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대女 두 아들 살해하고 자살

... | 조회수 : 6,162
작성일 : 2012-08-01 12:48:14
완산구 평화동 아파트 7층 진(31ㆍ여)씨의 집에서 진씨와 각각 9살과 6살배기 두 아들이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진씨의 시어머니는 "며느리가 새벽에 '먼저 간다'는 내용의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보내 깜짝 놀라 신고했다".
발견 당시 진씨 가족은 거실에서 나란히 누워 숨져 있었으며 주변에서는 마시다 남은 독극물과 유서가 널려 있었다
진씨는 사망 전 오빠와 여동생 등 가족에게 죽음을 암시하는 문자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조사됐다.
진씨의 남편도 지난 6월 가정불화를 비관해 자살했다고 전했다.
진씨가 우울증과 생활고를 비관하다가 이날 오전 3시를 전후해 두 아들에게 독극물을 먹인 뒤 자신도 목숨을 끊은 것으로
IP : 211.171.xxx.15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8.1 12:51 PM (59.15.xxx.61)

    그저 모두들 불쌍할 뿐입니다.
    애들은 무슨 죄인지...
    명목을 빕니다.

  • 2. ...
    '12.8.1 12:55 PM (116.43.xxx.100)

    일가족이 전부다....ㅜㅜ 나이도 젊고 아이도 어린데..........

  • 3. 국가라도
    '12.8.1 12:55 PM (112.152.xxx.173)

    아이들은 돌봐주니까 제발 애들 생명좀 끊지 말았으면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4. @@
    '12.8.1 12:56 PM (125.187.xxx.193)

    아이구 정말
    너무 안타깝네요

  • 5. ㅠ.ㅠ
    '12.8.1 12:57 PM (121.134.xxx.89)

    아이는 태어나는 순간부터 독립된 인격입니다
    부모의 소유물이 아니예요 ㅜ.ㅜ
    죽을 힘으로 살면 못 할게 뭐가 있다고 마음의 병이 깊으셨나 봅니다 ㅠ.ㅠ

  • 6. 망자에게
    '12.8.1 1:01 PM (211.108.xxx.32)

    도저히 좋은 말이 안 나오네요.
    애들이 무슨 죄입니까.....할머니도 있다는데....
    아이들이 너무 불쌍해서 눈물이 납니다. 9살과 6살이라니...얼마나 얼마나 무서웠을까요......

  • 7. 꿀꿀이맘
    '12.8.1 1:09 PM (211.222.xxx.16)

    아이들이 넘 불쌍하네요 명목을 빕니다...너무 안타갑네요

  • 8. 상태가 점점 심각해져요. 개인의문제가 아니라는...
    '12.8.1 1:18 PM (124.5.xxx.109)

    나라에서 아이를 돌봐주나요? 전에 쉼터 내년이면 나가야 한다는데
    돈없다 고민하는 글 본적 있는데....이 나라에서는 힘들어요. 부모없슴 천덕꾸러기되거나
    사기당해 신용불량자 되기도하고~ 잘한건 아니나 그 심정 이해가고

    그저 명복만 빌어드리고 싶습니다.

  • 9. 애들이 불쌍해요..
    '12.8.1 3:14 PM (221.157.xxx.37)

    어린생명들 넘 안타깝네요.
    애들이 무슨죄라고?

    부디 편히 좋은곳으로 가셨음 합니다...

  • 10. mm
    '12.8.1 3:17 PM (125.133.xxx.197)

    고인들의 명복을 빕니다.
    국가에서 돌봐주다니요. 어림도 없습니다. 연명하면서 살 수는 있겠죠.
    부모없는 아이들이 사회에서 어떻게 왕따 당하면서 사는지 이미 다 알아보고 아이들과 함께 가는길을
    힘들게 택했겠죠. 복지가 안된 국가에 아이들을 맡기고 갈 수 없었을겁니다.
    이러한 비극을 없애려면 어서 빨리 복지국가가 되어야 하지요.
    복지포퓰리즘이라는 신종어가 생긴 이 나라에 서민들의 희망이 있을까요.
    불쌍한 아이들! 좋은곳에서 편히 쉬거라.

  • 11. 국가에서
    '12.8.1 4:31 PM (222.238.xxx.247)

    언제 돌보아주었나?

