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방사능 관련해 유난 떤다는 말

.. | 조회수 : 1,842
작성일 : 2012-07-26 21:48:02

참 어이 없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무심히 잘 먹고 살고 있으면 안전한 건가요?

 

아닙니다. 방사성 물질은 엄청 치명적으로 위험하고 현재 진행형입니다.

오늘 군포지역 생협네트워크에서 김익중교수님을 모시고 핵발전과 먹을거리 기준치에 관한 강의를 들었습니다.

 

인간이 54년 핵발전을 시작한 이래

사용후핵연료(고준위 방사성 폐기물)를 폐기할 장소를 갖고 있는 나라가 아무데도 없답니다.

 

사용후핵연료(연료로서 역할을 다한 우라늄재)를 핵발전소 내부에 수조를 만들어 물에다가 30년을 식히고

바람으로 20년을 식혀서 폐기장에 몇십만년을 안전하게 보관해야 한답니다.

그런데 그런 폐기장을 가진 나라가 아무데도 없답니다. (이제까지 있는 것은 저준위 폐기장)

경주에 선정을 했는데 짓다보니 지하수가 콸콸 나오는 곳이랍니다.

교수님께서 정부에 지하수가 들어갈 가능성이 있지 않냐고 공문을 보냈는데

들어갈 가능성이 있지만 안전하다고 답변이 왔답니다.

엄청나게 위험한 물질을 지하수가 흐르는 지반에 매립하려고 하는 것입니다.

 

우리나라는 원전이 밀집도가 매우 높아 하나만 사고 나면 끝이랍니다. 민족 멸절이랍니다.

5대 과학잡지에 실린 일본의 세슘오염도 지도를 보여주는데

지금 고농도로 오염된 면적이 남한의 면적이랍니다. 도쿄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세슘은 심장과 신장위에 호르몬을 만들어내는 작은 기관에 잘 축적되어

심장마비 심혈관 질환으로 많이 죽을 수 있답니다. 암 뿐만 아니라 가장 쉽게 걸리는 암은 갑상선 유방암으로

여성들이 발병율이 높고요..

 

지금까지 우리나라에서 사고난 일지를 보여주는데 600건 정도 되고

은폐된 것까지 보면 엄청 많다고 합니다.

저번 고리 사고도 발전소장 및 고위직 4명이 은폐한 것을

지들끼리 식당에서 밥먹다가 하는 얘기를 옆에 사람들이 듣고

밝혀지게 된 것입니다.

고리원전은 30년이 넘은 노후원전으로 절대 재가동되어서는 안된답니다.

충격적인 일화 2개..

우리나라 70년대 원전 노동자는 작업복을 집에 가져가서 손빨래해서 다시 입었답니다.

젊은 남자인데 부인이 무뇌아를 2번이나 낳았답니다.

2007년 대전 원자력  연구원에서 우라늄 3KG을 도난 당했는데 아직도 행방이 묘연하답니다.

우라늄은 광산에서 캘때부터 광부들이 피폭을 당한답니다.

 

글이 길어져서

유튜브에서 김익중 교수님 관련 동영상 많이 찾아보시길 권합니다.

IP : 175.112.xxx.13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dusdn0824
    '12.7.26 9:49 PM (121.183.xxx.214)

    그래서 일본시장인가? 그분 욕먹은걸로 알고있어요

    자기네 물 괜찮다면서 일본시장이 수돗물을 마셨는데
    그물을 그냥 썩은표정으로 마시는바람에

    일본국민들이 다 그사람욕을했었죠

  • 2. 게으른농부
    '12.7.26 9:57 PM (220.81.xxx.162)

    핵폐기물을 영구저장할 수 있는 기술 자체가 없습니다.
    시한폭탄을 안고 사는 겪이죠.

    그럼에도 저희 옆집에서는 지금도 인공태양연구가 한창이랍니다. 어이상실~ ^ ^*

  • 3. 지금도
    '12.7.26 9:58 PM (211.194.xxx.99)

    잊혀지지 않는, 어느 회원님의 '지금 유별스럽다고 해도 10 년 후쯤 누가 웃는가 보자'라는 의미의 말이
    생각나네요.

  • 4. ...
    '12.7.26 10:08 PM (118.216.xxx.86)

    절대 유난떠는 것 아니죠. 모르면 모를까 알고 조심 안하는 거는 무모한거죠.
    최근 체르노빌 관련 문서나 책을 읽었는데 차마 묘사할 수조차 없어요.
    어찌나 끔찍하고 슬프고 아픈지.
    무능한 한국 정부와 뻔뻔한 일본에 화가 납니다.

