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교회다니시는분들~~ 혼자 조용히 예배만 참석할 수 있나요?

^^ | 조회수 : 2,570
작성일 : 2012-09-28 10:41:39

제가 요즘 많이 힘듭니다,,

어디 의지할 곳이 필요한데,, 찾다 찾다,, 어렸을때 잠시 다녔던 교회가 생각나더군요

 

그래서 그런데,, 교회에 가서 그냥 혼자 조용히 목사님 말씀듣고 기도하고,, 그렇게 예배만 참석할 수 있는지요?

 

제가 교회에 다니지 않는 이유 중 하나가 ~~ 그 몰려다님이거든요

 

새 신도오면 인사시키고,, 이것저것 물어보고,,,

말많고ㅡㅡㅡ

 

작은 교회는 힘들거같구,, 큰 교회는 가능하지 않냐 싶은데,, 가능할까요?

IP : 183.98.xxx.5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9.28 10:45 AM (110.70.xxx.68)

    대형교회가시면 오던가던 아무도 신경안쓰더이다 온누리교회가보세요 특히 5시와 새벽6시20분에 하는 큐티예배가보시면 다들 절박한 사람들이 많이와서 많이도움되더군요 그리고 의외로 기도원이란곳도 다들 절박한이들이 찾으니 서로 말안섞어도 따뜻한분위기? 숙소는 캠프장형식에 하루종일 각 교회목사님이 오셔서 시간별로 예배가 있는데 분위기가 많이 도움이 됐어요 나말고도 힘든사람 많구나 하는것도 느꼈구요

  • 2. ...
    '12.9.28 10:47 AM (110.70.xxx.68)

    기도원이란데도 첨가봤는데 생각과 달리 분위기가 좋더군요 전 역삼강남교회서 차타고 강남기도원이란데 갔었구요 숙소 등록하구 바로옆 예배당서 참여하고싶은만큼 예배드리구요 진짜 사람 많은데 가면 왜 날카롭고 신경질적인 사람 있게마련인데 거긴 정말 그런거 하나도 없더군요 놀랐어요 그냥 그장소에 있기만해도 치유되는 느낌

  • 3. ...
    '12.9.28 10:49 AM (110.70.xxx.68)

    그리고 전 일반예배가면 너무 여유로운사람들 많아서 오히려 상처받았구요 힘들어서 가시는거라면 꼭 새벽큐티예배추천해요 말씀도 진짜 내힘든상황에 맞는것들이었어요

  • 4. 큰교회
    '12.9.28 10:50 AM (59.9.xxx.140)

    큰교회 예배시간 홈피에서 체크하고 가시구요
    집에서도 찬송을 계속 불러보시길 권합니다
    라디오는 극동방송 있습니다
    좋은 명절 되세요

  • 5. 새벽에 도우리라...
    '12.9.28 11:10 AM (121.130.xxx.99)

    라는 성경 말씀 있어요.
    집 근처 좀 규모있는 교회 새벽기도 참석해보세요.
    낮예배와는 또 다른 고즈넉하고,깊이 있는 주님과의 교제가 될수 있습니다.
    본의 아니게...(정말 ~갈데가 없었어요.세상 어디에도...)
    새벽 기도를 거의 40일 정도 다녔어요.
    그 시간이 너무 좋아서...

  • 6. 교회
    '12.9.28 11:11 AM (222.108.xxx.9)

    스마트폰이면 동영상, 설교 보실 수 있는 곳 많아요. 큐티도
    cgntv 찾아보세요. 설교 들어보시고 맘에 들고 집에서 다니기 좋은 곳 등록 안하고 다니시면 돼요..
    우리 교회는 다들 몇 달씩 그렇게 다니다가 등록하시더라구요.

  • 7. 원글
    '12.9.28 11:27 AM (183.98.xxx.53)

    답변 주신분들 감사합니다...
    요즘 정말 힘드네요~~

    님들 말씀대로 좋은 교회 찾아서,,, 좋은 말씀 듣고 희망을 찾고 싶어요~~

    추석 잘 보내세요~~

  • 8. 큰 교회일수록..
    '12.9.28 11:30 AM (218.234.xxx.76)

    큰 교회일수록 잘 안챙겨요. 노인들 중에는 그게 더 섭섭하다고 할 수 있는데,
    최소 2천명 이상 다니는 교회 한번 알아보세요. (그래도 금* 교회는 비추..)

