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30넘어 교정...해보신분들 어떠세요?

스키니 | 조회수 : 6,213
작성일 : 2012-09-17 22:39:25
우선...제 나이 올해 31이고 입은 윗니에 덧니가 하나있고 대문니두개가 왕 토끼이빨이에요 즉 어금니는 예쁜데
윗 대문니가 넘 큰 토끼이에 덧니가 있는 상태고 전반적 돌출은 아닌데 위 토끼이빠때문에 살짝 돌출처럼 느껴져요
제가 의식적으로 입매에 신경써서인지 주위에선 네가 무슨 돌출이야? 이러면서 잘 모르는 눈치에요
제가 아주 미인형은 아니지만 딱하나 얼굴에서 이것만하면 좀더 나을텐데...하는 부분이 입매인데요
즉 지금 얼굴의 만족도가 80인데 교정하면 100이 되지않나 기대하는거고요
문제는 나이들어 하는교정이니 부작용이 만만치않고, 외려 할머니 입매되고 거기다 팔자주름까지!! 그나마 있던 80의 만족도가
60이하로 확내려가는건 아닐까 그게 걱정이에요
주변에 26에 교정한 친구있는데 그친구도 그닥 돌출아니였는데 덧니때문에 했는데요 아주 예뻐졌어요
남들은 교정장치같은거 평생 붙여야 한다는데 이친구는 그런것도 안하고 잘때 교정장치만 매일 낀다고....애기도 낳았지만 교정후 그대로고요
친구중 치과의사가 있는데 이친구가 교정전문의 친구 소개해주면서 너정도는 심한 레벨이 아니라 일년반 정도면 될꺼고 하면 무지 예뻐질꺼야
물론 뿌리가 얕아지고 사람에 따라 풍치도 생길수있지만 다 그런건 아니거든;;자세한건 상담받아봐 이러는데요...
갈등이에요 만약 하게 된다면 친구가 소개하는 사람말고(제아무리 서울대출신이라도 우리나잌도래면 임상경험이 너무 적을것 같아 걱정되서요;친구야 미안..내이는 소중하단다 ㅜ.ㅡ)
현재 예후가 아주 좋은 교정했던 친구가 했던 그병원으로 가보려고요
의사들이야 좋은말만하니...늦게 교정 하신분중 만족도가 어떠신지 궁금해요 일년째 고민만하네요...
IP : 221.149.xxx.19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9.17 10:45 PM (125.177.xxx.167)

    전 26살에 했었는데도 후회합니다.

    덧니가 엄청 심하거나
    돌출이 엄청 심하거나 하지 않으면 자연 그대로 사는게 좋아요.

    저도 사람들이 교정 왜하냐고 했었는데,
    제 고집에 했었거든요.
    윗니 살짝 틀어진 거 바로 잡고 싶어서.
    아랫니가 삐뚤뺴둘이었지만...사실 보이지는 않았어요. 아랫입술이 거의 다 가려져서.

    담당의는 돌출도 약간 있다고
    결국 치아 네개 발치하고 했는데...

    저도 그냥 살짝 손보면 더 입매가 나아질 거란 생각에 했는데...(저도 이쁘다는 말 좀 듣고 살았고요-_-)
    1년반 예상했지만 3년반 걸렸구요.
    치아 잇몸상태도 많이 안좋아졌습니다.
    외모도 교정전 얼굴이 더 낫다는 평입니다.

    솔직히 전 덧니나 돌출이 심하지 않은 한, 미용목적으로 하는 교정 비추에요.
    전과 비교하여 결과를 예측할 수가 없음.

  • 2. 41
    '12.9.17 10:54 PM (204.15.xxx.2)

    제가 지금 41살이에요. 지금 교정 막바지구요. 전 만족이요.
    살짝 돌출인데 발치 안하고 했어요. 대신 이 사이를 살짝씩 갈았구요.
    제 생각엔 원글님도 발치 안하고 하시면 될 것 같은데요.
    돌출 심하지 않은 분들이 발치하고 교정하면 입이 옹니처럼 들어가면서 팔자주름이 강해지는 경향이 많더라구요.
    전 솔직히 입이 좀 더 들어가길 원했는데 악관절이 안좋아 교정하는 목적도 있어서 의사가 무리가 된다고 발치 하지 말라고 해서 그냥 했어요.
    입은 보기에 거의 들어가지 않았지만 저는 살짝 느껴요.
    발치 하지 말고 하는 쪽으로 해보세요. 앞니가 유난히 크면 살짝 갈아내고 하는 정도로도 효과 크게 보실 것 같은데요.

