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초등6 아들이 인생의 최고 절친인 남편.. 이런분 계시나요?

,, | 조회수 : 2,470
작성일 : 2012-08-19 15:52:44

남편46. 아들, 초등6입니다.

직장다니고 주말 이틀은 순전히 아들하고만 놉니다.

 

친구도 없는건지, 두어달에 한번정도의 모임외엔 오직 아들과 놉니다.

 

오늘도 근처 바다 갔다가, 방금 와서는 아들이 수학숙제 하는 동안은 자고 있다가, 끝남과 동시에

자전거 타러 나가네요.

 

 

정말이지, 아들하고만 놉니다.

 

사회생활 하는 남자가  저건 아니다 싶고..

무슨 은퇴후에 대책이나, 일을 찾아 준비한다거나 하는건 털끝만큼도 없어요.

 

직장생활 힘들겠지요..

그러나 저건 아니지 ~ 싶어요. 답답합니다.

 

이런 남편분  또 있으신분...?

IP : 39.112.xxx.18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8.19 3:57 PM (72.213.xxx.130)

    사회성 부족과 아들과 정신연령이 비슷해서 서로 통하는 게 있지않나 싶네요. 그 또래 나이에선 마냥 노는 게 좋을때

  • 2. 부럽..
    '12.8.19 3:57 PM (112.186.xxx.93)

    남편이아이들 어릴 때 관심이없었던지라 전 부럽네요~아버지가 친구같은 집 아이들이 바르게 잘 크던데요~

  • 3. ㅜㅜ
    '12.8.19 4:00 PM (115.3.xxx.66)

    넘 가정적이면 이런 걱정을 하시는군요.
    제 남편은 모임이다, 축구다, 행사다해서 주말휴일에도 항상바쁘거등요. 항상 바깥일로 바쁜 아빠를 둔 덕분에 아빠와의 추억도 없이 애덜 다 커버렸죠. 제가 너무 아쉬운 부분이에요. 원글님 아들한텐 아빠와의 좋은 추억이 오래오래간직될듯해요.

    장단점은 다있으니 좋은점을 찾아보세요.

  • 4. 은퇴 계획이야
    '12.8.19 4:01 PM (58.231.xxx.80)

    원글님도 세우고 있을거고(?)
    아이랑 잘놀아주고 좋은 아빠인데요. 가족들 꿂기고 있는것도 아니고

  • 5. ......
    '12.8.19 4:41 PM (121.134.xxx.74)

    저희도요...남편이 아들2하고만 놀아요..
    이번 방학에 가족 휴가 빼고 또 제가 아이들만 데리고 2-3일씩 여러번 놀러다녔는데
    남편이 넘넘 심심했다네요..(전 남편이 애들만 데리고 2-3일 놀러다니면 넘 좋을거 같은데요 ㅎㅎㅎ)

  • 6. ^^
    '12.8.19 4:45 PM (14.42.xxx.49)

    좋은 아빠 같은데요....주말에는 좀 쉬셔도 되지 않나요....

  • 7. 똑같아요
    '12.8.19 7:52 PM (114.207.xxx.130)

    저희 남편도 님 남편이랑 똑같아요..
    아들홀릭 수준.. 1부터 100까지 오로지 아들생각..
    사회생활하는 사람 맞나 싶어요.. 전업하면 정말 잘 어울릴듯하게
    완벽하게 아이를 돌보고 가르치고 놀아줍니다.
    남들은 전생에 제가 나라를 구했냐고 부러워들 하지만..
    제 마음 한 구석은 늘 불안해요.
    저게 정상일까 하는..
    뭔가 푸욱 빠져야할 대상이 없으니 아이한테 더 집착하는듯 해요..
    직장생활도 하고 월급도 적게 가져다 주지도 않아요.
    그래도 제가 심하게 말하자면 가사도우미 같아 상실감이 큽니다. 맞벌이에요.
    가끔은 이 집안에서 내가 없어져도 잘 꾸려지겠다 싶을 정도예요.
    본인도 알아요. 아이가 좀더 크면 어차피 친구찾아 떠난다는 걸..
    그때까지는 자기가 붙들고 싶나봐요.
    아이한테 하는걸 저한테 1/10만 해도 들 서운할텐데 하는 맘도 있구요..
    제 남편은 늘 뭔가에 몰두하고 빠져야할 대상이 필요한 듯 합니다.
    지금 시기는 아들이더군요..초등 고학년 되면 저 증상이 완화되지 않을까 기대해 봅니다.

