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심신 안정제(청심환)도 중독 되나요

심각 | 조회수 : 3,350
작성일 : 2012-09-28 12:23:50

우선 안정제를 먹기 시작한지는 일주일정도 되었어요

사정을 이야기 하자면

친정 아버지가 대장암 2기판정을 받고 학원을 운영하는 제가 오전 시간이

남는 유일한 자식이라

엄마는 시골에서 뒷일을 하고 올라오시기로 하고

저희집에 한달동안 계시면서 투병을 시작하셨죠

우선 세끼는 잘 드셔야했구요 꼭 정해진 시간에 드셔야지 했어요

식이를 잘못하면 설사가 말도 못했거든요

한달 동안 최선을 다한것 같아요 고등학교에 진학하면서 부모님과 떨어진지라

언제 또 아버지랑 살아보겠나 싶어서 아침마다 병원 꼭박 모셔다 드리고

항암  방사선 짜증 다 받아드리고 덤으로 남편의 은근한 짜증 아이들의 입단속

하지만 한달만에 한계가 오드라구요

늘 변 냄새가 나는 화장실 꾸역꾸역 청소하고 식사때마다 국 있어야 드시니 밤마다 아침국 해놓고

방사선때문에 씻지도 못하시니 하체만 장갑끼고  늘 씻어드려야 했어요

여기저기에 변이 묻어서.....

생활패턴( 화장지 절약, 변기물 적약,  음식물 버리는 습관, 욕을 상습적으로 하시는 습관,  옷 갈아입는 횟수)에서

갈들이 오더라구요

아버지는 제 요양방식이 마음에 안 드셨는지 자꾸 뻣뻣하다고 하셨구요

전 그게 서운해서 속상해 하구요

그러다 엄마가 한달만에 올라오시니 제가 손을 놨어요

그 다음날 제가 몸이 안 좋아 목소리가 안 좋게 나갔나봐요 

그걸 짜증으로 받아드린 아버지가 폭풍10원짜리 욕에 때려줄일년부터

얼굴도 큰 년이 등치도 큰 년이 띵띵부어서... 결정적으로 절 절망하게 한 말은

한달동안 아버지께 딱 두번 온 언니집이 넓고 좋다고 그리 가시겠다고 하는거예요

그 언니 두번와서 밥만 먹고 가고 냄새난다고 하고 갔거든요

제가 막 대들었어요 나두 돈만 내고 입으로 효도할껄 그랬다구...

형제중에 나만 나쁜 자식 되고 아버지 너무하신다고... 소리질렀더니

노인분들이라 그것만 서러워 하시더라구요

그러면서 담날 언니집으로 옮기셨어요  형제들이 더 웃긴건 언니집으로 가니 엄마아버지가

편해지셨다고 좋아하더라구요  엄마가 다 해주시니 당연 편하겠죠 전에는 제가 혼자 했으니 부인만큼

못했을 거구요

그날 첨으로 청심환을 먹었어요 온 몸이 너무 떨려서...

문제는 하루에 네병정도를 먹게됐어요

아버지 욕중에 뚱뚱하다는 말이 계속 머리를 쳐서 밥도 목 먹고...

삼일만에 오키로가 빠졌네요 거의 곡기를 못해요

이글 쓰고 나서도 마셔야 할것 같아요

이렇게 먹어요 건강에 이상 없을 까요 힘드네요

한달동안 애쓴것이 꿈 같아요

괜한 짓 했다는 후회만 남고...

IP : 1.231.xxx.23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9.30 1:37 AM (59.20.xxx.156)

    댓글이 아무도 없네요..힘내시고 님 건강을 위해 빨리 추스리도록 노력하시구요..저도 신경증이 있는데 청심환 함 먹어볼까봐요..효과 있는듯 하네요..ㅜ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615 잡채용 돼지고기로 할 수 있는 음식 뭐가 있을까요? 5 고기 20:04:55 65
1127614 여성비뇨기과 어디가 좋을까요? 1 만성 방광염.. 20:04:12 28
1127613 주말부부하다 합쳤는데 적응 안되네요 3 dd 20:03:48 258
1127612 공영주차장 결제 문제 민원 아시는분 계실까요 1 궁금 20:02:44 31
1127611 베트남인가...대사관 영사가 순실이관련해서 사실을 말했는데, 결.. 1 전에 19:58:54 135
1127610 봉지곰탕 샀는데 19:56:52 94
1127609 미니 습도계 다이소에서 파나요? 1 습도나 온도.. 19:49:06 66
1127608 4인가족 생활비 어느정도면 편한가요? 3 D 19:41:27 598
1127607 일본 갔었는데 이 경우, 일본인이 한 말은 무슨 의미죠? 19 ㅇㅇㅇ 19:40:43 908
1127606 강릉 겨울에 눈 많이 오나요? 4 10 19:39:16 113
1127605 고냥이 귀염~귀염~........................... 4 ㄷㄷㄷ 19:37:15 254
1127604 수면잠옷이나 밍크잠옷의 바지... 3 피스타치오 19:36:45 321
1127603 가죽장갑 - 작은데 끼다보면 늘어나나요? 4 겨울 19:35:46 138
1127602 문대통령 해외순방 할때마다 홀대론~홀대론~하는거 6 휴~ 19:35:38 372
1127601 mbc비판하는 전현희의원 3 트윗 19:34:31 358
1127600 살 이유가 없네요... 12 ... 19:34:26 1,334
1127599 상하수도 요금 5 ㅇㅇ 19:30:32 231
1127598 진학사에서 전문대는 안 나오나요? 진학사 19:30:07 113
1127597 케이크 냉동보관해도 괜찮을까요 5 ... 19:28:56 345
1127596 카카오 스토리 친구추천 궁금한거 있어요 3 아아 19:28:39 143
1127595 수도 동파 방지 할려면 어떡해야 하나요~ 4 19:28:30 284
1127594 꿈해몽 좀 부탁드려요.. -- 19:26:00 75
1127593 오리엔탈드레싱 레시피 부탁드려요 1 니나니나 19:25:53 69
1127592 저렴한 국제학교도 있나요 4 한국에 19:24:38 559
1127591 포항지진 피해 대학생 3천명 '1년치 등록금 전액' 지원 17 ... 19:24:18 1,0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