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온 몸을 벅벅 긁는 아이...

여름만 되면 | 조회수 : 1,912
작성일 : 2012-07-31 22:41:27

초등4인데 어렸을 때는 안그랬는데 작년부터 무릎 뒤를 가려워 하더니

올 해는 얼굴 포함 온 몸을 벅벅 긁네요.

바르면 가려움이 좀 완화되는 로션이나 크림 없을까요?

IP : 114.203.xxx.12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7.31 10:43 PM (114.207.xxx.28)

    아토피네요

  • 2. ..
    '12.7.31 11:02 PM (222.110.xxx.137)

    아토피 같네요 아마도 젤 약한 리도맥스 처방해 줅거에요. 병원가세요 긁는거 두다가 성질버려요. ㅅ원하게 해주시고 가려워하면 자주 씻겨주시구요

  • 3.
    '12.7.31 11:11 PM (114.203.xxx.124)

    병원 갈건데요.
    커가면서 나아질까요?
    아님 더 심해지나요?
    걱정입니다^^

  • 4. 초5엄마
    '12.7.31 11:42 PM (121.190.xxx.114)

    과자류를 끊어보시면 어떨까요.. 저의아이도 한때 심해졌다가 곰곰생각해보니 인스턴트 음식을 많이 먹기시작하면서 심해진것 같아서 과자, 하드 등등 인스턴트 끊으니까 곧 잠잠해졌었거든요... 자녀분이 어릴적에는 아토피없었는데 성장하면서 어느시점에 아토피가 나타난 것이라면 먹거리에서 한번 이유를 찾아보셔요..

  • 5. 윗님
    '12.7.31 11:45 PM (114.203.xxx.124)

    맞아요.
    제가 초등 저학년 때 까지는 인스턴트 절대 안먹이고 빵이며 과자도 만들어 먹이는
    어찌보면 먹거리에 좀 극성이었는데 아이가 크면서 밖에서 조금씩 먹고
    하다 보니 그런것 같아요 ㅠㅠ

  • 6. 긁는게 문제인게
    '12.7.31 11:50 PM (112.153.xxx.36)

    피부에 이차감염을 일으켜 염증을 일으킨다는건데
    아토피 치료시 항상 손톱 짧게 깎아 주시고 손을 항상 청결하게 하셔야 해요.

  • 7. 나도아토피
    '12.8.1 12:03 AM (124.199.xxx.6)

    어릴 때 아토피가 심해서 거의 채식인으로 살았고, 인스턴트는 꿈도 못 꿨는데요.
    지금 30되고보니 별 차이 못 느끼겠어요.
    약 부작용 무서워서 끊는다고 괴물 되기도 했었는데
    요즘은 고기 먹고 인스턴트 먹어도 그냥그냥 살만합니다.
    커가면서 나아지는 경우도 있는듯 해요.
    근데 정말 손톱 길면 확실히 트러블 생기고, 여름되면 간지럽습니다. 가끔 병원 가서 약 받아와요..
    아이 온도조절 잘 해주시고 청결/보습 신경써주세요..

  • 8. 플럼스카페
    '12.8.1 12:11 AM (122.32.xxx.11)

    저희ㅜ애들이 여름 아토피여요.
    먹는 거야 일년 내내 엄마인 제가 챙겨주니 여름이라고 별다를 리 없는데
    여름만 되면 벅벅 긁어요.
    목 뒤, 무릎 뒤, 팔 접히는 안 쪽....
    저희집 애들은 체질적으로 열이 많아요. 겨울에도 땀흘려가며 자는 애들이에요.
    아주 어릴 적에 장마철에 (건조하지도 않은데 저런 증상이라) 하도 심해서 함소아에 한약이라도 먹여보자하고 데려가니
    거기 선생님이 여름에 열이 더 올라와서 그런 거라고...체질이 변해야 하고 약 한 번 먹어 나아질 거 아니니 약 먹이지 말라고 해서 어서 자라야 할텐데 기다리고 있어요.
    여름 지나면 거짓말 같이 뽀얀 피부되고....이게 10년에 애들 셋이 다 그러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877 간장장아찌 왜 이렇게 맛있어요? 중독성 20:15:42 83
1224876 남동생이 연락이 안되는데.... ... 20:13:02 222
1224875 동네 슈퍼에 배달시킨 게 2시간 넘어서 왔는데 제가 화가 안 풀.. 2 그냥 푸념 20:12:13 195
1224874 일을 도와줬는데 보답이 너무 큰경우요 2 .. 20:11:28 243
1224873 이불빨래 하는 남편이 4 nake 20:10:02 239
1224872 신기한 이웃 4 잡담 20:06:49 414
1224871 소아단백뇨. 1 ..... 20:05:27 119
1224870 가정의학과 건물에 산후조리원 어떨까요? 1 긍금 20:05:02 63
1224869 사는 게 괴롭고 스트레스 받으면 치아를 다 뽑고싶어요 1 우울한 일상.. 20:03:14 423
1224868 버닝 벌써로 막내리나요??? 1 심야뿐이네요.. 19:59:32 300
1224867 색깔있는 면 커버도 구연산 쓰면 선명해지나요 3 .. 19:51:04 272
1224866 대학생 아이가 금니 해야 한다는데 6 8개가 썩.. 19:47:54 419
1224865 차에 장식으로 뭐 달거나 귀엽게 올려 놓은 것 있으세요? 8 장식품 19:46:20 380
1224864 강남 사시는 분들 부러운거 딱하나 있어요 18 ㅎㅎ 19:45:34 1,941
1224863 제주 독채 민박 추천부탁드립니다 1 미미 19:44:38 111
1224862 외국에 사는 사람의 문상 3 갑작스레.... 19:43:20 254
1224861 미성년자들 끼리만 유럽여행을 할수가 있나요? 1 .... 19:41:37 186
1224860 대치도쪽 SAT학원중 남OO ?? 19:39:39 167
1224859 [단독] 법무부 ''낙태죄 폐지? 성교하되 책임 안지겠다는 것'.. 4 ㅇㅇ 19:38:58 710
1224858 대한 항공 국제선 위탁수화물 금지 품목 4 ... 19:34:37 441
1224857 이모, 이모부의 존대말? 높임말을 알고 싶습니다 8 궁금합니다 19:33:12 505
1224856 다스뵈이다에 고정 출연하게 됐다는 정청래 전 의원의 트윗 12 ㅋㅋㅋㅋㅋㅋ.. 19:32:38 591
1224855 지인의 식당예절 13 ?? 19:29:21 1,496
1224854 친자매로부터 자동차 좀 싸게 양도 받았을때/ 8 봄날 19:28:31 615
1224853 70대 어르신들이 드실건데 한정식과 스테이크중에 어떤게 좋을까요.. 3 ^^ 19:26:11 3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