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개월 아기 곽 음료수 마실때..

.. | 조회수 : 1,349
작성일 : 2012-09-23 19:07:04
참 불편하네요.빨대 비닐만 뜯어달라고하고 그 다음부터는 모조리 자기가 할거라고..
어쩔수없이 놔두면.. 빨대 꽂고나서 곽을 손으로 콱 눌러 두유가 위로 콸콸 쏟아져요.
누르지말라는 설명을 무수히 많이했음에도 결국은 또 음료곽을 눌러 저 멘붕오게하네요.ㅜㅜㅜㅜ
아기사 힘조절이 안되는 탓도 있고..
문득 생각난 생각.. 아기코너 보면 손잡이 달린 네모난 플라스틱 커버가 팔던데..그게 이런 용도인지 처음 생각났네요.
이순간 그 커버가 너무 절실하다는...ㅠ.ㅠ
큰애땐 아예 몰랐었는데.. 다들 있으신지.. 유용하고 잘 사용하시는지 궁금해요.

IP : 147.46.xxx.47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9.23 7:10 PM (222.121.xxx.183)

    일단... 두유가 쏟아지는 상황.. 집이면 닦고 씻기지 하는 맘이면 좀 편해집니다..
    그리고 아이는 재미로 그럴 수도 있어요..
    팩음료 쏟는 애들있는 집은 유용한거 같고..
    저희집은 거의 안썼어요..

  • 2. .....
    '12.9.23 8:26 PM (121.147.xxx.224)

    30개월이면 유용성 반반이요.
    저희 집 세돌짜리 밖에 나가면 그거 종종 쓰는데
    팩을 손으로 누르는 대신 빨대를 빼고 흔들어요......

  • 3. 두유홀더인가
    '12.9.23 9:03 PM (175.126.xxx.10)

    그거 유용하게 잘섯어요. 유아용품 살때 서브로 받은건데, 그냥200미리 우유줄때도 아이 손힘 없을때 거기에 끼워서 손잡이 잡고 먹게해도 편하구요.두유같은 종류 먹일때도 좋구요.마트에서 봄 가격 얼마 안했던거 같아요.

  • 4. 37개월맘
    '12.9.23 9:04 PM (118.91.xxx.42)

    저 그거 있어요.
    한참 두유 많이 먹을때 번번히 애가 팩 눌러서 쏟는바람에 샀었는데
    두유 자주 먹으면 유용하긴해요.
    근데 두유가 뭐 성조숙증 유발한다 어쩐다하길래 두유 끊은 이후론 거의 안쓰네요.ㅡㅡ;
    가끔 쥬스 팩에 든거 밖에서 사줄때 유용하긴한데...그럴때 쓰자고 외출때마다 갖고다니기도 번거롭고...
    또이제 세돌지나니 스스로 힘조절하는것도 깨우치기도하고...그냥 안사고 버텨도 될걸 그랬어요.
    구매하실거면 인터넷에서 두유홀더 인가?? 로 검색하심 있을거에요.

  • 5. 잠꾸러기왕비
    '12.9.24 1:35 AM (175.124.xxx.156)

    옆면의 세모를 펴서 날개를 만들어 주세요. 빨대꽂고 옆면에 보면 삼각형으로 접힌 부분을 펼치고 날개라고 하고 거기를 잡고 먹게 하면 안흘려요. 저도 울 애 어릴때 날개를 펴자~~하고 말하면 좋아했고 거기 잡고 잘먹었어요.어린이집 선생님한테 배웠어요.저도요..어린이집에서도 간식먹을때 아이들이 자꾸 흘려서 날개~하면서 펴서 먹인다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882 엄마가 자리 양보 받았는데 .... 12:01:41 51
1312881 저는 지금 순천 선암사에요 4 여행중 11:56:49 170
1312880 mbc미사보다가 신부님땜에 울었어요ㅠㅠ 8 감동 11:53:50 327
1312879 일반고 내신 4등급이면 주재원 따라 가는게 나을까요? 5 ... 11:53:32 157
1312878 혹 고추가루 믿고 살만한곳 아시는분 1 고추가루 11:52:11 64
1312877 지나가다 넘무 맛있는사과를 맛봤어요 1 ㅇㅇ 11:51:25 171
1312876 5kg 다이어트 진행중(4kg 뺐어요.) 일일 11:50:22 197
1312875 이것들이 과연 사람인가? 8 ... 11:50:01 257
1312874 축의금 관련 제일 황당했던 사람 18 ... 11:43:11 989
1312873 주어진 현실에 만족하다보면 발전이 없지 않나요? 1 ,, 11:41:23 138
1312872 EBS '한국사 오천 년, 생존의 길' 역사 11:40:50 57
1312871 어제 친정집에 100만원 빌리고 각서 썼다는 원글입니다 4 나는할 수 .. 11:40:19 672
1312870 민주당은 문재인대통령님보다 읍읍이가 더 소중해보여요 16 읍읍이 제명.. 11:39:40 208
1312869 숱 많은 분들은 머리 모양 어떻게 하세요? 6 머리숱 11:39:22 180
1312868 정말 일할데가 없네요 ㅠ 22 ㅇㅇ 11:39:07 879
1312867 중국집주문하려는데.. 3 ㅋㅋ 11:35:03 182
1312866 (기사) 숙명여고 학부모들, 쌍둥이 퇴학·전교생 성적 정상화 요.. 3 학부모 11:34:02 1,019
1312865 유튜브에 댓글쓰고 하트 받아도, 그거 쓸모는 없는거죠? 3 .. 11:33:31 167
1312864 약국보다 비싸게 반창고 판 피부과요 6 qwaszx.. 11:32:23 279
1312863 경기도 국감 어디서 볼수있나요?(곧 지울게요) 1 ~~ 11:32:21 70
1312862 안양호텔 숙소 11:31:22 84
1312861 밑에 핸드메이드 글 읽고, 생각나는 제 주변분들. 어쩔. 11:29:05 165
1312860 거짓말을 참말 과 섞어서 슬쩍흘리는경우 6 심리 11:29:04 238
1312859 성염 "교황 방북, 트럼프를 서두르게 한다..절묘한 한.. 4 .. 11:27:43 338
1312858 발편한 로퍼 1 신발 11:27:42 1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