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Banner

제 목 : 복귀 신고 합니다.

| 조회수 : 4,030 | 추천수 : 139
작성일 : 2010-06-29 00:53:21



You're Still You / Josh Groban

Through the darkness
어둠 속에서
I can see your light
난 당신의 빛을 볼 수 있어요
And you will always shine
그리고 당신은 언제까지나 빛날 거예요
And I can feel your heart in mine
난 당신의 마음을 느낄 수 있어요
Your face I've memorized
당신의 얼굴을 떠올릴 수 있어요
I idolize just you
당신은 나의 우상이니까요

I look up to
난 당신의 모든 걸
Everything you are
존경해요
In my eyes you do no wrong
나의 눈에 당신은 어떤 잘못도 없어요
I've loved you for so long
난 아주 오랫동안 당신을 사랑했어요
And after all is said and done
모든 것이 끝난 뒤에도
You're still you
당신은 여전히 당신이에요
After all
어쨌거나
You're still you
당신은 여전히 당신이에요

You walk past me
당신이 내 곁을 지나칠 때
I can feel your pain
난 당신의 고통을 느낄 수 있어요
Time changes everything
시간은 모든 걸 변화시키지만
One truth always stays the same
진실 하나는 언제나 그대로이죠
You're still you
당신은 여전히 당신이에요
After all 어쨌거나
You're still you





제가 82cook에서 배운게 넘 많아요...

감사합니다.

그리고 저에게 주셨던 여러분들의  넘치는 사랑!!

소년소녀 가장들에게 잘 전달 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2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캐드펠
    '10.6.29 2:02 AM

    두 손 번쩍 들어서 복귀 환영합니다^^
    어서 오셔요*^^*

  • 2. 캐드펠
    '10.6.29 2:03 AM

    글고 보니 앗싸 일등이닷~~~!

  • 3. 카루소
    '10.6.29 2:11 AM

    캐드펠님!! 1등을 축하드립니다.*^^*

  • 4. 예쁜솔
    '10.6.29 2:49 AM

    방가워요, 쉐프님...
    땀 흘리며 열심히 일하시는 모습
    짱! 이었어요.
    냉면도 물론 맛있구요.
    늘 건강하시고 맛난 음식 많이 만들어 주세요.

    복귀신고 하셨으니
    무단 이탈은 안됩니다^^
    오늘 음악은 더 감미롭군요~~~

  • 5. 열무김치
    '10.6.29 4:43 AM

    ^^
    너무 반갑습니다~~ ^^ 카루소 쉐프님 ^^

  • 6. 보리
    '10.6.29 9:01 AM

    카루소쉐프님, 냉면 정말 맛있어요.
    강하지도 약하지도 않은 딱 중간의 부드러운 육수의 맛...
    너무 쫄깃해서 더이상 말이 필요없는 면...
    앞으로 자주 들릴테니 게속 이 맛 변치마시고 지켜주시고 꼭 커피도 주세요~
    감자탕도 감탄입니다!
    부드러운 시래기를 특히 좋아하거든요. 정말 맛있어요.^^

  • 7. intotheself
    '10.6.29 9:23 AM

    부재가 드러낸 존재감이었답니다.

    음악이 없는 줌인 줌아웃이 뭔가 빠진듯한 느낌 !!

  • 8. 화이트
    '10.6.29 9:31 AM

    아웅~~반가워요 카루소님...
    줌인줌아웃은 카루소님없으면 안되는데...쩝
    바쁘신데 매일오시랄수도없고...우짠대요?...

  • 9. 무아
    '10.6.29 9:55 AM

    카루소님
    멀리서 응원보냈습니다.
    차 한잔 곁에두고 함께 합니다.

    바쁘시더라도 자주, 아니 가끔씩이라도 카루소님을 만나야합니다...

  • 10. 마린
    '10.6.29 10:04 AM

    정말 반가워요...
    바쁘시더라도 가끔식 들려주세요..플리즈~~~~

  • 11. 청라에서
    '10.6.29 10:24 AM

    아~~~드디어 82쿡에 노래가 돌아왔습니다.
    고맙습니다.늘 행복한 쉐프님~~~축하드려요.

