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30평대 이사오니 넘 좋네요

^^ | 조회수 : 3,556
작성일 : 2012-09-21 17:16:16


27평 살다가 33평 이사했는데
이 아파트가 유달리 베란다가 좀 넓은 편이라
집이 훨씬 커보여요 ㅎ

비슷할줄 알았는데 엄청 넓게 느껴지는데
집에 햇빛도 잘 들어오고 앞도 탁 트이니
집에 자꾸 오고 싶어지네요

남편도 첨엔 뭐 그리 돈 많이 주고 비싼데 가냐더니
막상 가니 좋아하네요

남편친구들 부부동반 모임했는데
애기들도 예전 저희집에선 놀데 없어보이던지 얌전하던데
이 집에서는 여기저기 구경다니구 숨바꼭질하고 노네요 호

단 6평 차이인데 저희는 엄청 만족이네요^^
IP : 211.246.xxx.21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줌마
    '12.9.21 5:17 PM (118.216.xxx.135)

    그렇죠?

    40평대는 더 좋아요~ㅎㅎ
    그곳에서 돈 많이 버셔서 애들 크면 더 좋은집에 가세요~ ^^

  • 2. ..
    '12.9.21 5:18 PM (1.225.xxx.104)

    집이 맘에 들면 만사형통이에요.
    앞으로 가족 모두 건강하고 돈도 펑펑 벌리겠네요. *^^*

  • 3. ...
    '12.9.21 5:20 PM (61.102.xxx.159)

    원글님 좋은 기분이 글에 실려서 그런가
    읽는 저 까지도 기분 좋아져요. ^^

    윗 분들 말씀처럼 온 식구 다 건강하시고
    돈 많이 버시구 더 행복하세요~!

  • 4. ㅋㅋ
    '12.9.21 5:24 PM (180.70.xxx.203)

    저 완전 무리해서 30평대로 가는데...
    이글보니 업돼요.
    돈 아까운거 아닐까 요즘 계속 고민중이었거든요
    이왕 가는 거 저도 행복했음 좋겠어요~~~^^

  • 5. 집전문가
    '12.9.21 5:44 PM (202.30.xxx.237)

    전 36평 살다가 24평으로 왔는데 세식구라 그런지 더 좋네요. 집이 클때는 정리도 안하고 대충 살았는데 차액으로 차도 바꾸고 재테크도 하고 괜히 넓은데 살았다 싶어요. 앞으로도 20평대에서 쭉 살 생각..

  • 6. 저도
    '12.9.21 5:49 PM (59.7.xxx.88)

    넓고 환한 집으로 이사오니까 정말 좋아요
    왜 남향집을 찾는지 이제 알겠더라구요
    지금까지 남서향 집이었는데 오후에 좀 덥지만 환하고 괜찮았거든요
    근데 고층 남향집에 오니 비교불가네요

  • 7. (((((
    '12.9.22 1:02 PM (110.70.xxx.22)

    30평대 이사가면 좋긴 좋겟죠
    근데 청소가 좀 많을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011 교황"선정보도,편파보도는 큰 죄악" 1 엄지척 08:13:29 40
1130010 자식 입장에서 느끼는 부모로부터 받은 사랑이란 사랑 08:11:30 78
1130009 대만 호텔 추천해 주세요.. 1 자유여행 08:03:43 60
1130008 안식년에 대해 알려 주세요 기차 08:00:52 84
1130007 단독]나는 왜 한의사를 그만두려 하나 1 ........ 07:58:59 410
1130006 김광수기레기의 허겁지겁 기사 수정 7 richwo.. 07:54:15 430
1130005 재봉틀 쓰시는분 유리병 07:52:18 94
1130004 요즘 애들은 쿨한 엄마를 최고라고 생각하던데요 1 엄마 07:41:01 471
1130003 뉴스공장-중국통신원연결했어여! 9 ㅇㅇ 07:34:12 525
1130002 문재인해법: 진정성으로 다가서는 한중관계복원과 항일건국뿌리찾기 4 4일동안 보.. 06:44:41 305
1130001 눈길에 등산화 신겨도 될까요.. 2 초등아이 06:42:29 643
1130000 "페미니스트가 아닌 착한 남편은 불가능해요" 1 oo 06:40:51 308
1129999 LA성당 여쭤봅니다 스냅포유 06:23:56 127
1129998 '나는 부모 사랑 많이 받고 자랐다' 하시는 분 21 사랑 06:19:11 2,242
1129997 이런 부모가 실제로도 있네요 ㄷㄷㄷ 7 미친 06:18:48 3,202
1129996 카톡친구 목록에 바로 뜨게하는 방법이 뭔가요 3 ㅇㅇ 05:42:34 519
1129995 쓰던 폰 팔 때 사진이랑 영상 꼭 지우세요. 5 이리와나비야.. 05:17:10 2,511
1129994 아이 일로 고민입니다 3 000 05:12:12 673
1129993 문재인을 지키자.jpg 8 ..... 04:37:34 915
1129992 친정아빠가 왠수같습니다. 14 04:08:13 2,491
1129991 한국드라마보다가 웃겨서.. 6 밥지옥 03:51:16 1,641
1129990 '만나서 꼭 안고 있자' 했지만..못다 쓴 엄마의 육아일기 2 샬랄라 03:40:42 932
1129989 광신도가 이렇게 위험합니다 여러분 11 난선민 03:37:47 1,550
1129988 헌신적이지 않은 남친 정상인가요 53 .. 03:10:58 3,139
1129987 배고파서 잠이 안와요 1 원글 03:05:22 4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