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개월... 친구없는 아기 있나요?

궁금 | 조회수 : 1,791
작성일 : 2012-08-21 15:29:21

아직 세살이지만, 생일이 1월이라,

월령으로 따지면 평균적으로 네 살 월령이죠.

뒤늦게 어린이집에 들어갔는데, 친구가 없어요.

 

데릴러 가봐도 늘 혼자 놀고 있고...

이건 제 탓인거 같아요. 제가 집에 있으면서 주위에 친구들을 못사귀었거든요..

애기 친구나 엄마 친구나 모두요..

 

아파트 단지 내에서도 아는 애기 엄마가 없고,

놀이터에 몇 번 나가봤지만 친구를 못사귀었어요.  

어린이집도 늦게 들어가서 엄마들 얼굴 아직 못본 상태고...

 

그래서 어린이집 다녀오면 네시인데 늘 막막해요.

뭘 하고 놀아줘야할지...

친구 있다면 같이 재잘재잘, 우당탕탕 하면서 신나게 놀텐데,

지금은 어딜 데리고 가봐도 저랑 둘이만 가면 별로 재미없어하고...

 

키즈까페, 공원, 수영장, 박물관, 어디든 갈 수 있는데,

같이 갈 친구가 없어 막막하고 쓸쓸하네요.

 

이대로.. 아기한테 안좋은 영향 미칠까 걱정되어요.

다녀오면 혼자 앉아서 블럭 조금 가지고 놀다가 티비 보다가

그러고 저녁먹고 씻고 자거든요.

 

친구 없는 아기들은 엄마랑 매일같이 뭐하고 노나요..

 

 

 

 

IP : 220.72.xxx.7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글쎄요..
    '12.8.21 3:45 PM (121.147.xxx.17)

    30개월이면 세살이죠 네살 아니에요. 그렇게 보면 42개월 저희 애가 다섯살이게요?
    그건아니구요.. 30개월이면 아직 친구 개념이 없을 때라고 알아요.
    어린이집도 일찍 들어간 셈인데 보통은 36개월은 되어야
    내가 어린이집에 왔고 친구들이랑 놀고 오후에 엄마를 만날거야.. 이 개념이 생긴답니다.
    아직은 그냥 엄마가 여기 데려다 놨으니까 있는거고,
    장난감이 눈에 보이니 가지고 노는거고, 밥을 주니 먹는거고, 그런거죠.

    사람에 따라 활발히 친구를 만나는 사람도 있고 그냥 조용한 사람도 있고 하니까
    따님 성향이 어떨지는 모르겠지만 아직 걱정하시긴 이른거 같아요.

    집에선 거의 다 그렇게 놀지 않을까요, 가끔 엄마랑 역할놀이도 하고
    책도보고 티비도 좀 보고 그림도 그리고 그러다가 밥 먹고 씻고..

  • 2. ...
    '12.8.21 4:03 PM (59.8.xxx.48)

    저희 둘째도 30개월인데 친구없어요. 제아인어린이집도 안보내고 집에만 있으니 친구가 뭔지도 모를걸요. 전 5살에나 기관에 보낼 생각이고 6살에 보내도 괜찮을거 같아요. 큰애 키워보니 이때 친구는 아무 의미도 없는것 같고 엄마랑 노는 시간이 더 소중한것 같더라구요. 그리고 친구들이랑 수영장 박물관 이런데 가면 더 정신없고 애들 싸우고 그러느라 엄마가 피곤해요. 그냥 아이만 데리고 키즈까페 가면 거기서 잠깐씩 즉석으로 만나 놀기도 하고 놀이터 나가면 또 잠깐 놀고 그런걸로 충분하지 않을까요?
    원글님 아이는 어린이집도 다닌다니 사실 아이입장에선 집에와서까지 다른 친구들이랑 삮여서 놀고싶진 않을거에요.온전히 엄마랑만 있고싶지..

  • 3. 없어요
    '12.8.21 4:10 PM (114.203.xxx.92)

    둘째가 25개월인데 없어요 딱히친구라고해서 잘 놀지도않고 각자 겉돌구 엄마는 자구 들이밀고 ㅎㅎ 네살후반정도지나니친구 찾더라구요 그때 놀이터서만난 애들이랑 지금도 꾸준히놀아요 큰애보니까 넘 초조해하지마세요

  • 4. 30개월
    '12.8.22 1:07 AM (211.234.xxx.19)

    친구 없어요 어린이집 안다녀서 이기도 하지만 저 늙은 직장맘이니 더 친구 만들어주기 힘들죠
    그래도 맘닽아서는 내년까지 어린이집 보내기 싫어요 그 나이친구 소용없디고 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334 술,담배 안하나 스킨쉽도 없는 남자 23:17:22 28
1224333 추미애가 이러는 이유는 도대체 뭔지? 달이 23:16:41 30
1224332 잘 사는 사람들 특징 ... 23:16:29 111
1224331 김연아 선수 이번 공연 영상인데, 보실 분들 보세요 ... 23:11:50 210
1224330 휴대폰에 노래방어플깔고, 마이크 뭐 사야하나요? 제발 도와주셔요.. ar 23:09:35 60
1224329 손석희옹... 좀 짜증난 듯. 1 jTBC 23:07:40 735
1224328 엑셀 초보인데요ㅠㅜ 4 어렵다 23:07:36 142
1224327 나폴리 여행 놀샘 23:05:40 86
1224326 오늘 뉴스... 사기꾼이 말한 것을 도표까지 그려가면서 설명을 .. 3 적폐청산 23:02:21 418
1224325 우여곡절 끝이지만 남측기자단 내일풍계리 갈듯 15 파리82의여.. 22:59:07 873
1224324 알바할때 등본이랑 신분증복사본 필수인가요 4 .. 22:53:46 319
1224323 필승카드는 개뿔...이재명 덕분에 자리하나 날라가네~ 10 혜경궁이 누.. 22:52:51 276
1224322 딸은 상주가 될 수 없는건가봐요.(펑예) 23 ... 22:50:38 1,480
1224321 며느리에게 간병바라면 안된다고요?? 26 베스트 22:45:43 2,136
1224320 비가 이렇게 오는데 미세먼지가 왜 나쁨일까요... 1 ,, 22:45:21 554
1224319 유니클로 편한옷 사고야 말았네요 1 어쩌다 22:44:49 888
1224318 고등 아이 친구들 1 아이들 22:44:04 292
1224317 국개의원 체포 동의안 부결에 2 민주당이 22:43:19 227
1224316 4대보험 1 .. 22:42:41 113
1224315 버닝에 전종서보다 설리가 더 어울렸을꺼같아요 7 .. 22:39:52 733
1224314 착하고순수한사람만 진심으로 좋아하는나 8 왜이러지 22:38:10 577
1224313 휴~~ 말 이쁘게 하는거 어디서 배우나요 8 ㅎㅎ 22:34:34 1,253
1224312 이읍읍한테 속았던 시절 7 이읍읍 제명.. 22:33:56 436
1224311 정리하고... 꽁돈 생기고... 3 정리녀 22:32:55 848
1224310 국회는 무법천지 3 국민은 개돼.. 22:30:58 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