  • 12. 들꽃
    '10.6.29 10:40 AM

    오마나~카루소님 오셨네요^^
    줌인줌에서 카루소님이 얼마나 큰 존재이신지
    이번에 제대로 느꼈답니다.

    카루소님~
    82로 복귀하신 것 두 손 들어 환영합니다.

    사업 번창하시길 바라고
    82에도 자주 자주 오셔서 즐거움 나눠요.

    82벙개 카루소님 가게에서 칠 수 있으니
    항상 반겨주시구요~

    82가 있어 더욱 행복한 남자 카루소님~!!

    그리고 캐드펠님~일뜽 축하합니당~ㅋㅋㅋ

  • 13. 하늘재
    '10.6.29 10:43 AM

    반갑습니다...

    위치 까지 알아 두었으니~~~
    살짝꿍 가려구요~~ㅎ
    번창 하시구요....ㅎ

  • 14. 시우랑 함께
    '10.6.29 10:47 AM

    앗 벌써 개업하셨나요?
    저도 얼른 가봐야겠어요.
    울 남편이랑 아이랑 같이 갑니다. ㅎㅎㅎ

  • 15. 그린
    '10.6.29 12:40 PM

    카루소님~~
    컴백을 환영합니다.^^

    전 아직 설랭이 못 가 본지라 궁금하기 짝이 없어요.
    아쉽지만 집안 일로 한동안 서울에 없을 예정이라
    당장은 아니지만 돌아오는대로 얼른 가 뵙겠습니다....
    대박을 기원합니다!!!ㅎㅎ

  • 16. 미실란
    '10.6.29 12:48 PM

    카루소님~
    저번주에 오픈 소식 들었습니다.
    사실 82쿡에 그동안 출석을 하지 못했습니다.
    축하드립니다.
    꼭 한양길 갈때 들러가겠습니다.
    늘 멋진 카루소님과 설랭이가 되시길 기원합니다.
    섬진강가 희망농부 이동현

  • 17. phua
    '10.6.29 3:22 PM

    목요일에 설랭이에서 뵈요~~~~^^
    이제 100% 꽉 찬 줌인아웃이 된 것 같습니다.

  • 18. 별이친구
    '10.6.29 5:48 PM

    음악 감사합니다^^ 번창하세요~

  • 19. 지베르니
    '10.6.29 6:05 PM

    카루소님~

    축하합니다 ^ ^

    설랭이 개업 축하 인사가 늦었네요 ~~

    번창하세요 ~

  • 20. happy1004da
    '10.6.29 7:11 PM

    쩌 번에 인투님게서 올리 신 사진으로 카루소 님을 뵈었습니다..인상 좋으시든데요..

    꼭 한 번은 가서 멋을 평가 해 드리겠습니다.

    미리 말씀 드리지만 저,,,입 맛 까다롭습니다.ㅋㅋㅋ

    떨리시죠???

  • 21. 청미래
    '10.6.29 8:45 PM

    반갑습니다. 복귀하심을 환영하며...
    바쁘실테니 자주 오시라는 말씀은 못 드리겠네요.^^
    음악 감사합니다~

  • 22. emile
    '10.6.29 9:09 PM

    설랭사장님~~
    멀리서지만 응원보내요~~
    대박행진 이어지시길^^

  • 23. nayona
    '10.6.29 10:50 PM

    무지 바쁘실텐데.......
    대박나실 준비로...^^

    건강하시고 하시는 일 번창으로 계속 해서 좀 더 많은 좋은 일 있으시길 바래요.

  • 24. 행복나눔미소
    '10.6.30 12:33 AM

    많이 바쁘시길 바랍니다^^
    그러나 망중한은 줌아웃방에서 보내시길 부탁드립니다.
    냉면 맛있어요^^

  • 25. 들꽃
    '10.6.30 8:34 AM

    행복나눔미소님 담에 또 가요~^^

    카루소님~
    사진속 어두운 나무 숲 사이로 환한 빛이 들어와 앉았네요.
    카루소님께도 언제나 기분 좋은 환한 빛이 들어오기를....

