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어제 3편의 꿈을 꾸었는데요~

궁금 | 조회수 : 704
작성일 : 2012-09-07 12:41:05

첫번째 꿈은  제 친구와 어떤 장소에서 만나서

얘길 나누는데 친구가 자기 남자 친구가 오기로 했다면서

기다리더라고요.

나중에 온 남자친구란 사람이  남자 탤런트 이*진씨.

 

꿈속에서도 어? 이*진씨네? 생각이 들고

인사나누고  그리고는 다른 쪽을 바라보니

해가 부드러워지는 늦은 오후 무렵인지라

저멀리 강아지풀이 햇살을 받고 흔들리는데

그모습이 너무 아련한거에요.

친구에게  저기 강아지풀이 참 예쁘다. 소릴 하고

친구는 힐끗 뒤돌아 보고 관심도 없고.

 

그리고는 강아지풀 옆을 보니 아주 큰 도토리가 가지에

가득가득 열렸는데 갈빛으로 탐스럽게 익어있길래

친구에게 그랬어요.  어머! 저기 도토리 좀 봐 진짜 탐스럽다.

그랬더니만  꿈속에 친구 남친으로 나온 이*진씨가

얼굴을 이그러뜨리면서  자기가 여친이랑 얘기하고 있는데

자꾸 흐름을 깬다고 막 뭐라고 하는거 있쬬.

 

꿈속에서 나온 남자 탤런트치고 정말 아무런 감정도 안생기고

기분 나쁜 경우 첨이었어요.ㅋㅋㅋㅋㅋ

 

그리곤 전혀 다른 곳에서 전혀 다른 사람들과의 꿈속 내용인데요.

어떤 공간을 갔는데 밭을 갈아서 농사 준비를 하시는건지

아주 반듯하게 밭이 갈려져 있는데

완젼 황토밭이에요. 게다가 어찌나 양분이 풍부한지

황토밭이 무슨 크림처럼 부드러운데다  손으로 떠서 촉감을 만지니

발효되고 있는 술빵처럼 너무 부드러웠어요.

황토밭의 질감과 양분에 감탄을 하면서 옆을 보니 숲이 있길래

숲길에 잠시 들어갔는데

 

또 파랗고 싱그러운 청미래 열매가 소나무인지 나무 가지에 덩쿨째

매달려 있는데 엄청나게  많고 소복하게 열매가 달려 있고

포도처럼 늘어져 달린 열매도 많아서 청포도로 착각할 정도였어요.

 

 

뭐 여기까진 보통의 꿈이고요.

그다음 꿈은 사실 말하기는 그렇고

궁금한게 있어서요.

꿈이 유효기간?이 꿈꾼 다음날 까지일까요?

아니면 좋은 꿈을 꾸면 그게 언제든 그 꿈 덕을 볼까요?

IP : 124.63.xxx.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431 안경쓴 거 정말 안 어울리는 얼굴 개발편자 20:30:19 31
1126430 뉴스룸에 박주원 나왔네요. 3 호루라기 부.. 20:26:09 251
1126429 한글문서 작성 중인데요 ㅠㅠ 도움 절실 한글문서 20:25:51 58
1126428 중학교 쌤이 학생한테 욕을한대요 3 중1딸맘 20:25:26 112
1126427 팥칼국수 1 .. 20:24:11 170
1126426 자꾸 마른기침 나오는데 왜그래여? 1 20:21:39 172
1126425 시부모님이 재산 있으시면 잘해야 하나요? 12 123456.. 20:21:06 387
1126424 롯데 가스 보일러를 켜면, 보일러실에서 전기냄새?가 나요. 이.. 1 보일러. 20:19:35 59
1126423 맛있는 녀석들 빵집편에서 사라다빵 어때요? ㅇㅇ 20:18:53 132
1126422 드라마 추천좀 해주세요 3 ... 20:16:47 102
1126421 남편에게 지랄이란 말을 했어요. 15 속풀이 20:16:11 639
1126420 뉴스룸)● MB선거에 '다스 직원' 동원 정황............ 5 ㄷㄷㄷ 20:08:46 371
1126419 신경안정제...먹음 기분좋아지나요? 12 먹을까말까 20:06:46 438
1126418 MBC 뉴스, 임종석실장 중동 방문은 MB비리 관련 ㄷㄷㄷ 22 와~/ 20:03:57 1,294
1126417 하루하루가 괴롭고 무섭고 외로워요... 7 ㅂㅇ 19:59:14 1,010
1126416 쇠고기 상한 거는 바로 알 수 있나요? 4 .... 19:55:08 372
1126415 영화 첨밀밀 이해 안가는 부분... 7 .... 19:54:36 605
1126414 4인분 홍합탕 하려면 몇센치 냄비가 필요할까요? 1 저말입니다 19:52:19 93
1126413 82년생 김지영 짧은 감상 1 신노스케 19:49:38 541
1126412 외국살이가 힘든 건 알겠지만... 8 ... 19:49:14 1,069
1126411 블프때 직구하면 원래 오래걸리나요? ㅠㅠ 4 .... 19:46:06 270
1126410 베란다 유리가 깨지면서 옷에 요리조각들이 튀었을텐데 세탁기에 돌.. 6 123 19:45:18 618
1126409 남편의 어떤 모습에 설레시나요? 29 남편 19:42:49 1,256
1126408 집에서 신발신고 생활하는 서구생활이 궁금해요^^ 10 궁금증 19:41:38 964
1126407 착한 홈플러스! 이마트랑 차원이 다르네요 11 19:38:18 1,0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