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일본 방사능 얘기했다가 바보(?) 됐던 일..

조심스럽게 | 조회수 : 2,583
작성일 : 2012-07-26 23:30:14

옆에 일본산 얘기를 보고.. 생각이 나서요.

저도 조심한다고 하는 편인데 다들 입 밖으로 얘기를 꺼내지는 않는 분위기 인 것 같아요.

몇 달 전 친구를 오랜만에 만났는데 걱정 안 되느냐.. 뭐 그런 이야기를 했어요.

제가 박O호 선수도 아이들이 있고 그래서 (그렇다고 말은 안 하지만) 한국으로 온 것 아니냐고 했어요~

그 아내 분이 요리하시니 먹거리에 아무래도 민감할 수 밖에 없잖아요..

그랬더니 친구가 뭐 그런 말도 안되는 소리를 하냐고 면박을 주더라구요;;;

저는 방사능 때문에 그런 선택을 충분히 할 수 있다고 생각했는데...

어떤 댓글처럼.. 유난떨고 너무 오버해서 생각한 건가요???

 

 

IP : 122.34.xxx.18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느낌
    '12.7.26 11:36 PM (110.70.xxx.238)

    딱 듣고 느낀 건
    방사능 유난 호들갑이랑 전혀 상관없이
    약간 악의없이 눈치없는 말이라고 느껴졌어요.

  • 2. 세슘이니
    '12.7.27 12:03 AM (211.194.xxx.99)

    베크렐이니 하는,
    책속에나 있어야 할 용어가 일상에서 자주 쓰이는 고도의 위험사회에서는 비관주의가 옳습니다.
    비관적 감상을 위한 비관이 아니라 안전한 삶을 위한 생활의 지침 같은 거겠죠.

  • 3. 부산에
    '12.7.27 1:09 AM (121.175.xxx.103)

    일본사람들 많이 들어오고 있다죠
    제주도도 이미 땅의 많은 부분이 일본사람거라 알고있어요
    아무일 아니면 그네들은 왜 한국으로 들어오고있을까요
    그들의 민족성상 응큼하게 뒤로 조용히 들어오고있다 생각합니다
    남이야 뭐라든 내가족은 내가 지키는게 맞음

  • 4. 난 유난...넌 무식
    '12.7.27 2:38 AM (211.219.xxx.103)

    누가 나중에 후회하게될지..??
    하긴 후회도 않하더라구요...
    다 그런거지 뭐...하며 근데 그런 사람들이 엉뚱한 걸로
    유난떱니다...특히 허세..쪽으로...
    남 의식하느라 실속이 없는과들이 그렇더라구요..

  • 5. ..
    '12.7.27 2:54 AM (119.64.xxx.244)

    주위에 돈 좀있는 사람들의 최대 관심사는 건강 입니다.
    앞에서는 아닌척 해도 유기농 먹고 시간내서 운동하죠 물론 일본산등은 근처도 안갑니다.

    없는 사람들이 발암물질 음식등 싼맛에 먹는 겁니다..

    부산에 일본사람들이 정말 많이 들어와요 왜그럴까요 ㅎㅎ

    남이야 뭐라는 내가족은 재가 지키는게 맞아요 22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508 연예인 성형 전후 사진 보고 너무나 궁금하네요. 1 너무나 16:36:01 8
1127507 미혼인데 아이 낳는 꿈.. .. 16:35:03 8
1127506 11월 취업자 25만3000명 증가... 청년실업률 18년만에 .. 1 ........ 16:32:53 43
1127505 아줌마소리 보다 듣기싫은 어머님 3 16:32:27 111
1127504 인테리어 소품 고급스러운것 사는곳 알려주세요 1 123 16:31:12 34
1127503 가습기 어떤거 쓰시나요? 가습기 16:29:59 17
1127502 목걸이 체인좀봐주세요^-^ 1 목걸이 16:29:50 55
1127501 글리신 드셔보신 분 불면증 16:29:05 17
1127500 청와대 첫 '블라인드 전형' 결과는?… 오늘 16:28:07 76
1127499 서울 강북쪽 유방 초음파 외과 추천 부탁합니다. 강북쪽 16:27:41 26
1127498 자궁내막검사 .. 16:27:35 57
1127497 의정부 화재때 20대 미혼모가 아들을 구하고 죽었는데 2 몇년전 16:25:36 394
1127496 파일을 외장하드에 내려 받으면 C 하드디스크엔 전혀 남지 않나요.. 파일 16:25:16 35
1127495 [영상]방탄소년단, 서울 홍보송 '위드 서울' MV 오늘 오후 .. 1 ㄷㄷㄷ 16:23:54 94
1127494 혹시 서민정씨 남편처럼 물건 쟁여놓는분 안계세요? 3 흐흥 16:23:44 256
1127493 남편이 박사 9년만에 교수 임용됐는데요 23 ㅇㅇ 16:21:30 1,010
1127492 고기 꾸준히 먹고나서 얼굴 피부가 두꺼워졌어요 1 고기 먹어야.. 16:19:35 337
1127491 겨울 되고 나서부터 수면양이 너무 늘었어요. 이거 어떻게 고칠까.. 1 동면 16:18:29 119
1127490 제빵기나 미싱 사면 많이 쓸까요? 10 ... 16:16:17 180
1127489 독자가 뽑은 올해의 소설…김영하 '오직 두 사람' 3 ㅇㅇ 16:12:50 268
1127488 공중화장실.휴지통을 없앤대요.ㅠ 10 막힐텐데 16:10:58 921
1127487 생일날 찰밥 먹는 거 경상도만의 풍습인가요? 20 어머 16:10:15 419
1127486 저도 가난한데 중경외시 나왔어요. 9 흠... 16:08:43 946
1127485 남자 내복 상의만, 기모 북실북실하게 들어간거 어디가면 있을까요.. 3 16:07:00 102
1127484 갤럭시 노트4, 노트4 S-LTE, 노트5 기종들 사용하기 어떤.. 2 스마트폰 16:01:54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