  • 3. 비쥬
    '12.9.17 10:54 PM (121.165.xxx.118)

    동생이 수천들여 했어요. 동생은 진짜로 위아래 이가 서로 안맞아 저작이 안되는 수준이라 한거에요. 미용목적으로 치과수술 양약 모두 반대입니다. 동생 지금도 무 같은 거 못먹어요. 그러나 저작이 아예 문제가 있던 예전보다는 나아요. 정상인도 교정하면 무 못먹어요. 원래 먹던 걸 못먹는 거에요... 그게 좋은 거일 수 없죠

  • 4. 음...
    '12.9.17 11:00 PM (175.113.xxx.118)

    친구 2명이 서른 넘어 했는데요
    둘 다 팔자주름 진해지고,
    생각했던 것 만큼 안되었어요

  • 5. ...
    '12.9.17 11:03 PM (118.38.xxx.107)

    나이 조금 있어서 하면 팔자주름은 필연적이더라구요...
    나이들면 다 생기는 거라하면 할 말 없지만...

  • 6. 41
    '12.9.17 11:16 PM (204.15.xxx.2)

    사람 나름 아닐까요. 제 주위에 40넘어 교정한 사람 많지만 다 무리없이 생활하고 못먹는거 없는데요.
    저 역시 교정 시작하자마자도 총각무도 먹고 다 먹었어요.
    지금은 물론이구요.발치를 안하니 팔자주름이 더 생긴것도 없는데요...

  • 7. 허걱
    '12.9.17 11:36 PM (211.234.xxx.103)

    교정하면 팔자주름이심해지는거였나요?
    전약간돌출입이라 팔자주름이
    도드라져보이길래 교정하면 나아지려나 하고
    있는데
    더 심해지는거예요?? ㅠ

  • 8. Spielt
    '12.9.18 12:05 AM (121.145.xxx.84)

    저도 앞니가 토끼이거든요..두개가 크고..잇몸자체가 나온 그래서 30되니 딱 돌출이 티가 나더라구요

    냉정한 주변인들한테 물어보면 "한국인이 거의 그렇지..너가 무슨 돌출이라고" 이런평을 듣는데..

    웃을때 너무 안예뻐요..;;; 근데..저는 초5때 천장에 이가 나서 교정을 했었거든요..

    치열은 가지런했는데요..근데..슬슬 돌아오더니 아랫니가 두개가 틀어졌어요.. 저만 그런게 아니라..
    제 동료도 저랑 똑같더라구요..거의 5년 고생했더니..티도 안나고..제일 후회하는게 교정이에요

    성인되서 한 사람들은 얼굴도 달라지니까 신중한 선택이 필요하겠죠..저는 그냥 사시라고 하고싶네요
    혹시 미혼이시면 출산후에 또 달라져요

  • 9. ...
    '12.9.18 12:18 AM (110.14.xxx.152)

    나이들어 치아에 손 대면 교정기간은 2-3년이 아니라, 죽기 전까지다 라는 말이 맞는것 같아요.
    저도 30살 넘어 교정했는데, 후회막심이에요.
    반대 이유는 백가지라도 댈 수 있어요. 잘 생각해 보세요.
    교정기간 고통도 고통이지만, 교정 이후의 후유증도 만만치 않아요.
    한가지만 말씀드리면, 아이스크림 한 숟가락만 먹어도 한시간 동안 통증이 가시질 않네요 ㅠㅠ

  • 10. ㅇㅇ
    '12.9.18 12:31 AM (122.34.xxx.15)

    연옌들 다 나이들어 교정해서 세련돼졌잖아요 이혜영 고소영.. 그리고 어릴때 교정한 사람들도 치아 잘 틀어지고 그러던데요

  • 11. 차니맘
    '12.9.18 9:13 AM (121.142.xxx.44)

    저는 제작년에 했고. 이제 마무리 단계에요. 33살이구요.
    저는 만족해요. 입도 들어가고.. 일단 치아가 가지런해지니.. 웃을때도 신경안쓰이구요.
    전 만족하는데요..
    근데 잇몸이 약한 사람들중.. 교정중에 시린이 경험하는 분들 종종 있더라구요.

