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요즘 매일 화장을 안지우고 쇼파에서 잠들어요TT

이러다간 | 조회수 : 2,205
작성일 : 2012-09-12 11:40:26

올해 33살 된, 대학원생이자, 시간강사 일을 하는 주부입니다.

 

요즘 왜 이리 피곤한지, 아니면 게을러졌는지TT

 

낮에 학교 가거나 도서관가거나 강의하러 갔다가, 아이 유치원에서 올 시간되면 집에 와서

 

간식 먹여 학원 데리고 갔다 데리고 오고 이러다가 집에오면 6시에요.

 

그럼 식사준비하고 저녁먹고, 아이 재우고 하면 9시에서 10시가 되죠.

 

화장 한채로 "씻어야 하는데 씻어야 하는데" 이러면서 쇼파에서 TV 보다가

 

그대로 쇼파에 누워 잠드는게 거의 한달 정도 되었어요.

 

원래 피부 좋은편인데 이러다가 훅 가겠죠?

 

집에 오자마자 세수하는게 잘 안되는데, 클렌징 티슈로 한번 닦아내고, 밤에 씻어도 될까요?

 

임신한것도 아닌데 잠이 쏟아져서 정말 미쳐버리겠어요TT

IP : 59.22.xxx.9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9.12 11:46 AM (117.111.xxx.130)

    전 게으른 편인데 화장하고 외출해서 집에오면 젤 먼저
    화장지워요 샤워하면서..
    피부도 걱정이지만 그냥 답답하더라구요
    화장한채 누울수도없고 아이한테 화장품 묻는것도 싫고...
    정말 피부 확 가는 지름길이에요

  • 2. ...
    '12.9.12 11:48 AM (110.70.xxx.94)

    땀구멍 엄청 커져있을거에요ㅠ

  • 3. 원글
    '12.9.12 11:52 AM (59.22.xxx.98)

    맞아요...

    제가 지성인데 아침에 일어나면 화장이랑 땀이랑 개기름이랑 뒤범벅이 되서TT

  • 4. Smiley
    '12.9.12 12:12 PM (124.50.xxx.35)

    저는 그럴때마다 신랑이 놀렸어요, 연예인이냐고..
    (드라마에서는 연예인들이 대개 잠잘때도 화장한 얼굴인데 자는 걸로 나오잖아요..)

    집에 들어오면 긴장이 확 풀리고
    배고파할 아이 챙기다 보니 조금있다 해야지.. 하다가 그렇게 되는거니까
    방법은, 집에 오자마자 손발 닦으려고 화장실 들어갔을때 화장을 지우면 좀 더 좋더라구요..
    한 며칠 그렇게 버릇한번 들여보세요.. 집에 오자마자 화장실에 걸어놓은 머리띠하나 바로 해서 지우고 모든 일을 시작하는 걸로..

    조만간 꿀피부 다시 찾으셔서 글올려주삼~~ ^^

  • 5. ..
    '12.9.12 12:53 PM (115.178.xxx.253)

    다른건 모르겠고 클렌징티슈 사용하시고 바로 씻는게 좋을거에요.
    티슈로 닦아내고 나면 금방 건조해지더라구요..

  • 6. 자몽
    '12.9.12 1:58 PM (203.247.xxx.126)

    으아...저랑 비슷하세요~ 저도 맨날 퇴근 후에 소파에 널부러져있다가 잠들곤 하는데 그게 어언 2주정도 그러고 있었어요. 피부 완전 엉망됐심다...모공 두드러지고 각질에 여기저기 간지럽기까지..ㅠㅠ
    정 안될때는 클렌징클로쓰로 그냥 대충 닦고 물세안만이라도 하네요..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617 5살 아이의 동생을 향한 말... 5 보물 07:36:07 441
1126616 kbs노조 위웑장이 고등학교 동창이었네요 신기하네요 오우 07:28:01 249
1126615 페이스북 문의해요 07:24:30 45
1126614 스킨답서스 수경재배 뿌리가 시커먼데요 1 ..... 07:20:54 76
1126613 mbc뉴스 멘트 참 저렴하네요. 5 ..... 07:19:07 686
1126612 여성이 '나꼼수'를 듣고 정치에 눈을 떴다고? 3 oo 07:18:14 288
1126611 요실금수술하려구요 병원좀 추천해주세요 너무 절실해요 절실해요 07:07:23 120
1126610 이런 경제 사정인데... 와이프가 취업해서 돈버는게 맞겠죠? 18 괴롭다 06:59:30 1,747
1126609 인스타 좋아요 눌롰다 취소하면 상대가 아나요 2 uuu 06:46:28 583
1126608 문재인 케어: 건강보험개편안 - 의료비 본인부담감소 4 국가로부터 .. 06:40:29 330
1126607 중학생 아들 부모없이 여행 14 중학생 06:39:54 874
1126606 강성진 아들 아프다던데 멀쩡하네요 1 달랴졌네 06:07:09 1,417
1126605 영어공부용 클래식 책 추천 초가지붕 05:32:52 254
1126604 [손석희의 앵커브리핑] '부끄러운 줄 알아야지!' 12월11일.. 04:23:49 1,275
1126603 올해 잘 먹었다고 생각하는 것들.. 11 2017년 03:56:54 1,810
1126602 82년 김지영 관련 칼럼.. 1 ... 03:53:31 739
1126601 석류 쉽게 짜먹는 방법 있을까요 5 야밤 03:41:20 763
1126600 저 술끊는거 가능할까요? 4 알콜 03:37:35 849
1126599 가상화폐 완전히 도박이네요 오케이강 03:13:17 968
1126598 웨딩비용이요...4천만원 10 03:05:14 2,188
1126597 일부 일탈이라더니..다이소 '절대복종 각서' 16년간 써 1 샬랄라 03:02:10 891
1126596 가방이 붉은계열밖에 없어요 02:52:07 180
1126595 Sometimes when we touch.. 4 ... 02:44:13 477
1126594 mama sita's 시즈닝들 드셔보신 분 ... 02:25:12 141
1126593 근데 승무원이라는 직업을 우리나라에서는 왜 그리 ... 27 888 02:21:10 3,7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