  • 26. 쉴만한 물가
    '10.6.30 1:16 PM

    [여차하면]님이 친절하게 알려주신
    설랭이설랭이 주소와약도를 갖고
    한국에 가면
    냉면 먹으로 꼭 찿아 갈께요.

    사업 번창하시길 바랍니다.

  • 27. 뭉크샤탐
    '10.6.30 5:40 PM

    앗 비쁘시지 않으세요? 저 냉면 무지 좋아하는데 꼭 한 번 갈게요
    꿈을 꼭 이루시길 간절히 기원합니다. 이미 반 쯤 이루셨죠?
    냉면 육수 묵고지퍼요

  • 28. 카루소
    '10.7.1 1:05 AM

    저의 귀환을 반겨 주시는...
    캐드펠님, 예쁜솔님, 열무김치님, 보리님, intotheself님, 화이트님, 무아님, 마린님, 청라에서님,
    들꽃님, 하늘재님, 시우랑 함께님, 그린님, 미실란님, phua님, 별이친구님, 지베르니님, happy1004da님, 청미래님, emile님, nayona님, 행복나눔미소님, assy님, 쉴만한 물가님,
    뭉크샤탐님!!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104 상쾌한 겨울 헤변 도도/道導 2017.12.14 201 0
24103 여기서 추천받은 레깅스 샀더니 팔토시가 왔네요 2 심플라이프 2017.12.12 3,021 0
24102 나무타기 달냥이 6 철리향 2017.12.08 1,114 0
24101 어처구니가 없다 1 도도/道導 2017.12.07 803 0
24100 며칠전 구입한 프로폴리스 리퀴드입니다. 3 얼라리오 2017.12.06 907 0
24099 허상과 실상의 세상 도도/道導 2017.12.06 449 0
24098 미스티의 오해 10 연못댁 2017.12.04 1,013 1
24097 이 거실장은 어디 걸까요? 오드리햅번 2017.12.04 851 0
24096 한달된 턱시도 작은 고양이 인연 찾아요 (입양완료) 15 소소한삶 2017.12.03 1,476 0
24095 스치는 시간은 저장되고 있었습니다. 도도/道導 2017.12.02 568 0
24094 박스와 의자 서민과 귀족 ...신이야 신??????? (뷰웅.. 4 하고나서 2017.11.30 1,104 0
24093 불쌍한 강아지들 사냥개 안되게 도와주세요..부탁드립니다. 2 ㅂㅅㅈㅇ 2017.11.30 1,218 0
24092 새로운 보금자리 도도/道導 2017.11.30 563 0
24091 무청 시래기 1 도도/道導 2017.11.29 765 0
24090 안타까운 사연의 유기견 ... 임보처 없을까요? 2 양해리 2017.11.27 945 0
24089 고요한 풍요 2 도도/道導 2017.11.27 625 3
24088 울 냥이가 말이죠 9 목동낭자 2017.11.25 1,923 1
24087 가슴 뜨거웠던 '우리들의 촛불'! -고양시 상영 영화 1 bluebell 2017.11.24 410 0
24086 첫 눈오는 날 설시를 만나다 1 도도/道導 2017.11.23 771 0
24085 저장, 수집강박증 식이조절 관련 글쓰신 분~~~ 냥이를왕처럼 2017.11.23 680 0
24084 가을의 온기가 남아 있는 곳 도도/道導 2017.11.22 592 0
24083 즐거워 보이는 가족을 만나다 2 도도/道導 2017.11.21 1,467 0
24082 가을의 복판으로 지나는 길 1 도도/道導 2017.11.18 872 0
24081 오늘 아침에는 상고대가 3 도도/道導 2017.11.17 826 0
24080 섬진강의 아침 3 도도/道導 2017.11.16 916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