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산부인과 문의 - 자궁검사는 어떻게 하는 건가요?

깨어있는삶 | 조회수 : 3,127
작성일 : 2012-09-27 11:41:32

안녕하세요

82쿡 선배님들.

태어나서 지금까지 산부인과에 딱 한 번 (질염치료) 때문에 간 33살 미혼녀입니다. (성경험없구요)

두달 전부터 갈색피가 팬티에 조금 묻기 시작했어요. 나쁜 냄새도 나구요, 거의 매일 아주 조금씩요

피곤해서 그런가, 괜찮아지겠지라고 생각하고 별 대수롭지 않게 여겼는데 이제 점점 무서워져요

요즘엔 피곤하지도 않은데 그렇구요.

그래서 병원에 가려고 하는데 검사할 때 초음파만으로 가능한가요?

2월에 종합검진 받을 때 부인과 검사는 안 했거든요. (제가 별로 하고 싶지 않아서요)

질염치료 받을 때 여의사가 검사했는데 별로 좋은 기억이 아니어서요.

(한 번도 진료받은 경험이 없으니 저도 모르게 아~ 이렇게 말했는데 웬 엄살이냐고 퉁명스럽게 대답)

만약에 검사를 받게 되면 어떤 검사를 받게 될지 마음의 준비 좀 하구 가려구요 ㅠㅠ

동생이 생리통이 너무 심해 검사를 받은 적이 있는데 동생도 성경험이 없어 항문으로 기구를 넣었다고 하더라구요

그런 얘기 들으니 더 겁이 나네요 ㅠㅠ

병원은 분당 제일산부인과에 가려고요 딱 한 번 간 병원이 미금에 메디피아였는데 안 가고 싶구요.

어떤 식으로 자궁검사를 하는지요? 궁금합니다. ㅠ

 

p.s 죄송하지만 조금 있다가 이글 지울게요 창피해서요 ㅠ

IP : 125.132.xxx.25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음?
    '12.9.27 11:43 AM (128.134.xxx.2)

    항문이요??? 아, 성경험이 없으면 그렇군요.. ㅠ
    흠,, 저의 경우 1년에 한번 정기 검진 받는데, 질 초음파요.
    그리고 자궁경부암 검사하면서 뭐 떼어낼때 많이 아프고 기분 나쁜거.. 이거 였어요..

  • 2. 원글이
    '12.9.27 11:46 AM (125.132.xxx.250)

    헉. 그럼 질초음파를 못 하는 저는 동생처럼 항문으로 ㅠㅠ 악
    자궁경부암 주사도 지금 맞으면 효과가 짱이라는데 그것도 못하고 있어요 단지 무서워서요 미련한거죠 ㅠ

  • 3. 원글이
    '12.9.27 12:14 PM (125.132.xxx.250)

    상세하게 답변해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말씀 들으니 더 무섭고 떨리네요.
    그래도 용기내서 내일 병원에 꼭 가야겠죠??? 더 탈나기 전에요 ㅠ

  • 4. 원글이
    '12.9.27 12:31 PM (125.132.xxx.250)

    네 고맙습니다.
    정기검진 명심하겠습니다.

  • 5. ...
    '12.9.27 1:19 PM (116.43.xxx.12)

    저는 배위로 보는 초음파 했었는데요...물 엄청 많이 마시고...
    결혼하고 첨 자궁암검진가서 놀랐던..굴욕의자의 굴욕.
    저는 배란시에 출혈이 언제부턴가 있어서 며칠뒤 생리하고 해서 괜찮았어요.