  • 8. ...............
    '12.8.20 9:52 AM (59.4.xxx.95)

    주위에 가까운 친척이 저래요 저러다 나중에 아들래미 반항하면 주부우울증 걸릴거라고 100원 걸었네요
    오직 친구도 안만나고 애기 어릴적부터 애하고만 놀더니 지금은 애가 아빠랑 노는걸 거부?합니다.
    10살짜리가 친구랑 노는게 재미있지 아빠랑 맨날 노는것도 힘들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908 자식들이 정떨어지게 싫어져요. 15 ㆍㆍㆍ 07:33:52 831
1223907 남편 시계.48세 3 선물 07:31:47 424
1223906 질문)금붕어 먹이 양 금붕어 07:29:23 42
1223905 트윗펌) 이재명의 행동패턴 ㄷㄷㄷ 2 소름 07:28:43 125
1223904 어르신들 병원대기시간에 비치해두면 좋을 아이템 추천해주세요~ 3 김경북 07:28:32 197
1223903 축구 선수 중엔 누가 가장 잘생긴거 같나요? 5 월드컵 07:27:34 184
1223902 아버지 팔순 2 ... 07:23:17 207
1223901 자일당이 요즘 살판났네요 2 가을여행 07:21:57 283
1223900 며느리가 밥하기 원하는 시댁 8 며느리종 07:19:00 678
1223899 여자보다 남자가 더 빨리 노화되나요? 5 ... 07:18:17 300
1223898 중년 나이되면 남자와 여자 어느 쪽이 배가 더 많이 나오나요? 3 보통 07:16:13 280
1223897 원룸 집주인이 애가 있으면 말해야 되는 거 아닌가요? 4 ㅇㅇ 07:09:52 539
1223896 [이재명 청원] 경기도지사 후보 국민검증을 위한 자료공개 3 OOl 07:05:33 148
1223895 속보) 백악관, 북미정상회담 기념코인 제작 3 후퇴란 읍다.. 06:47:56 992
1223894 엄마가 옆에 없으면 새벽에도 4~5시에도 일어나는 6세 남아 13 6세 남아 06:40:37 1,352
1223893 빌보드 방탄. .. 7 ㅜㅜ 06:40:28 531
1223892 언론들 일제히 이재명 도지사 만들기 총력전이네요. 20 Stelli.. 06:35:30 499
1223891 결혼은 비슷한 영혼을 가진 사람끼리 만나야 1 .... 06:22:56 504
1223890 어린 자식이 죽어도 장례를 치루나요? 2 05:58:48 1,237
1223889 [펌][충격] 나경원 비서 박창훈, 경악할 중학생 협박 통화 '.. 15 말문이 막혀.. 05:11:37 2,089
1223888 초등 도시락 어떻게 싸면 간단하고 맛있을까요 5 도시락 04:29:52 773
1223887 지금에서야 후회하는 남동생 39 업보 03:56:26 5,666
1223886 나의아저씨 인물분석- 진상의 정석 큰아들편 2 쑥과마눌 03:56:23 728
1223885 이재명의 가족사 악용하는 사람 누구인가아아아~~~ 7 08__hk.. 03:43:04 464
1223884 이밤, 빌보드 방탄 리액션을 어쩌다 보게 됐는데 21 ㅇㅇ 03:32:17 1,7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