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저희 집에서 아이들을 돌보고싶은데 비용은 어느정도

... | 조회수 : 2,330
작성일 : 2012-08-25 04:29:06
로 하면 좋을까요?

현재 4살된 딸 키우는 엄마인데요.

어린이집 하원 3시 30 분에서 7시 30분까지
3살~5살 아이 두명정도 저희집에서 케어하고 싶습니다.

하는일은ㅡ
어린이집 하원
간식주기
홈스쿨링 ( 미술치료/놀이활동)
요리만들기(같이 재료 만지고 만드는 활동)
저녁먹이기
책 읽어주기

이정도인데요 시간을 정해서 짜임새있게 지도하고 돌봐주고 싶습니다.

심리상담 전공하고 청소년상담사자격증 준비중이고요.

활동재료비,간식,저녁 따로 안받고 50 정도면 괜찮을까요
IP : 59.21.xxx.21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8.25 6:56 AM (210.121.xxx.182)

    저라면 애 키우는 집에는 안보냅니다..
    유아교육전공도 아니고 말이예요..
    원글님이야 안그런다고 생각하겠지만 남의 애랑 내 애랑 같이 있으면 엄마는 당연히 내 아이만 보이게 되어있어요.. 본능적으루요..
    우리 아이만 봐주는 것도 아니고.. 총 아이 3명인건데..
    그럴거면 차라리 어린이집 종일반 보내죠.. 50만원이나 내고 보낼까요??
    50만원이면 어린이집에 들어가는 돈보다 많은데요..

  • 2. 별로요
    '12.8.25 7:43 AM (70.51.xxx.53)

    제가 우려했던점들 윗분들이 다 써주셨네요
    같은 또래 아이두신 집에 자기아이맡길 엄마 없을걸요

  • 3. .....
    '12.8.25 7:43 AM (110.70.xxx.250)

    원글니무아이가.아직.너무.어리네요..다툼이.일어날 경우 원글님이.중립적이거나 본인아이를.더ㅠ야단치면 원글님.아이가.상처받아요...그냥 아직은 원글님아이.더 케어하실때인듯 저도 남의집에 아이.맡기고 키운적 있지만 그집애들 초6정도 학교갔다 학원오가고ㅠ바빠 엄마에게.치댈 시간 없는애들이죠...그리고 원글님.아이.아플경우는.어쩔건데요..데리고 병원에도ㅠ가야하는.일이.생길.수도.있구요.그리고 그 돈이면 시간제.베이비시터 집으로 오시는분도 고용가능하거든요...

  • 4.
    '12.8.25 11:08 AM (222.112.xxx.157)

    저도 3살 5살 애키우는데 내년엔 복직해야해서 시터를 구해야하는데요... 원글님 조건이면 안맡겨요.. 4설 아이라니 헉..! 벌써 맡으실 아이를 구하신건가요?
    그나이때 애들 얼마나 설치고 얼마나 싸우고 우는데요..어린이집 교사도 아니고 애엄마가 맡고있음 편파판정이 아니될수없죠... 윗댓글처럼 중간에서 중재하면 원글님아이가 상처받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795 렌트할까요? 1 하와이 13:34:26 44
1126794 내질러놨으니 키우지.. ... 13:34:15 82
1126793 아이 핸드폰이 최신상인데요 1 나나 13:30:12 109
1126792 20년된 아파트 난방 효율적인 방법? 2 .. 13:27:09 155
1126791 고교 내신은 3학년때 비중이 6 ㅇㅇ 13:26:24 205
1126790 선린인터넷고 보내신분 있으세요? 고등 13:24:18 67
1126789 (사과청)안먹어서.골은.사과 뭐할까요 13:23:57 50
1126788 대책없이 애 낳는 사람 6 ... 13:23:26 377
1126787 고딩 아들 교복바지 안에 뭐 입나요? 6 보온 13:19:36 188
1126786 잠을 자는 중에 온 몸이 저려요 1 ... 13:18:39 155
1126785 아파트 살때 부부싸움 하신 분 계신가요? 1 ㅇㅇ 13:15:15 307
1126784 망치로 개 6마리 죽여"...딸에게 '절대 존재.. 5 ㅠㅠ 13:13:19 959
1126783 제가 뽑은 오늘의 최고 뉴스 사진 5 == 13:11:54 672
1126782 정부, 제주 강정마을에 구상권 포기 1 같이살자!!.. 13:11:50 147
1126781 b형 간염 보균자 4 ... 13:11:21 197
1126780 서초동,방배동 학군무시 30평대 가격도 낮은 아파트 추천이요. 2 궁금 13:04:25 518
1126779 옷 하나에 추위 실감 3 추워 13:03:49 912
1126778 공기업 무기계약직 정규직 같은 직급주는건 역차별입니다. 11 죽어라 공부.. 13:03:25 345
1126777 얼굴 예쁜게 최고라는 사람들 특징 18 ... 13:01:06 1,279
1126776 처음으로 휴대폰 사주려는데요 6 초5 딸 13:01:01 150
1126775 교육공학 유학가서 교수되기 어떨까요? 12 ... 13:00:47 313
1126774 문통지지율76.8퍼/20대89.1/30대86.7/40대83.7 27 12.8-9.. 13:00:22 463
1126773 사이판이 괌보다 많이 별로인가요? 3 ... 12:59:33 581
1126772 직딩수능맘 8 수능맘 12:59:07 526
1126771 해야할 일이 많아졌는데 더욱 무기력해진 이유가 뭘까요 1 ㅠㅠ 12:58:25 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