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돌잔치는 왜그렇게 성대? 하게 하는 건가요?

... | 조회수 : 3,996
작성일 : 2012-07-21 12:32:22

제가 아직 미혼이라 잘 이해가 안가요

결혼식때 가서 축하해 주고 축의금 내고 그러면 된거 아닌가요?

ㄱ그런데 꼭 애 돌잔치까지 불러서 돈 내야 되고 ..

처음에는 갔는데..요즘엔 뭐하는건가 싶어서 돌잔치 오라고 하면 안가요

꼭 돌잔치를 그렇게 엄마가 드레스 입고 그러고 화려하게 해야 되요?

그냥 가족들끼리 오붓하게 밥 먹고 사진 한장 찍고 그러면 안되나요?

저희 오빠네는 조카 둘을 그렇게 했거든요

오빠네가 딱히 돈이 없어 그런것도 아니에요

돌잔치를 뭐하러 화려하게 하나..라고 새언니가 그러더라고요

또 돌잔치 오라고 연락 왔는데..뭔가 싶어요

IP : 112.186.xxx.4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게
    '12.7.21 12:33 PM (203.226.xxx.23)

    정말 민폐에요
    돈번다고 하긴 하더라고요

  • 2. ,,
    '12.7.21 12:36 PM (72.213.xxx.130)

    엄마 드레스 민망하던데 싸구려 같아 보일 때가 더 많아요.

  • 3. 도루아미타불
    '12.7.21 12:42 PM (110.70.xxx.83)

    영애씨 보니까 적나라하게 그 속내가 나오더라구요
    애를 위해, 애가 나중에 섭해한다?
    노우노우 다 어른들 욕심이죠 그 명목이야 다양해도 결국엔 어른들 이기심

  • 4. 엄마..
    '12.7.21 12:44 PM (218.234.xxx.51)

    엄마 패션쇼 하는 돌잔치 많은데 82에서 댓글 보니 또 그런 엄마 옹호하는 분들도 많더군요.
    아이 낳고 키우느라 얼마나 고생했겠냐, 사람 많은 데서 좀 이쁘게 보이고 싶은 거다 라고요..

    그 심정은 이해 되는데 아가 내세워 애엄마 패션쇼로 둔갑하면 돌잔치 의미가 완전히 희석되는데..
    그리고 정말 싫은 거, 돌쟁이 아가 내세워서 돈 거두는 거.. 정말 천박하디 천박해요.

  • 5. ..
    '12.7.21 12:50 PM (220.118.xxx.219)

    ㅎㅎ
    엄마의 과시욕과 욕심을 부추기는 세력이 있죠.
    돌잔치 업계...바로..돈의 힘,,

    결혼할 때도 스드메...몰랐을 땐 왜 돈 쓰나 이해 못 하잖아요.
    돌잔치..육아의 세계도 마찬가지.

    부추기고 비교하고 .. 횡행하는 공구에 나만 못 따라가면 비싸게 할 거라는 조바심..
    게다가 돌잔치 상품 자체가 비싸고 정신 없더라구요.
    선택의 폭이 넓지 않죠.

    암튼 원글님은 미혼이시라니..
    결혼 하시게 되면 중심을 잡고 허튼데 돈 안 쓰시길 바랄게요.
    육아의 세계는 넘나 어렵고..흥청망청이기 쉬워서...ㅠㅠ
    애들 크면 더 돈 쓸데 많다는데..에혀..ㅎㅎ

  • 6. 블루
    '12.7.21 12:52 PM (219.240.xxx.173)

    남편친구는 재혼한다고 결혼식올리고 이젠
    애돌이라고 또 문자왔더군요ᆞ나이가 48 살인데 ᆢ좀 있으면 환갑잔치한다고 또 부르려나ᆢ

  • 7. 하나와둘
    '12.7.21 12:52 PM (121.162.xxx.165)

    허례허식이죠...그냥 집에서 간소하게 해도 되는 건데 ㅋ

  • 8. ..
    '12.7.21 1:13 PM (39.121.xxx.58)

    요즘 돌잔치하면 가족해외여행 갈 수있을 정도 돈 떨어진다고 하더라구요...

