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부산 모 병원에서 20대 산모 출산 후 사망 논란

오늘하루 | 조회수 : 4,184
작성일 : 2012-09-15 09:11:07

부산일보 기사내용 http://news20.busan.com/controller/newsController.jsp?newsId=20120914000114

출산을 경험한 여성으로서, 아이의 엄마로서,

이런일이 반복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유족의 글

http://cafe.naver.com/imsanbu/20177552

IP : 175.125.xxx.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안타까움
    '12.9.15 10:25 AM (1.252.xxx.158)

    제가 그병원에서 분만을 앞두고있고, 유가족들이 처음 병원에 찾아와서 시위하는걸 보고 너무 놀라고 충격을받아서 그날 진료도 못받고 돌아갔었네요. 산모와 남겨진아기, 유가족들은 너무 안됐고 가슴아프지만, 아직 의료사고라고 밝혀진것도 아닌데, 너무 한쪽 말만듣고 일방적으로 마녀사냥식으로 몰고가는게 안타깝네요. 유가족들인 만삭인 절 붙잡고 하소연을 했어요. 이병원에서 아기낳지말라고... 의사가 수술실에 3명이 들어갔는데도 못살렸다구요. 그런데 의사가 3명이나 들어갔으면 병원측으로서는 최선은 다했다고 보여지는데요. 제남편도 치과를하고있는데, 이를뽑고 피가 잘 안멎어도 병원탓이라고 난리치는 사람들도 있고, 조금만 문제생겨도 병원탓으로 돌리니 남편이 조금이라도 지병이 있어 보이거나 문제를 일으킬거같은 환자는 치료를 안하고있어요. 분만은 모든사람들이 겪지만 아주 위험한 일이라고해요. 지금 이 산부인과같은경우 분만이 많은 병원이다보니 사고가 가끔은 생길 수 밖에없고, 그래서 요즘 의사들이 산부인과를 기피하고있다고 하네요. 저도 아기엄마로서 너무 가슴아프지만, 아직 결과가 나오기전까지는 너무 일방적인 비난은 자제하는게 좋지않을까해요.

  • 2. ..
    '12.9.15 10:45 AM (117.111.xxx.210)

    윗님 그럼 다른건 다 그렇다치더라도 이미 죽은 산모를 살아있는것처럼 응급차에 태워보내고..그후에 병원대처는 어땠는데요? 그걸 보고도 마녀사냥 운운하는건가요? 남편이 의사라고 그쪽편에 더 감정이 실리는걸로밖에 안보여요.

  • 3. 근데
    '12.9.15 10:46 AM (175.214.xxx.234)

    어느편을 드는게 아니라 병원에서 잘못한건 있어요
    산모가 죽었는데.. 살아있는것처럼 말하고 차에 실어 대학병원에 실어 보냈잖아요

    그리고 저도 이병원 자궁검진 때문에 다니는데.. 바로 옆에 119소방서가 있어요
    보셔서 아시겠지만...
    근데 사설 응급차인가 불렀다던데요

    전후사정 읽어보면 병원측 의심해 볼여지가 많이 있어요
    그리고 부산엄마들 카페에 올라와 있는 글에 의사행동도 참 어이없더군요
    산모가족들 의사말들어 보러 갔는데.. 손주머니넣고.. 환자들 끌어내라고 했다던데..........

  • 4. 안타까움님
    '12.9.15 11:08 AM (110.70.xxx.102)

    님이야 말로 마녀사냥 운운하지 말고 처음 부터 끝까지 병원에서 취한 행태를 다 낱낱이 다 읽어 보시지요.
    드러난 것만 해도 의문점이 한 두개가 아닌데 편향된 시각을 가지고 마녀 사냥 운운 하다니..
    고인과 유가족에게 죄짓는 겁니다.

  • 5. ............
    '12.9.15 12:44 PM (211.179.xxx.90)

    여기 병원이 불임으로 유명한 문화병원맞나요? 좋은문화병원은 따로 있나요?

  • 6. 좋은문화병원
    '12.9.15 1:05 PM (121.145.xxx.84)

    맞아요..ㅠㅠ 너무 맘이 아픕니다..

