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저희 집에서 아이들을 돌보고싶은데 비용은 어느정도

... | 조회수 : 2,356
작성일 : 2012-08-25 04:29:06
로 하면 좋을까요?

현재 4살된 딸 키우는 엄마인데요.

어린이집 하원 3시 30 분에서 7시 30분까지
3살~5살 아이 두명정도 저희집에서 케어하고 싶습니다.

하는일은ㅡ
어린이집 하원
간식주기
홈스쿨링 ( 미술치료/놀이활동)
요리만들기(같이 재료 만지고 만드는 활동)
저녁먹이기
책 읽어주기

이정도인데요 시간을 정해서 짜임새있게 지도하고 돌봐주고 싶습니다.

심리상담 전공하고 청소년상담사자격증 준비중이고요.

활동재료비,간식,저녁 따로 안받고 50 정도면 괜찮을까요
IP : 59.21.xxx.21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8.25 6:56 AM (210.121.xxx.182)

    저라면 애 키우는 집에는 안보냅니다..
    유아교육전공도 아니고 말이예요..
    원글님이야 안그런다고 생각하겠지만 남의 애랑 내 애랑 같이 있으면 엄마는 당연히 내 아이만 보이게 되어있어요.. 본능적으루요..
    우리 아이만 봐주는 것도 아니고.. 총 아이 3명인건데..
    그럴거면 차라리 어린이집 종일반 보내죠.. 50만원이나 내고 보낼까요??
    50만원이면 어린이집에 들어가는 돈보다 많은데요..

  • 2. 별로요
    '12.8.25 7:43 AM (70.51.xxx.53)

    제가 우려했던점들 윗분들이 다 써주셨네요
    같은 또래 아이두신 집에 자기아이맡길 엄마 없을걸요

  • 3. .....
    '12.8.25 7:43 AM (110.70.xxx.250)

    원글니무아이가.아직.너무.어리네요..다툼이.일어날 경우 원글님이.중립적이거나 본인아이를.더ㅠ야단치면 원글님.아이가.상처받아요...그냥 아직은 원글님아이.더 케어하실때인듯 저도 남의집에 아이.맡기고 키운적 있지만 그집애들 초6정도 학교갔다 학원오가고ㅠ바빠 엄마에게.치댈 시간 없는애들이죠...그리고 원글님.아이.아플경우는.어쩔건데요..데리고 병원에도ㅠ가야하는.일이.생길.수도.있구요.그리고 그 돈이면 시간제.베이비시터 집으로 오시는분도 고용가능하거든요...

  • 4.
    '12.8.25 11:08 AM (222.112.xxx.157)

    저도 3살 5살 애키우는데 내년엔 복직해야해서 시터를 구해야하는데요... 원글님 조건이면 안맡겨요.. 4설 아이라니 헉..! 벌써 맡으실 아이를 구하신건가요?
    그나이때 애들 얼마나 설치고 얼마나 싸우고 우는데요..어린이집 교사도 아니고 애엄마가 맡고있음 편파판정이 아니될수없죠... 윗댓글처럼 중간에서 중재하면 원글님아이가 상처받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713 사회학의 관점에 해당하는 기사찾아 분석하기- 검색조언 부탁드려요.. 컴맹 16:47:12 22
1227712 가수 소명은 젊어 보이는데 3 소유 16:44:59 119
1227711 봉하마을에서 조문객 맞는 김경수 1 ㅇㅇ 16:43:41 285
1227710 운동선수들 머리 좋지 않나요? 9 16:41:41 187
1227709 중고 거래 하면서 느낀거 4 사람들 16:40:11 300
1227708 혈액 혈관 건강하게 하는법 공유좀 해봐요 1 건강 16:39:27 166
1227707 떡집 시루떡 한 팩요. 에어프라이어에 몇 분 돌리면 될까요. 4 . 16:39:03 165
1227706 트럼프가 성김 주 필리핀대사를 판문각으로 보낸이유가 뭘까 1 미북회담 16:38:10 291
1227705 전세 계약기간지나서 집주인이들어올때요 3 세입자 16:35:08 138
1227704 트럼프가 취소 트윗했을 때 트윗가서 한 마디 했는데 3 ... 16:30:48 602
1227703 이재명"문재인전대표 높은자리 많이 하셨지않습니까?뭘 하.. 19 달이 16:28:19 861
1227702 엄마 땅콩 얘기가 없네요?? 출두하는거 보셨어요?? 6 xlfkal.. 16:26:42 382
1227701 MB, 재판출석 요구에 "뭐가 문제냐..건강 이해 못하.. 9 까불지마라 16:23:20 399
1227700 마음이 아픈 남동생 5 마음이아픕니.. 16:21:48 1,004
1227699 근데 왜 한국언론은 북한소식을 일본언론을 통해서 전할까요? 4 너는취재못해.. 16:18:50 301
1227698 우유가 살이 찌나요? 9 ㅇㅇ 16:17:56 646
1227697 18세 학생 체크카드 스마트폰과 연동?하는 방법? 18세 체크.. 16:15:05 78
1227696 아래.. 맞아요 최악 중 최악 경기 맞아요 30 16:12:37 2,066
1227695 아픈아이 두고 집나간 엄마 30 바람 16:11:29 2,196
1227694 며느리 상습 성폭행, 5년 구형이 말이 된다고 생각하세요? 10 wer 16:10:21 1,143
1227693 잠실인데 가사도우미 업체 괜찮은곳 있나요? 1 가사도우미 16:07:26 139
1227692 일본은 트럼프에 혼나고 푸틴에 혼나고 6 눈팅코팅 16:04:15 991
1227691 남편이 꽃제비가 뭔지 모르네요 10 ㄴㄴ 16:03:54 528
1227690 나의 아저씨 4회 끝! 2 이런 16:03:02 322
1227689 나이가 더 많은 팀원 어떻게 대하세요? 1 // 16:01:03 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