  • 9. 자기들이 애낳고
    '12.7.21 1:23 PM (121.145.xxx.84)

    왜 남을 불러 잔치하는지 이해가 안갑니다

    결혼은 새출발이니 그려러니 해도..돌잔치는 사라져야 함

  • 10. ...
    '12.7.21 2:53 PM (1.247.xxx.147)

    애가 나중에 서운해한다 이런말 하는 사람들 거짓말로 꾸며낸 말은 아닐거예요
    실제로 그렇게 생각하는 사람들 많거든요

    저희 애들 둘다 잔치 안하고 집에서 간단하게 돌상 차려서 사진 찍어 줬는데요
    애들이 커서 왜 자기들은 돌 잔치 크게 안해줬냐고 부모 원망하거나 투정부리거나
    하지 않더군요
    관심 자체가 없어요

    그런데 저희도 그 당시에는 잔치 안해줘서 미안한 그럼 마음은 조금 있었어요

  • 11. 암튼
    '12.7.21 3:29 PM (211.234.xxx.190)

    제발 가족끼리만!!! 민폐 맞아요
    애가 서운할거같음 가족끼리 성대하게 크게 맘껏하시고 제발 회사직원들 부르지마세요
    친하지도 않은데 돌잔치 부르면 속에서 욕나올라그래요 애기가 뭔죄에요

  • 12. ..
    '12.7.21 4:57 PM (110.14.xxx.164)

    사람나름이죠 저나 제 주변엔 안한집도 많은데
    성대히 하는 사람들중엔 어차피 돌잔치 비용은 손님들이 내니까 남의 돈으로 해보자 이런 생각도 많고
    그동안 낸게 아깝다 뭐 이런 집도 있어요

  • 13. 글글
    '12.7.21 5:28 PM (112.186.xxx.42)

    옛날 돌잔치 한 이유가 의학의 미발전으로 영유아 사망이 많아서 애가 이때까지 살았습니다~하는 의미 였잖아요 환갑잔치도 그런 맥락이구요
    요즘 환갑잔치 ..솔직히 잘 안하지 않나요? 한다면 칠순잔치를 하죠
    환갑은 가족끼리 조촐하게 하거나 아님 어디 여행 보내 드리거나..이런 식으로 바뀌어 가는 추세잖아요
    그런데 의아하게 돌잔치는 더 성대하게~로 발전하니..
    이게 정말 돈장사지 뭐랍니까
    전 그래서 돌 잔치 안가려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773 국내 여행 상품 추천 부탁드립니다. 토닥토닥 08:10:33 1
1225772 자식이 이럴 때, 어떻게 반응 하시나요? . . 08:09:49 26
1225771 전화, 편지 아니라고 트럼프가 무시할지도 ... 08:08:58 42
1225770 촛불집회 ... 08:05:15 68
1225769 미국은 통일을 바라지 않는다 1 유대인앞잡이.. 07:59:13 233
1225768 지하철 입구에서 미친아저씨한테 기습당했어요.. 4 지하철 07:53:07 775
1225767 황사보통이면 환기시켜도 되지않나요? 2 ... 07:48:33 277
1225766 전국 돌며 여성 몰카 6천 장 찰칵…30대 구청직원 적발 4 ㅇㅇ 07:46:19 379
1225765 여름 (혼자) 여행 추천 좀 해주세요. 3 오렌지 07:41:03 230
1225764 [속보] 北김계관 “美와 아무 때나 마주앉아 문제 풀 용의 19 어서 마주앉.. 07:40:54 1,821
1225763 우리의 통일을 바라지 않는게 맞네요 4 노랑 07:37:31 436
1225762 北김계관 "대범하고 열린 마음으로 美에 시간과 기회줄 .. 6 ... 07:37:21 620
1225761 제 아들은 공부를 스스로 엄청 잘 해요 8 ... 07:35:31 1,088
1225760 백년의 기다림 - 진관사 칠성각에서 나온 태극기에 쌓인 것들 한반도의평화.. 07:34:59 259
1225759 버스에서 50대 중년남이 어깨에 성기를 비볐어요 7 .. 07:32:19 1,420
1225758 시댁 가사도우미 어떻게 써야하나요 2 ... 07:28:53 649
1225757 문재인을 보면 박근혜랑 겹쳐보여요 52 얼굴마담 07:23:38 1,997
1225756 어디까지 살을 빼야 레깅스위로 살안빠져나올까요. 3 .. 07:19:23 625
1225755 혈압 당뇨 4 당뇨 07:18:39 358
1225754 이 와중에 정세현 장관님 걱정중.. 1 이와중 06:46:19 1,984
1225753 새끼 토끼 구출 후기 2 33 06:30:25 2,548
1225752 결혼식날 눈물 나오신 분 9 06:21:20 828
1225751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7 ㅇㅇ 06:19:04 628
1225750 잠을 못잤어요.걱정되서.ㅠㅠ 15 .... 06:13:07 4,038
1225749 곰보다 여우가 낫다는 말 4 .. 06:05:34 1,408