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어제 12평인가 작은집 인테리어에서 커다란 검정색 타일 화장실 어떤가요?

어제.. | 조회수 : 4,862
작성일 : 2012-07-25 09:01:23

화장실에 검정, 진갈색 a4용지보다 클 타일로 마감한것인데요.

평범한 일반 아파트로 거실 벽이나 가구나 아주 일반적인데 화장실만

저렇게 해도 괜찮을까요?

 

 

IP : 121.160.xxx.19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파사현정
    '12.7.25 9:02 AM (203.251.xxx.119)

    화장실 벽지 어두운색은 피하는게 좋을듯 하네요. 무조건 밝은색으로...

  • 2. ...
    '12.7.25 9:04 AM (110.14.xxx.164)

    별로에요 저는 바닥을 짙은색으로 했는데 얼룩도 잘 보이고 청소 잘 해야 반짝여요
    더구나 작은 집은 더좁아 보이고
    같은 전구 달아도 훨씬 어둡더군요

  • 3. 멋지긴한데
    '12.7.25 9:10 AM (14.52.xxx.192)

    화장실은 밝아야
    청소가 제대로 된건지 알 수 있을거 같아요.
    마음에 들었던건 영화를 볼 수 있는 방이었어요...
    그건 이사가면 꼭 하고 싶어요. ^^

  • 4. ㅇㅇ
    '12.7.25 9:11 AM (14.57.xxx.28)

    작은 집은 화이트가 정석이예요. 저 이십평대 후반인데 제 바로 밑의 집이 그레이로 인테리어를 했는 데 참 기괴하고 격에 맞지 않는다는 생각했어요. 아주 비추에요. 웬만한 감각 없음 진짜 희안해져요

  • 5. ...
    '12.7.25 9:19 AM (218.236.xxx.183)

    화장실은 매일 세제로 청소 할거 아니면 어두운 타일 별로예요.
    사진상으로나 이쁘지 좁아보이고 물얼룩,비누얼룩 보기 흉합니다..

  • 6. 정말 이쁜 작은집 인테리어
    '12.7.25 9:25 AM (121.166.xxx.244)

    http://bbs.miznet.daum.net/gaia/do/miztalk/life/housepic/photo/read?articleId...
    특히 침대를 올라가는 발판이 넘 웃겨요 ^^

  • 7. ///
    '12.7.25 9:41 AM (112.149.xxx.61)

    작은 화장실은 짙은색이 오히려 더 넓어 보일수가 있어요
    화이트라고 무조건 넓어보이는거 아니거든요
    검정계열은 물자국때문에 좀 신경쓰이겠지만
    그집도 바닥은 갈색계열로 했던데
    베이지 갈색계열은 더러워도 표도 안나요....--;
    그리고 그런타일은 빤딱하고 매끄럽게 광택이 나는 타일이 아니라 더더 표가 안나요..청소안해도..켁
    회색 갈색계열 괜찮아요

  • 8. ...
    '12.7.25 9:59 AM (121.157.xxx.79)

    휴가갔을때 묵었던 호텔 화장실이 블랙위주에 화이트로 했는데 의외로 력셔리하고 화사했어요.
    12평화장실도 아마 실제로도 력셔리할지도....

  • 9.
    '12.7.25 10:06 AM (218.154.xxx.86)

    베이지, 갈색, 회색의 고급스러운 색감의 타일은 정말 좋더라구요..
    더러워져도 당췌 티가 안 나고 여전히 고급스러운 맛이 있어요^^;;

    블랙도 전부 블랙으로 바르면 좀 그렇지만,
    한두 면만 바르면 고급스러워 보이더라구요..

  • 10. 저희집
    '12.7.25 10:10 AM (124.53.xxx.156)

    작은집이구요...
    그 집 정도 크기의 화장실...
    블랙은 아니지만... 그빕과 비슷한 어두운 갈색 큰 타일이녜요...
    능 화이트 화장실만 해봤는데... 지금이 훨씬 낫네요..
    때.. 잘 안보여요 ㅎㅎㅎ
    좁아보이지도 않아요...

    다음집에가도 다시 지금처럼 어두운 색깔로 할 계획...
    더 정확히 말하면 그집처럼 할 계획이예요 ㅎㅎ

  • 11. 저도
    '12.7.25 10:17 AM (221.165.xxx.188)

    늘 화이트톤의 화장실만 살아봐서 그 작은집 화장실 타일 한번쯤은 시도하고파요. 흰색도 왠만한 부지런함 아니면 약간 누렇게 때끼는건 어쩔수 없는거 같아요.

