AM (211.51.xxx.98)

    저도 기현맘님 시어버터밤 완전 사랑해요.
    피부가 유수분 다 부족형인데, 시어버터 쓰고나서 화장이 잘먹어요.
    그 전까지는 파운데이션을 정말 눈꼽만큼만 발라도
    화장이 떴는데, 이거 쓰고는 화장 잘먹어서 눈물날만큼 고마운 제품이예요.
    파운데이션을 얼마나 조금 쓰냐면, 하나 사서 3년을 써도 절반도 안쓸 정도거든요.

    그리고 나머지 화장품은 전부 미샤 써요. 대신 듬뿍 바릅니다.
    듬뿍 안바르면 다음날 아침에 얼굴이 버석거리니까요.

    또 머리도 커트만 2개월에 한번 해요. 염색은 평생 해 본 적이 없고 (다행히 아직 흰머리없음)
    파마도 해 본지 10년이 넘었네요. 피부과 한번도 가본 적도 없구요.
    저한테 들어가는 돈이 없네요. 다만 그릇은 좋아해서 풍성하니 갖고 있네요.

    그런데, 이렇게 살아도 모아둔 돈이 없어요. 어떻게 사는 것이 좋은건지
    50이 된 지금도 헷갈려요.

  • 2. ...
    '12.10.6 11:18 AM (119.199.xxx.89)

    저도 냉장고에 두었던 시어버터 크림 만들어놓은거 꺼냈어요
    바르고 다음날 보면 확실히 피부가 달라요
    전 많이 바르면 뭐가 나서 아주 조금만 발라요

    비싼 화장품 사본 적 없지만 주위에 다들 비싼 화장품 쓰던데
    천연 알고 나서는 부럽지 않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600 미끈덩 무른 비누를 물비누로 만들 수 있나요? 거품용기 23:02:05 23
1225599 한반도 평화가 이리 어렵나 6 ㅇㅇㅇ 23:00:53 658
1225598 아침 SBS 김범주 기자와 같이 하는 여자 앵커 바뀌었나요?.. 23:00:31 111
1225597 오늘은 진짜해요 ㅡ 잠시후 김어준 블랙하우스 합니다 2 한바다 22:59:32 403
1225596 성남에서 친구를 만나는데 숙소 추천해주세요. 1 숙소 22:55:46 95
1225595 북미회담 취소 됐나봐요 ㅠ 67 머죠? 22:51:55 3,015
1225594 목동 11단지와 성산 시영아파트 고민이요 7 제인리 22:51:20 307
1225593 전 나중에 제가 꼭 바람 날 것만 같아요. 6 양심있는 유.. 22:50:50 553
1225592 버닝 보신분들~ 2 버닝 22:50:12 174
1225591 재취업 서류전형에서 탈락했어요. 2 슬푸미 22:46:46 333
1225590 도저히 이해가 안가는데 민주당은 자한당에서 욕파일 공개할줄 몰랐.. 8 욕파일 22:44:30 322
1225589 오늘 뉴스 읍읍이 건 나왔나요? 5 .. 22:43:00 254
1225588 멘탈관리 2 ... 22:42:51 155
1225587 10살이면 좀 놀아도 되겠죠? 6 초3학모 22:41:31 386
1225586 40대 여러분 2 써보자 22:41:14 573
1225585 건조기 사용 후 수건 개지않기 15 .... 22:40:01 1,517
1225584 보험하는 남편 여자 후배 6 코코 22:39:44 590
1225583 돌선물 두가지중에 골라주세요.댓글간절 1 돌선물 22:39:39 72
1225582 케베스 스페셜 취업준비생 지방대출신들 4 추충 22:39:01 417
1225581 방탄은 연습을 얼마나 하는거에요? 3 bts 22:38:26 447
1225580 님들이라면 이런친구 어떠세요? 4 이런사람 22:35:54 395
1225579 초등5학년 게임안하는 남자아이 있겠죠? 10 22:35:41 261
1225578 펌)유시민님의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5 유시민최고 22:34:37 575
1225577 전 그냥 오늘을 열심히 살아요. 3 22:33:30 379
1225576 썸타는 선남이 양다리인걸 알게되었어요.. 7 선남 22:32:47 7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