  • 12. 그럭저럭
    '12.9.18 9:48 AM (124.243.xxx.129)

    전 서른셋. 이제 거의 막바지구요. 사실 시작은 이년전에 했어요.
    아랫니가 교열이 불규칙했고 돌출은 전혀 없었구요. 근데 치아가 가지런하지 않은게 나름 콤플렉스라서 항상 웃을때 가리고 웃고 그랬거든요. 신랑이 결혼후에 교정하라고 해서 용기내어 시작했는데, 딱 발치까지 한 교정 직전 단계에서 임신해서 중간에 몇달을 쉬었죠.
    출산땜에 또 몇달 쉬고...
    여차저차 지금 햇수로 삼년째 교정하고 있는데요.
    일단 만족스러운 점은 치아가 가지런해졌다는거. 그리고 얼굴형이 엄청 틀려진 거. 턱이 뾰족해졌다고 해야하나, 턱선이 예전보다 훨씬 갸름해졌어요. 오랫만에 보는 사람들이 다들 놀랄정도로요.
    팔자주름은 없구요. 외모만으론 상당히 예뻐졌어요.
    불만족스러운 점은 잇몸 엄청 안좋아지구요. 단단한 과일같은거 먹는데도 조심스러워요. 그리고 이 시린 현상도 있구요.

  • 13. ing
    '12.9.18 3:51 PM (175.117.xxx.36)

    저는 39. 교정2개월차
    대문이가 크고 그뒤로 이가 가려진 스타일 (대충은 짐작가시죠?)
    나머지 치열은 좋았구요

    3개월에 끝나는 최신 스타일~이라 시작 했고요
    위 아래 6개만 교정중 입니다

    치열이 고르게 정리되되 새로운 신세상을 경험중이고요

    물론 이뻐 질라니 고통이나 불편함이 따르지요 (비용도 있고)

    하지만 만족합니다

    이런 고른 이를 가져보는게 소원이였어서...

    용기내 보아요 ~ 도전해 보아요~

  • 14. 감사합니다
    '13.12.23 4:37 PM (116.226.xxx.41)

    ㅎㅎ 올해 37세~ 해바뀌면 38세~
    마지막으로 교정을 고민중이었는데~ 댓글을 보면서 내린 결론은 비용대비 효과가 크지 않을것 같네요. 깨끗하게 포기했습니다.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286 엄마가 가장인 아이들은 어떻게 대학 다니나요? 1 한부모가정 .. 22:24:37 53
1128285 길음뉴타운 매수 어떤가요? 1 dd 22:23:20 68
1128284 주차 경비원에게서 봉변을 당했어요 3 ii 22:22:04 168
1128283 이거 성형수술 부작용인가요? 무섭네요 2 ........ 22:21:51 189
1128282 중국 니들이 뭔데. 3 .. 22:21:39 89
1128281 中외신기자클럽도 '한국기자 폭행건' 중국 정부에 조사 요구했네요.. 3 ㄷㄷㄷ 22:18:06 281
1128280 본인이 열을 못 느끼는데 체온계에 열이 있는 걸로 나올 수 있나.. 2 아리송 22:16:36 78
1128279 바세린 핸드크림도 효과 괜찮나요. 1 . 22:12:19 140
1128278 저는 성숙한 인간이 아닌데 이것도 제 잘못일까요? 7 .... 22:12:01 247
1128277 급질문요)디포리도 머리따고 손질해야 하나요? 5 급질) 22:10:24 224
1128276 흑기사 보시나요? 6 MandY 22:06:15 415
1128275 설화수가격 5 설화수 21:57:00 707
1128274 무말랭이 김치 많이 했는데 1 까비 21:54:25 353
1128273 내가 기자라면 치를 떠는 8 이유가 21:53:56 279
1128272 KOTRA 사설경호업체에 폭행당한 한국 취재진 SNS 반응 14 ... 21:51:30 797
1128271 추운지방으로 교환학생 보내시는 분 2 ... 21:47:17 166
1128270 기자폭행 분노하고 사과받을 일이에요 59 ... 21:46:47 1,246
1128269 청와대 블라인드 채용 솔직히 실소가 납니다 14 신노스케 21:46:06 631
1128268 유치원 종일반 맞벌이 서류제출 - 이런 부모님 꼭 있다. 4 오오 21:44:30 444
1128267 배우자의 외도는 극복이 안됩니다. 7 터닝포인트 21:41:18 1,290
1128266 지거국 할당으로 공기업 입사하신 분 계시나요? 13 팩트 21:33:43 647
1128265 파마 기술은 약 20년째 발전이 없는것 같아요. 7 의아 21:31:46 1,149
1128264 뉴스룸에 나온 정우성 15 개멋있어 21:30:33 1,591
1128263 크리스마스 블렌딩 원두.. 어디서 팔까요? 4 어디 21:29:57 285
1128262 남편의 외도에 대한 엄마의조언을 받을수 없어 슬픕니다. 9 울고싶다 21:27:38 1,3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