  • 12. ..........
    '12.7.25 10:25 AM (118.219.xxx.26)

    검정색이든 빨강색 청색 이런 찐한 색들은 물때가 보여서 피하시구요 중간색이 좋아요 갈색 분홍색 하늘색 베이지색이요 흰색은 누래져서 별로예요 욕실공사하시는분들은 흰색도 하지말라고 중간색이 좋다고 그러셨어요 아님 이길연 인테리어 코디네이터 미니홈피[http://www.cyworld.com/kilyeon76]가면요 욕실에 거울같은 타일이 있는데 그게 때가 안껴보이고 좋대요

  • 13. ..
    '12.7.25 10:36 AM (1.225.xxx.112)

    http://www.cyworld.com/kilyeon76

  • 14. 의외로
    '12.7.25 11:08 AM (14.37.xxx.245)

    제가 예전에 살던 집 인테리어 할 때
    인테리어 사장님이 화장실 바닥을 굳이 검은색 하라고 강력히 권하시기에
    속는셈치고 검은색바닥에 베이지 벽 타일을 했었는데요.
    그게 의외로 괜찮더라고요.
    지금 집은 바닥은 약간 짙은 갈색에 벽은 연한 갈색에 가까운 베이지인데
    (둘 다 광택이 없음.) 이런 조합도 괜찮더라고요.
    꼭 흰색만이 좋은 것은 아니더라는 거죠.

  • 15. 세면대만
    '12.7.25 1:40 PM (183.98.xxx.14)

    검은색이 아님 괜찮아요. 세면대 검은색은 답이 없어요 --;; 신혼때 집이 주인이 인테리어전문가라 무지 이쁘긴 했는데 욕실이 블랙+레드...ㅎㅎ 세면대가 검은색이네 물튀는 흔적 때문에 매일 청소해도 한달은 청소안한집 같은 느낌이 물씬했어요..

  • 16. ..
    '13.7.11 1:00 PM (68.82.xxx.18)

    작은집 욕실 인테리어 저장할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436 영어 해석 도와주세요.. 영어동화책 20:39:55 10
1126435 강아지가 정말 행복을... 주네요 행복 20:39:40 30
1126434 오늘 대빵 춥네요.. .. 20:38:31 63
1126433 돈 없어서 바람 못 피운다는말 4 빙글 20:34:45 286
1126432 와 집만두 1 ㅡㅡ 20:34:19 193
1126431 안경쓴 거 정말 안 어울리는 얼굴 3 개발편자 20:30:19 155
1126430 뉴스룸에 박주원 나왔네요. 7 호루라기 부.. 20:26:09 525
1126429 한글문서 작성 중인데요 ㅠㅠ 도움 절실 한글문서 20:25:51 88
1126428 중학교 쌤이 학생한테 욕을한대요 7 중1딸맘 20:25:26 231
1126427 팥칼국수 1 .. 20:24:11 262
1126426 자꾸 마른기침 나오는데 왜그래여? 3 20:21:39 256
1126425 시부모님이 재산 있으시면 잘해야 하나요? 19 123456.. 20:21:06 657
1126424 롯데 가스 보일러를 켜면, 보일러실에서 전기냄새?가 나요. 이.. 2 보일러. 20:19:35 89
1126423 맛있는 녀석들 빵집편에서 사라다빵 어때요? 1 ㅇㅇ 20:18:53 217
1126422 드라마 추천좀 해주세요 3 ... 20:16:47 148
1126421 남편에게 지랄이란 말을 했어요. 20 속풀이 20:16:11 912
1126420 뉴스룸)● MB선거에 '다스 직원' 동원 정황............ 6 ㄷㄷㄷ 20:08:46 420
1126419 신경안정제...먹음 기분좋아지나요? 12 먹을까말까 20:06:46 559
1126418 MBC 뉴스, 임종석실장 중동 방문은 MB비리 관련 ㄷㄷㄷ 28 와~/ 20:03:57 1,565
1126417 하루하루가 괴롭고 무섭고 외로워요... 10 ㅂㅇ 19:59:14 1,195
1126416 쇠고기 상한 거는 바로 알 수 있나요? 4 .... 19:55:08 413
1126415 영화 첨밀밀 이해 안가는 부분... 6 .... 19:54:36 697
1126414 4인분 홍합탕 하려면 몇센치 냄비가 필요할까요? 2 저말입니다 19:52:19 109
1126413 82년생 김지영 짧은 감상 2 신노스케 19:49:38 617
1126412 외국살이가 힘든 건 알겠지만... 9 ... 19:49:14 1,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