  • 7. .............
    '12.9.15 1:38 PM (211.179.xxx.90)

    남겨진 사람들 너무 맘아프겠어요 어제부터 봐도 정황상 병원과실쪽으로 기우는데요

    뭐 이런 일에 마녀사냥이라고 갖다붙일 말은 아닌데요,,,아무리 같은 의사입장이라고 ..

  • 8. 간호사
    '12.9.15 4:32 PM (59.22.xxx.98)

    저, 대학병원 간호사로 일했었는데요. 다른건 제가 정확한 사정을 모르니 넘어가고..

    119만 이야기 할께요.

    병원에서 병원으로 옮길때 119 탈수 없습니다.

    119는 집이나 그냥 길이나 이런 곳에서 급한 응급시술이 필요할때 부르는거에요.

    가끔 보호자들이 병원에서 다른 병원으로 옮겨갈때 119 불러달란 말을 하는데

    (사설 응급차 매우 비싸거든요)

    그거 법적으로 안됩니다.

    119가 택시도 아니고 병원 옮길때 119 탈수는 없지요.

    그리고 119 구급차 안에서 대단한 시술 받을수도 없거든요.

    다른건 모르겠고, 119 안불렀다고 이상하다는건 아니에요.

    병원에서 119 타고 다른 병원간다고 119에 전화했다가, 다들 거절당하고 사설 119타고 갑니다

  • 9. switer
    '12.9.15 4:43 PM (222.109.xxx.182)

    사설 129이죠. 그리고 병원에서 의료사고 내는게 한두번이었나요?
    저건 어느누구가 봐도 병원 잘못이 큰데요?
    병원엔 저런일 터지는것 가지고 맘 아파하고 안그래요..이익집단이니깐요..
    나라면 저병원에 안갑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003 예전에 시계 판 그 기자요 청와대는 성.. 04:37:30 47
1129002 상간녀 집 현관 국가유공자라는 팻말?에 똥을 발라놓고 왔습니다 2 04:09:08 314
1129001 하루에 환자 19명만 받는 치과의사.... ㅇㅇㅇ 04:08:54 192
1129000 슬빵 유대위 억울해서 어째요 잠이안와서 03:56:33 132
1128999 중고등 아이 해외여행 가까이 어디가셔요 .. 03:40:36 51
1128998 인도네시아 6.4 강진, 쓰나미가능성도. 1 에휴 03:35:15 344
1128997 82레벨은 어떻게 업 되는건가요? 1 어떻게 구분.. 03:19:52 140
1128996 투피스 예쁜 브랜드 있나요?? 1 궁금 02:54:35 93
1128995 기자들, 웃기네요 7 초코 02:42:49 429
1128994 엑셀고수님 계신가요 4 사철 02:24:36 238
1128993 8살 아이 거짓말 ..어떻게 생각하세요? 6 mm 02:13:57 552
1128992 강남 고급빌라에 왜 사는 걸까요? 10 .. 02:08:56 1,626
1128991 백인이 세계를 정복한 이유? 체력! 5 궁금 02:07:00 687
1128990 약점잡혀 내몰리게 생겼어요 한번만 봐주세요 6 글쓴이 01:58:35 1,073
1128989 소금에 절인 생굴이 2주됐는데 먹어도될까요? 4 ... 01:56:09 430
1128988 목공장 반장 선거 포스터 보셨나요?? 9 적폐청산 01:52:52 605
1128987 패션의 완성은 분위기.. 적당한 몸매.. 그냥 긴 잡설.. 9 .... 01:50:56 1,319
1128986 자동차 다이렉트보험 명의가 카드명의자로 됐어여 ㅠ ㅇㅇ 01:47:29 86
1128985 임신했을 때 호르몬변화로 기분변동 생리전증후군과 비슷한가요? .... 01:39:56 105
1128984 대퇴부 부분이 4 ㅇㅇ 01:33:28 329
1128983 한국 사람이면 공감하는 이야기들 특히 여성들 ... 01:19:01 533
1128982 문 대통령이 중국인에게 남긴 결정적, 인상 깊은 모습이라네요 10 널리알리자 01:14:48 1,717
1128981 다스 회장 운전기사 인터뷰 ... 01:11:54 292
1128980 1128974 베이징이 쓴글 답글 주지 마세요 3 오늘도 돈벌.. 01:02:58 180
1128979 이런 부모님 중에 —- 2 부모 01:02:50 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