    친척들도 안돌봐주는데......

    한가정이 왜 이렇게 파탄이 나는지?



    그곳에서는 편안한 안식을 얻길 바랍니다.

  • 12. 분당 아줌마
    '12.8.1 6:04 PM (175.196.xxx.69)

    애들은 어디 시설에라두 맞기지...
    9살이면 알 거 다 알텐데... 너무 안타깝네요.
    아가들은 좋은 곳 가서 평히 살아라

  • 13. 에휴
    '12.8.1 8:12 PM (59.29.xxx.218)

    국가가 돌봐준다구요?
    부모 있어도 사회적 약자면 당하고 사는데 부모가 없으면 오죽하려구요
    망자도 자기아이들이 불쌍했겠죠
    그래서 열심히 살려다가 힘에 부치면서 정신적으로 약해지고 엄마 없이 사느니 같이 가는게 낫겠다 싶어
    이런 불행한 사태가 벌어졌겠죠
    맘이 아프네요
    명복을 빕니다.

  • 14. 에효..
    '12.8.2 11:09 AM (124.49.xxx.196)

    부디 명복을 빕니다..
    편히 쉬소소..

  • 15. ㅇ휴
    '12.8.2 11:11 AM (121.166.xxx.70)

    다른건 이해해도 이런건 이해해주지 마세요들.
    범죄라는 인식이 부족해서 계소 발생하잖아요.

    천덕꾸러기가 되든어쩌든.. 기호까지 박탈한 못난 부모잖아요.
    살해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759 인천공항 라운지 여러번 들락날락해도 되나요? 가자 16:31:19 0
1224758 70만원대로 물놀이하기 좋은 해외는 어디를 추천하세요? 3 . 16:27:01 67
1224757 미국에 재혼해 와있는데 잠이 안오네요ㅠㅠ 5 미국 16:24:37 622
1224756 피부 까만분들 화장 어떻게 하세요? 1 DD 16:22:04 103
1224755 만달러 요구했다는 티비조선 보도는 오보가 아닙니다. 4 눈팅코팅 16:22:01 291
1224754 태국 3박4일 여행가고 싶은데 너무 짧은 일정인가요? 2 반숙 16:20:55 100
1224753 오트밀우유 얼마나 마셔야 변비에 효과있나요? .... 16:20:46 40
1224752 서울과 경기도 어디가 국회의원수가 많을까요 2 눈을뜨자 16:18:50 36
1224751 그냥 미용실 이야기 2 묭실 16:14:30 258
1224750 커트단발 이 스타일 어떨까요? 4 헤어 16:14:09 311
1224749 가늘고 푸석거리는 머리 윤기나게 하는 제품 추천해주세요 6 헤어 16:12:10 341
1224748 거실,부엌) 폴리싱 타일과 강화마루 신청 도와주세요 아파트 분양.. 16:10:08 88
1224747 중1 국어,과학 문제집 풀려야 하나요?? 2 해바라기 16:09:04 168
1224746 공항버스는 꼭 공항 갈때만 타나요? 10 .... 16:08:43 577
1224745 부부가 반대성향이면 정말 잘 살까요? 4 ㅇㅇ 16:08:43 255
1224744 에어컨 설치 하고 기사님에게 수고비 4 자전거 16:07:52 283
1224743 병원 추천해주세요.(청주) 2 종이학 16:05:50 63
1224742 초6아이들과 갈 해외여행지 이 중에서 추천 부탁드려요 8 ㅊㅊ 16:05:23 235
1224741 갑질 사태 해법 찾다 국민 비호감 등극한 남양유업 1 샬랄라 16:02:54 199
1224740 오늘은 동안이 화제네요. ㅎ 제 분석 들어감. 5 ㅇㅇ 16:02:07 621
1224739 꼼씨꼼싸라는 브랜드 아세요? 7 장원받고 15:55:16 494
1224738 팔만 간지러워요. 이유가 뭔지 ㅠㅠ 4 ... 15:54:04 315
1224737 분당이요 4 이사 15:52:42 505
1224736 오이피클은 .. 15:52:35 91
1224735 61.253.xxx.51 분탕질로 베스트 간 연아 관련 글 결국.. 아마 15:52:19 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