    장로님들 기도에 울컥! 화날 때 많긴 한데 중구 영*교회도 터치 전혀 없어요.
    본인이 등록하고 싶으면 등록하고, 말고 싶으면 마는 거고..

  • 9. 원글
    '12.9.28 12:48 PM (183.98.xxx.53)

    네 좀 큰 교회를 알아봐야겠어요~
    그럼 예배시간에 맞춰 성경,찬송가지고 가서 조용히 앉아 예배 드리고 조용히 나오면 되겠죠?^^

  • 10. 예빼자
    '12.9.28 12:52 PM (14.32.xxx.34)

    교회의 크고 작음보다는 말씀에 주목하세요. 말씀이신 하나님은 성경에서 찾으시면 됩니다. 말씀을 잘 전달해주실분 100주년교회 이재철 목사님을 추천해 드리고 싶네요. 이교회에 다니는 성도는 아니지만 인터넷 예배 동영상을 통해 많이 배웠습니다. 성경을 이해할수 있는 영적 언어들을 깨닫게 해주십니다. 큰교회 예배는 원글님이 원하는 분위기는 맞지만...예배와 말씀공부를 꼭 병행하라고 조언드리고 싶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744 폰 필름이나 케이스 끼우면 정말 액정 안깨지나요? ,,, 04:52:34 33
1225743 요즘 고등학교에 풍기문란으로 벌점 받는 커플들이 많다는데.. ㅣㅣ 04:44:42 81
1225742 네이버 댓글보기 최신순/호감순 최신순만 보이네요. 왜??;; ;; 04:34:32 55
1225741 홈쇼핑패키지로 스위스 이탈리아 왔는데요 9 홈쇼핑 04:23:11 516
1225740 이 상황에서 문대통령 까는 글들 ㅇㄹ 04:22:42 91
1225739 이번 북미회담취소는 일본작업같은 느낌적 느낌.... 1 음... 04:07:38 249
1225738 질문) 자유게시판 룰 중에 IP저격금지란 게 있나요? 늑대와치타 04:04:55 65
1225737 유재일 [전쟁] 무섭네요 3 .... 04:02:16 541
1225736 미국은 우리를 동맹으로 보지를 않네요 7 ... 03:47:16 582
1225735 믿고싶다!! a12510.. 03:46:34 107
1225734 이 침대 버려야 할까요 2 침대버려야 .. 03:05:21 357
1225733 미세먼지가 안좋아도 환기는 한번 하는게 나을까요 환기 03:03:02 131
1225732 서울에서 조선대랑 광주송정역 근처 가야 하는데요 3 광주 03:02:02 110
1225731 트럼프 긴급 인터뷰 내용.NEWS 11 뭔가 있네 03:01:58 1,391
1225730 김정은이 영어할 줄 아나요? 8 .. 02:42:54 1,134
1225729 이슬보고 진통 기다리는 새벽.. 4 산모 02:42:42 368
1225728 미국에서 singapore summit 기념주화 오늘부터 풀렸다.. 9 저너머 02:33:55 1,237
1225727 후회로 죽을 것 같아요 17 ㅇㅇ 02:26:36 2,241
1225726 싱가포르는 물건너갔고 이참에 판문점에서 하자 5 ㅇㅇㅇ 02:26:32 658
1225725 우리 진짜 촛불 들어요 3 평화통일 02:25:52 323
1225724 이 와중에...정말 짜증나는 해외스포츠스타 기사가.. 더짜증 02:21:02 463
1225723 뼈다귀 해장국은 국산 돼지뼈로 해야 맛이 나는거같아요 2 소고 02:16:06 155
1225722 남자에게 도움이 되고 관련된 일이나 사업 1 베품 02:15:21 259
1225721 횡설수설 xxx 02:01:10 347
1225720 대북 제재 해제, 미국 빼놓고 결정할 수 있나요? 4 ?? 01:55:47 6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