  • 6. 그런데
    '12.9.27 1:26 PM (210.123.xxx.229)

    자궁경부암 주사는 왜 무서우신가요?
    그냥 팔에 맞는 예방주사이니 빨리 맞으세요^^

  • 7. .....
    '12.9.27 7:26 PM (106.177.xxx.49)

    미혼때는 산부인과 가는 시선도 조심스럽고 무섭죠;;;
    저도 회사에서 건강검진 받을때 산부인과 진료가 필수였는데,
    서른 넘어서도 경험 없다고 하니
    "정말 경험없어요?" 완전 퉁명스럽고 거짓말 아니냐는 식으로 물어보더라구요.
    "성경험없으면 진료가 힘든데, 그럼 진료 어떻게 하려고요? "그러길래
    "그럼 진료 받으려고 어디가서 성관계라도 지금부터라도 하고 오란 소리에요?무슨 질문이 그래요?" 했더니
    그제서야 자긴 그쪽 담당이 아니라 잘 모르겠다고 가버리더라고요.

    진료 겁내지 마시고, 자궁경부암 주사 맞고 오세요^^

  • 8. 원글이
    '12.9.27 9:48 PM (125.132.xxx.250)

    ㅋㅋ 윗님 짱이셔요~ 만약 제게 그랬다면 저는 무안해지고 당황스러워서 버벅댔을 텐데
    대차게 한 마디 해주시고 멋지세요 ^^
    넵 쫄지 말고 내일 꼭 병원에 다녀와야겠어요 ^^ 답글 달아주신 분들 모두 고맙습니다.

  • 9. ~~
    '12.9.27 10:08 PM (59.20.xxx.156)

    좋은 정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302 직장생활하는데 동기부여가 안되니 미치겠어요 1 ........ 18:28:30 50
1129301 익명게시판 활발한 커뮤니티 아세요? ㅇㅇ 18:26:50 28
1129300 혼자계신 싱글분들.. 저녁 뭐 드시나요? 2 심심 18:24:13 75
1129299 핫라인 기사 2015년과 2017년 비교. jpg 4 18:23:19 68
1129298 반포주공 재건축 되는거 싫어욧ㅜㅜ 3 아이고 18:21:03 278
1129297 애가 왜 태어나게 했냐고 했다던 글에 3 아래 18:19:59 224
1129296 뉴비씨)뉴스신세계 100회특집 공개생방송 2 뉴비씨 18:12:36 70
1129295 하나카드 결재 오류 날때 어떻게해야 하나요? 1 .. 18:01:21 84
1129294 밥이 이미 있는데 콩나물밥 가능할까요? 3 급질 17:57:11 385
1129293 영화 쵸콜렛 좋아하시는 분 계세요? 5 강빛 17:53:47 173
1129292 문대통령은 환대받으려 중국간게 아닙니다 6 ㅇㅇㅇ 17:52:02 410
1129291 40대인데 결혼안했다하면 놀래는 사람들이 많아요... 9 .... 17:49:28 1,068
1129290 와인 추천해주고 싶은거 있으세요? ㅇㅇ 17:49:16 71
1129289 한국일보김광수기자가 2015년 핫라인기사엔.헐 13 그가쓴.20.. 17:46:28 587
1129288 슬기롭운 깜방생활 저렴하게 볼 수 있는 방법 있을까요? 3 ... 17:43:03 359
1129287 통돌이 세탁기중 먼지 잘 걸러지는 세탁기 알려주세요 5 고민중 17:40:16 222
1129286 소형캐리어 알려주세요 캐리어 17:31:26 88
1129285 애들 방 정리정돈 잘되어있나요? 17:30:55 167
1129284 중고등잡지책은 어떤게 좋을까요? 2 부탁 17:27:57 174
1129283 이승훈 피디 페이스북.jpg 3 무지공감요 17:26:43 880
1129282 사망신고후 금융거래정지 3 상속 17:26:21 669
1129281 문통 충칭 임시정부 청사 방문 영상 7 울컥영상 17:25:32 292
1129280 소음진동에 시달리고 나서 환청이 들려요 ... 어쩌죠 17:24:04 182
1129279 비비랑 파운데이션이랑 많이 다른가요? 1 ... 17:23:18 288
1129278 애가 왜태어나게했냐네요 11 딸둘맘 17:22:29 1,3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