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여자들이 다들 확실한 커리어 갖고 승승장구하면 좋지만요,

.... | 조회수 : 1,599
작성일 : 2012-08-08 00:56:58
다 그렇게 살 수 있는 건 아니잖아요. 
대부분 고학력 여성들이 미혼일 때는, 아이 낳고 자신이, 나중에 전업으로 살 지도 모른다는 걸 아예 상상조차 안 하거든요.
모든 생각이 일 위주로 짜여져 있기 때문에요.
엄마가 된다는 것 = 커리어에 타격받을 수 있는 괴로운 상황, 이렇게 인식되기도 하고요. 
출산과 육아를 거치면서 생각지 못한  변수( 아이가 불안정하던가, 아프다던가 본인이 아프다던가, 
아이 맡길 사람이 없다든가  등등) 가 생기면서 
전업이 되는 사람들이 있는데,전혀 마음의 준비 없이 아이 엄마가 되는 경우, 심리적으로 2배, 3배, 힘들어 하더군요. 
자기가 생각한 멋진 자아 이미지와 너무 동떨어진다 생각해서, 전업맘 자리를 쉽게 수용하지도 못하고요.
 
일에 투자하는 노력과 시간의 0.01%라도 들여서, 아이 엄마가 된다는 것에 대해 좀 공부를 해두는 것도 필요하지 않았을까,
그럼 괴로운 시행착오도 줄이고, 심리적인 끄달림도 적었을텐데 그런 생각이 문득 드네요.
결혼전 상상한 것과 실제육아는 너무 딴판이어서.


IP : 211.207.xxx.15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공감
    '12.8.8 2:46 AM (112.170.xxx.15)

    정말 맞는 말씀입니다.
    구구절절 공감해요.

  • 2. 저도 공감이요..
    '12.8.8 9:09 AM (14.47.xxx.20)

    임신 출산까지는 생각했던 일이지만 엄마가 된다는 것의 무게나 의미에 대해서는 의외로 진지하게 현실적으로 생각해본 적이 없었더라구요, 저 스스로도...
    출산 앞두고 잠을 잘 못자서 82쿡 들어와서 이글저글 보면서 시간 보내는 날이 많아졌는데요.
    오로지 경제력이나 사회적 지위로만 사람의 가치를 평가하는데다 그 표현이 인신공격에 가까운 글들이 너무 많아서 놀랍기도 하고 상처도 받네요. 저도 공부잘했었고 지금 모습은 당연히 내 모습일거라고 상상하던 미래랑은 많이 달라서 혼란스럽단 참이라 그런 공격적인 말들에 더 흔들리는 것 같기도 해요.
    나와 다른 가치관, 다른 삶의 방식을 가지고 사는 삶도 나름대로의 가치가 있는거라고 생각해줄 여유는 없는 것일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920 어쩌면 저리 머리숱이 많으실까요? 미운우리새끼.. 22:59:40 81
1129919 시부모님 부양가족등록 가능할까요? 궁금 22:59:00 21
1129918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보고나니 ㅎㅎ 22:58:10 129
1129917 모든걸 같이하려는 직장상사 1 ㅇㅇ 22:56:33 73
1129916 떡만드는 블로그 아시는분요 1 오우 22:55:17 103
1129915 드라마 연애시대 보신 분 계세요? 1 .. 22:53:32 70
1129914 변상욱 대기자가 김상욱기레기에게(펌) 2 richwo.. 22:47:12 277
1129913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1 슬프다 22:45:58 501
1129912 40세되면서 립스틱을 바르기시작했어요 4 ㅡㅡ 22:44:34 674
1129911 끊임없이 말 하는 사람이 피곤해요. 7 .. 22:42:40 638
1129910 전세금 1억7천 어떻게 만들 수 있을까요? 5 젊었을 때 22:41:51 619
1129909 전세 내 놨는데 안 나가요ㅜㅜ 8 ㄴㄷ 22:37:56 789
1129908 발뒤꿈치까진건 원래 이렇게 잘 안낫나요? 1 새신발 22:36:40 124
1129907 굴 사서드시나요 7 22:35:44 637
1129906 다이어트 환약 드셔보신 분?? 화양연화 22:33:25 95
1129905 험담 한 사람과 다시 친해지기 7 명랑하자 22:28:36 501
1129904 크리스마스 케이크 어디서 살 생각이세요? 16 자유부인 22:28:06 1,012
1129903 30대, 40대 결혼 때문에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16 ... 22:27:14 1,325
1129902 남편있으면 친구와 전화통화 못하나요? 15 50대 동창.. 22:26:03 1,143
1129901 예비중3 수학학원 고민입니다 아들 22:25:39 153
1129900 나는 기레기다! 11 richwo.. 22:20:35 523
1129899 충칭 첫 방문·전례 없던 돈독함..文대통령, 방중 에피소드 넷 6 눈치 챘나?.. 22:19:56 374
1129898 2017 올해의 사자성어 6 후음 22:08:14 493
1129897 이거 국민학교 교과서 글 맞나요? 1 1986 22:07:33 294
1129896 당뇨약 먹으몀서도 오래 살수 있나요? 11 Asdl 22:05:01 1,1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