  • 5. 하지만
    '12.7.26 10:11 PM (112.152.xxx.143)

    방사능도 연좌제라는게 함정..
    나 하나만 조심한다고 되는 문제가 아니라는거죠.

  • 6. 무크
    '12.7.26 10:42 PM (118.218.xxx.197)

    주변 사람들이 아무 신경 안 쓴다고 해서, 방사능의 가공할 유해함이 달라지는 건 아니죠.
    몇 명이 신경 쓰건 아니건 간에 방사능은 절대적으로 치명적인거고요.
    각자 알아서 하면 되긴 하지만, 그냥 남들 따라 할 일은 아닌 거 같아요.

  • 7. 음..
    '12.7.26 11:51 PM (58.235.xxx.115)

    피할 수 없는 피해지만 최소화 하도록 노력은 해야지요..
    우리야 자식 다 낳았고 내가 먹고 죽으면 그만이지만, 우리 자식들은 어쩌나요?
    정말 아무 생각없는 사람들 보면 절대 그런 사람 자식에게 내 자식 결혼시키지 말아야지 생각합니다.

  • 8. 유난떤다는
    '12.8.18 10:18 AM (119.214.xxx.130)

    사람들은 이 다음에 자신의 아이들이 얼마나 힘든 삶을 살게 될지 신경 안쓰는 사람이거나..
    방사능이 얼마나 무서운 것인지 모르는 사람인거라고 생각해요.

    알려줬는데..
    유난떤다는 사람들은 체르노빌에서 태어난 기형아들 사진을 보여주면서 당신 아이가 이런 아이를 낳고 힘들게 살면 좋겠냐고..얘기하면 좀 먹힐까요?

    아직도 이 정부를 믿는 사람들이 있다니..
    신기할 따름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752 식당에 혼자 탕수육 먹으러 가면 이상할까요? 2 얌얌 23:04:52 23
1226751 냉동 연어 구입가능한곳 검색해도 안나오는데 ㅇㅇ 23:03:48 12
1226750 미스트리스 1 .. 23:02:35 53
1226749 '양예원 성추행 의혹' 스튜디오 실장, 동종 전력 2차례 확인 2 ㅇㅇ 23:01:44 186
1226748 11시 화살기도합니다 4 마그네슘철분.. 23:01:32 200
1226747 지하철에서 딸 뻘되는 애한테 욕 먹었네요.. 4 ... 23:01:16 296
1226746 분당 산부인과(임신준비) 추천 좀 해주세요 아무쪼록 22:59:04 35
1226745 멀다고 하면 안되갔구나 3 ㅇㅇㅇ 22:57:44 353
1226744 랑방 핸드백 이상할까요? 2 ㄴㅇㄹ 22:56:34 183
1226743 순대-간 핫라인이 진짜였군요 ㄷㄷ 8 역시당신은 22:54:10 949
1226742 우리 일반 가정에서도 하루아침에 경제가 망하거나 좋아지지는 않는.. 1 ... 22:53:53 287
1226741 남편과 정치인을 두고 말다툼을 할줄 12 miru 22:50:05 682
1226740 인터넷선 없으면요!! Tv 설치할.. 22:49:56 92
1226739 자세 때문에 배가 나오는 것 같아요 7 ... 22:48:05 530
1226738 신부전 강아지 키우는 분들 있으신가요? 1 ..... 22:46:29 95
1226737 문프에게 우리의 힘을 몰아줍시다~~~ 20만 가즈아!!! 7 아마 22:41:59 522
1226736 내일도 조계사나 봉은사에 연등이 달려 있을까요? 1 연등 22:41:34 244
1226735 오늘 사위 생일인데요 6 장모 22:41:18 621
1226734 인연이 올 시기가 있나요? 5 어렵다 22:40:51 370
1226733 판단이 안서는 동기 2 ㅇㅇ 22:40:40 235
1226732 급질) 이마트 모바일 상품권 기한인 내일까지인데요 8 22:39:15 323
1226731 와우 스케치 잼나요 3 ㅇㅇ 22:37:37 473
1226730 중국,상하이 자유여행이 가능할까요? 6 라일락 22:35:59 270
1226729 스팀다리미에 화상을 입었어요ㅠ 1 살빼자^^ 22:35:55 240
1226728 철거민영상 촬영자에게도 새누리당몰이했네요 5 이읍읍 22:32:27 2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