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수유패드대신 도톰한 화장솜 괜찮나요!?

전공수학 | 조회수 : 1,476
작성일 : 2012-08-31 09:14:52
39주된 만삭임산부 이제서야 출산가방 싸는데요

여기저기 블로그참고하는데 다들 수유패드를 챙기시더라구요

수유패드 큰마트가면 파나요? 아님 도톰하고 넓은 화장솜으로 대체가능할까요?

선배맘님들 그밖에도 출산가방에 꼭 들어가야 하는거 알려주세요~

IP : 211.234.xxx.6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8.31 9:17 AM (119.71.xxx.149)

    마트에도 팔고 온라인 구매하셔도 돼요
    초반 젖이 돌기 전엔 별 필요없는 듯 싶어도 일정기간 쓰게 되더군요
    화장솜은 좀 부족할 것 같고 수유패드 대신으로 가제수건은 써봤는데 수유패드가 편하긴 해요
    출산가방에 넣어가진 않아도 될 듯 합니다.

  • 2. ...
    '12.8.31 9:18 AM (222.106.xxx.124)

    그게 생각보다 양이 많아서... 화장솜으로는 다 흡수하지 못하던데요.

  • 3. ....
    '12.8.31 9:27 AM (115.139.xxx.26)

    인터넷으로 사세요..지금 주문하면 낼 배송되니까요. 피존에서 나온게 좋다고 하더라구요. 저도 막달 임산부라 출산용품 준비중 ㅎ

  • 4. 패드만도 따로 팔꺼예요
    '12.8.31 9:30 AM (124.50.xxx.35)

    내 아이 아닌거 아는데도, "엄마~"하는 소리만 나도,
    아님 갓난아이 인기척이나 소리만 나도 모유가 갑자기 흘러요..
    잘못하다간 겉옷까지 티 납니다.
    모유수유하시는 동안에는 계속 필요하실듯..
    저는 한 3개정도 사서 번갈아 했었어요.. 모유 흐른 패드에서 혹시라도 냄새가 날까 싶어서..

    (저는 맞벌이인데, 약 2년간 모유수유했었거든요. 지금 아이 10살.. 그런데 지금도 어쩌다보면 가끔 모유수유하던때에 느껴지던 그 모유 나오는 느낌이 가끔 들어요.. 다행히 더이상은 모유 나올 걱정은 안해도 되지만..)

  • 5. 음..
    '12.8.31 9:48 AM (175.125.xxx.117)

    그게 수유패드는 생리대처럼 흡수되면 꾹 누르거나해도 다시 흘러나오지는 않아요..화장솜은 흡수됬다고 해도 꽉누르게되면 다시 흘러나오잖아요..
    수유패드가 흡수력이 대단한데 화장솜으로는 커버가 안되요..사람마다 다르지만 출산후에 모유나오기시작하면 막 엄청 흘러서 옷 다젖어요..
    애낳고 몸도 힘든데 옷 다젖고 완전 힘들어요..온라인으로 일단 사서 써보시고 더 사세요..대형마트에서도 파는데 좀 비싸더라구요..꼭 사세요..

  • 6. ..
    '12.8.31 9:52 AM (210.121.xxx.182)

    혹시 화학물질이 걱정이시면 천으로 된 수유패드도 있어요..

  • 7. .....
    '12.8.31 10:16 AM (118.33.xxx.213)

    붙는 상의 안입으면, 수유브라에 그냥 가제손수건 접어 끼워넣어도 괜찮아요. 팍팍 삶을 수 있구, 구하기 쉬워서 편하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874 이 상황은 어떤 상황이라고 생각하세요? 14 고민 01:45:37 509
1223873 시부모 병문안 안온다는 며느리에 관한 글 읽고 2 연기법 01:45:10 333
1223872 (스포있음) 영화 '고야의 유령' 마지막 장면에 대한 궁금증. 와... 01:34:40 87
1223871 판매직 인수인계 어느정도까지 해줘야할까요 1 모르겠지 01:23:38 138
1223870 이혼하기로 했어요 19 ..... 01:19:32 1,850
1223869 이마에 한줄 주름이 굵게 잡히려해요 4 보톡스ㅠ 01:15:04 350
1223868 간단한 건강식 블로거좀 알려주세요 자영업자 01:00:44 112
1223867 육회로 국 끓이는 법 알려주세요 ㅠㅠㅠㅠ 7 82님들 00:57:46 370
1223866 부모랑 여행가기 싫어하나요? 7 중딩 00:57:00 570
1223865 집에 바퀴를 대하는 법 16 꺙꺙이 00:46:57 991
1223864 온가족이 육군현역 만기제대한 엘지 3 엘지 00:43:33 554
1223863 솔직히 북한 핵폐기 취재 못갔으면 좋겠어요. 11 남한기레기 00:39:48 924
1223862 82쿡님들은 어떤 드라마 부터 기억이 나세요..?? 15 .. 00:38:53 485
1223861 국회의원의 국회 내 투표를 할 때 무기명 투표를 폐지하게 합시다.. 5 ㅡㅡㅡㅡ 00:37:14 166
1223860 자식의 하위권 성적 12 ... 00:33:59 1,305
1223859 나경원 비서 박창훈, 경악할 중학생 협박 통화 '응징' 녹취록 6 00:28:07 996
1223858 첨으로 머리를 어깨까지 길렀는데요 7 00:23:24 793
1223857 공포물, 기묘한 미스테리한 이야기 좋아하는 남자 어떤가요? ..... 00:23:08 254
1223856 강원도는 자연이 느므 아름다워요 2 고속도로 00:12:55 681
1223855 참 많이 슬프네요. 인생을 잘 못산걸까요. 19 tmgvj 00:10:09 4,751
1223854 15년 된 가스오븐렌지 2 버리긴아까운.. 00:08:18 407
1223853 핸폰에 있는 동영상, 사진을 컴으로 어떻게 옮기죠? 9 평정 00:08:15 466
1223852 강아지를 한마리 키우려합니다. 12 ^^ 00:06:04 811
1223851 샌들 요즘 신고다니나요? 3 ㄴㄴ 00:04:08 919
1223850 쉰 넘은 남편이 종로 갔다오더만 요즘 젊은이들 못쓰겠답니다. 33 차라리낫지 00:03:58 4,5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